력사를 찾아서

환기9217해,신시배달5917해 단기 4353해,서기 2020해, 대한민국 101해(나뉨 72해),

20 2019년 12월

20

배달국시대/고고학2 정선 매둔동굴서 청동기 유골 발견…"불로 의식 치른 흔적"

정선 매둔동굴서 청동기 유골 발견…"불로 의식 치른 흔적" 문화재청 "주검 안치 전 매장풍습 보여주는사례" (서울=뉴스1) 김아미 기자 | 2017-05-23 09:30 송고 | 2017-05-23 09:31 최종수정 매둔굴 사람뼈 1호 출토. (문화재청 제공) © News1 청동시 시대에 시신을 안치하기 전 불을 이용한 의식이 있었음을 보여주는 동굴무덤이 강원도 정선에서 처음 확인됐다. 문화재청의 허가를 받아 연세대학교 박물관(관장 한창균)이 발굴하고 있는 강원도 정선의 매둔동굴 유적에서 청동기 시대 매장의례를 파악할 수 있는 동굴무덤이 확인됐다고 문화재청이 23일 밝혔다. 정선 매둔동굴은 2016년 시굴조사 이후 올해 2월5일부터 약 한 달간 동굴 입구 지점의 청동기 시대 문화층을 중심으로 발굴을 시..

24 2019년 11월

24

24 2019년 11월

24

배달국시대/고고학2 다원커우 문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다원커우 문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다원커우 문화(大汶口文化, 기원 전 4100년경~기원 전 2600년경)는 중국 북부(화북)에 있었던 신석기 시대 후기의 문화이다. 다원커우 문화에 속하는 유적은 황하 하류의 산둥성 타이안 시 부근에서 많이 발견되었지만, 황해 연안과 보하이만 남안에서 루시 평원(魯西平原)의 동부, 회하 북안 일대에까지 넓게 퍼져 있고, 인접하는 안후이성, 허난성, 장쑤성에서도 일부가 발견되고 있다. 개요[편집] 르자오 시 쥐 현에서 출토된 다원커우 문화의 토기 다원커우 문화라는 이름은 1959년에 산둥성 타이안 시 다이웨 구의 다원커우진(大汶口)에서 발견된 신석기 시대의 유적에서 유래한다. 1962년부터 발굴이 시작되어, 1964년에 다원커우 ..

15 2019년 08월

15

23 2019년 07월

23

배달국시대/고고학2 한국계 신석기토기 4000여점 일본 오키나와서 무더기 발굴

한국계 신석기토기 4000여점 일본 오키나와서 무더기 발굴 입력 : ㅣ 수정 : 2009-03-04 01:02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090304024010#csidx4b788207b172d31b64ddb469b70d6cb 일본 오키나와에서 한국 신석기 문화의 흔적이 고스란히 남아 있는 한국계 토기 4000여점이 무더기로 발굴됐다. 한국 신석기 문화가 영향을 미친 남방한계선이 한반도에서 1500㎞나 떨어진 오키나와까지 뻗쳤음이 처음으로 확인됐다. ▲ 일본 오키나와 이레이바루 신석기 유적에서 임효재(왼쪽) 교수와 일본측 발굴 지도위원인 시미즈 무네야키 교수가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임효재 한국전통문화학교..

08 2019년 06월

08

06 2018년 10월

06

03 2018년 10월

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