타임리스의 먹거리와 볼거리 여행

맛있는 음식과 볼거리를 찾아 떠나는 타임리스의 행복 여행~

(2020-제18호) 봄은 왔는데 찾는이가 없는 바닷가...[ 나홀로 산책 ]

댓글 102

나의 갤러리(바다)

2020. 3. 30.






 코로나19로 인하여

양남 나아리 해변에도 낚시꾼만

몇명 보이고 한산한 모습니다.


사회적 거리두기로 전국민이

힘든 시기입니다.

코로나 바이러스의 종식을 위해

힘들지만 온 국민이 힘을 모아

어려운 시기를 극복해야 될 것 같습니다.





▲ 길가엔 벚꽃이 피기 시작했습니다...




▲ 월성원자력본부가 보이는 나아리 해변




▲ 멀리 죽전방파제가 보이네요




▲ 신라 석탈해왕 재임기간 중 철기 문화가 발달했나 봅니다.








▲ 경주 양남면과 양북면 해파랑길 안내도




▲ 유유자적 어신을 기다리는 낚시꾼






▲ 갈매기 한마리가 멋진 비행을 합니다.




▲ 읍천 벽화마을 입구의 벽화그림...




▲ 변함없이 파도는 밀려 왔다가 밀려 나가고...






▲ 해파랑길 조형물...

- 탈해왕 설화?





▲ 경주 양남면 읍천항



▲ 읍천항 내항은 호수처럼 잔잔한 모습이...












▲ 읍천방파제 붉은 등대











▲ 건너편 먼곳에 주상절리 전망대

 타워가 보이고...








▲ 휴일엔 읍천항에 많은 사람들이 찾곤하는데

코로나로 인해 낚시꾼도 몇명만 보이고

인적이 드문 바닷가






▲ 포효하는 파도...










▲ 자색 목련이 피었다가 곧 질것 같은...







▲ 봄을 알리는 꽃



3월도 내일 하루를 남겼네요^^

한달 마무리 잘 하시고

4월에도 봄 향기 그윽한

행복한 나날 되시길 소망합니다


                                                        

                                                                

                                                                 

                                                                        

                                                               

                                                         


타임리스 드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