력사를 찾아서

환기9217해,신시배달5917해 단기 4353해,서기 2020해, 대한민국 101해(나뉨 72해),

용비어천가 서문

댓글 0

우리겨레력사와 문화/우리 겨레 지음(1)(한글지음)

2015. 12. 14.

역주 용비어천가(한글 번역문)

용비어천가 서문

[ ]


언어설정
원문
한글 번역문

신이 삼가 살피건대 천지의 도()는 드넓고 두터우며 높고 밝기에 만물을 실어 주고 덮어 줌이 유구하여 끝이 없으며, 조종()의 덕은 오래 쌓여 깊고 장구하기에 왕업의 터전 또한 원대하여 끝이 없는 것입니다.

그러나 오늘날 사람들은 한갓 바다와 산악이 널리 펼쳐 있는 것과 새와 물고기, 동물과 식물이 커나가는 것과 바람·비·우레·번개의 변화하는 것과 해와 달, 추위와 더위의 운행만을 볼 뿐 땅의 박후()함과 하늘의 고명()함으로 끊임없는 공화()가 이루어졌음을 알지 못합니다.

그리고 사람들은 한낱 종묘·궁실의 아름다움과 고을 백성들의 만물의 풍부하고 성대함과 예절·음악·형벌·정사의 문명과 인정()·은택·교화가 넘치는 것만 볼 뿐, 조종의 덕이 오래 쌓여 왔고 깊고 장구하여 흔들리지 않는 왕업의 터전이 세워졌음을 알지 못합니다.

삼가 생각하건대 우리 조종은 사공()이 처음 신라에 벼슬함으로부터 끊임없이 대대로 아름다움을 이루어 수백여 년을 지내 오다가, 목조()에 이르러서 처음으로 삭방()에서 왕업의 터전을 열었으며,

익조()·도조()·환조() 세 성인이 서로 계승하여 효도·공순·충성·신의로 가법()을 삼으니, 삭방의 사람들이 함께 귀의하여 오늘날까지도 그 고을 연로자들이 서로 그 일을 전하면서 칭찬해 마지않습니다.

태조께서는 성스러운 문덕()과 신비로운 무예()의 바탕과 세상을 구제하고 백성을 편안하게 할 경략()을 갖추시어, 고려 말에 남북 정벌의 공적이 아름다움은 천지신명의 도움이며, 백성이 노래하며 송사()를 결정함에 그에게로 돌아오니 천명을 받아 집안을 바꾸어 나라를 창업하셨습니다.

태종께서는 총명하고 슬기로운 성인의 덕과 세상에 빼어난 식견을 지니시어 개국 창업의 책략을 결정하시고 국난을 평정하고 사직을 안정시켜 그 신성한 공업이 위대하여 사람들의 이목에 빛나고 있습니다.

아, 우리 열성()들이 왕위에 오르지 않던 날, 문덕 무공의 성대함과 천명 인심의 귀의와 그 상서()의 출현이 백대()에 뛰어나시고, 그 유구하고 원대한 왕업이 천지와 짝하여 끝이 없음을 알 수 있습니다.

주()나라는 후직()이 처음 제후에 봉해진 후로 공유()가 빈() 땅에 거주할 때 융적()과 가까이 하면서도 충후()함으로 덕을 삼고 백성을 기르는 것으로 정사에 힘썼으며, 태왕()1)과 왕계() 또한 선대의 왕업을 잘 닦아서 백성들이 그의 덕을 힘입음으로써 제후에 봉해진 지 1,000여 년이 지난 후에야 문왕()과 무왕()이 크게 천명을 받아 태어나 천하를 소유하여 800년의 왕업을 전하였습니다.

주공()은 예악()을 제정하여 이에 「면(綿)」·「생민()」·「황의()」·「칠월()」 시가 모두 왕업의 유래를 추원()하여 이를 노래로 나타내어 아름답게 울려 나고 빛남이 마치 태양과 별과 같으니 참으로 성대하고 아름다운 일입니다.

엎드려 살펴보건대 전하께서는 조종의 왕업을 공손히 받들어 이으심에 예절이 갖추어지고 음악이 화기로우니 열성조()를 칭송하는 음악의 창작이 바로 오늘에 있습니다.

신과 집현전 대제학 의정부 우찬성 신 권제(), 제학 공조참판 신 안지()는 성상의 은혜를 입어 문한()의 직책을 맡고 있기에 조종의 성대한 덕을 노래함이 마땅한 바이오나 비졸()한 말로는 이를 노래할 수 없어 삼가 백성들이 칭송하는 말들을 채집하여 시가() 125장을 찬술하였습니다.

먼저 옛 제왕의 자취를 서술하고 다음으로 조종의 일을 서술하되, 태조와 태종 즉위 이후의 깊은 인정()과 훌륭한 정사()는 말로 다할 수 없기에, 다만 잠저() 시의 덕행과 사업만을 채록하여 열성조 왕업의 터전이 원대했음을 미루어 근본하고, 실재()의 덕을 서술하여 이를 정음()으로 반복하여 읊으면서 왕업의 어려움을 나타냈습니다.

이를 뒤이어서 그 노래를 풀이하는 한시()를 지음으로써 거의 아송()의 유음()을 계승하고자 하여 이를 관현()에 올려 천추만대 먼 후세까지 전하는 것이 간절한 저희들의 바람입니다.

정통() 10년2) 을축 4월 일, 자헌대부 의정부 우참찬 집현전 대제학 지춘추관사 세자우빈객 신 정인지는 삼가 절을 올리며 머리를 숙여 이 서문을 쓰는 바입니다.

※ 이 콘텐츠는 서울대학교 규장각 한국학연구원에 소장된 1612년(광해군 4)에 간행된 만력본을 저본으로 하였다.

각주

  1. 1 제3장 原註에서 大王의 ‘大’의 음을 ‘태’라고 하였다.
  2. 2 명(明) 영종(英宗) 정통 10년은 세종 27년, 즉 1445년이다.
각주 더보기 접기
역자 박창희
제공처
한국학중앙연구원 출판부 http://book.aks.ac.kr/ 한국학중앙연구원 로고

[네이버 지식백과] 용비어천가 서문 [龍飛御天歌序] (역주 용비어천가(한글 번역문), 2015. 3. 5., 한국학중앙연구원 출판부)

출처; 역주 용비어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