력사를 찾아서

환기9217해,신시배달5917해 단기 4353해,서기 2020해, 대한민국 101해(나뉨 72해),

22 2019년 10월

22

환국시대/고고학 신석기시대 - 위키백과/Neolithic - Wikipedia/Neolithic Revolution - Wikipedia

신석기 시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인류 역사의 구분 홀 로 세 역사 시대 철기 시대 청동기 시대 동기 시대 신석기 시대 중석기 시대 플 라 이 스 토 세 후기 구석기 중기 구석기 전기 구석기 구석기 시대 석기 시대 신석기 시대(新石器時代, The Neolithic Age)는 석기 시대 후기로, 돌을 갈아 만든 간석기와 질그릇(토기)을 도구로 사용하여 식량 생산 단계에 이른 시대를 말한다. 인류사회는 구석기시대의 채집 경제로부터 신석기 시대의 생산경제로 발전하는데 이러한 생산 경제로의 전환은 인류 문화사상 하나의 전기를 가져온 사건이다. 때문에 이러한 전환을 신석기 혁명이라고도 한다. 이러한 비약을 가져온 이유의 하나로서 기후의 변화를 들 수가 있는데, 그것은 플라이스토세 빙하기(氷河期)가 끝..

19 2019년 10월

19

15 2019년 08월

15

환국시대/고고학 윷놀이 윷판이 천문 암각화라고?.. 전국 85개 유적/칠포바위그림/고령 장기리 암각화/[스크랩]청하 신흥리 화전바위 암각화

윷놀이 윷판이 천문 암각화라고?.. 전국 85개 유적 파이낸셜뉴스 입력 : 2019.02.01 14:07 수정 : 2019.02.01 14:15 울산대학교 반구대암각화유적보존연구소 학술연구총서 ‘한국의 윷판 암각화’ 발간 윷놀이의 오랜 기원 찾을 수 있는 자료 【울산=최수상 기자】 우리나라 고유의 천문 인식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85개 윷판 암각화 유적에 대한 정밀조사보고서가 발간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울산대학교 반구대암각화유적보존연구소(이하 반구대연구소, 소장 전호태 교수)는 다섯 번째 학술연구총서 ‘한국의 윷판 암각화’(울산대학교출판부)를 발간했다고 1일 밝혔다. ‘한국의 윷판 암각화’에는 국내 최대 규모의 임실 상가윷판유적, 포항 신흥리 오줌바위유적, 울산 어물동 윷판유적 조사 결과가 실려 있으며,..

24 2019년 07월

24

환국시대/고고학 의주미송리유적(義州美松里遺蹟)-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문화유산 연구지식포털

의주미송리유적(義州美松里遺蹟) 선사문화유적 평안북도 의주군 의주읍 미송리에 있는 신석기시대·청동기시대의 유적. 의주 미송리 유적 출토 유물 실측도 분야 선사문화 유형 유적 시대 선사-석기 성격 선사유적 건립시기 신석기시대, 청동기시대 소재지 평안북도 의주군 의주읍 미송리 정의 평안북도 의주군 의주읍 미송리에 있는 신석기시대·청동기시대의 유적. 키워드 동굴선사유적 미송리형토기출토지 개설 석회석을 채취하다가 석회암동굴 유적이 발견되어 1959년 3월에 발굴 조사되었다. 내용 이 유적은 그다지 크지 않은 천연동굴이다. 지표 밑 105∼130㎝ 깊이에 두께 약 50㎝의 문화층이 있고, 그 밑에는 20∼40㎝ 두께의 유물이 포함되어 있지 않은 진흙층이 있으며, 그 아래로 다시 15∼20㎝의 또 하나의 문화층이 있..

24 2019년 07월

24

환국시대/고고학 7500년 전 신석기인이 그린 강원 양양 앞바다 구름

내 마음대로 쓰는 한국미술사 7500년 전 신석기인이 그린 강원 양양 앞바다 구름 [내 마음대로 쓰는 한국미술사 11] 양양 오산리 덧무늬토기 두 점에 숨어 있는 비밀 18.09.28 09:53l최종 업데이트 18.09.28 10:26l 김찬곤(childkls) ▲ 덧무늬토기1(양양 오산리, 27cm), 덧무늬토기2(양양 오산리, 26.1cm), 백자 철화포도문호(국보 제107호. 18세기 초. 높이 53.8cm. 입 지름 19.4cm. 밑 지름 19.1cm) ⓒ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이화여자대학교박물관 관련사진보기 아주 현대적인 디자인 양양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에 전시하고 있는 그릇 가운데 눈에 띄는 항아리 두 점이 있다. 나는 두 항아리를 보고 깜짝 놀랐다. 이 항아리 모양과 같은 그릇은 다른 신석기 유..

24 2019년 07월

24

환국시대/고고학 양양오산리선사유적-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한국고고학전문사전,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양양오산리선사유적(襄陽鰲山里先史遺蹟)선사문화문화재 | 유적 강원도 양양군 손양면에 있는 석기시대 신석기의 석기와 토기조각이 출토된 집터. 시도기념물. 양양 오산리 유적 분야선사문화유형문화재, 유적시대선사-석기지정기관강원도지정부류시도기념물지정번호제62호 정의 강원도 양양군 손양면에 있는 석기시대 신석기의 석기와 토기조각이 출토된 집터.시도기념물. 개설 1977년 봄에 이 곳의 흙을 파다가 호수를 매몰, 농지로 전용하기 위한 작업 중 다량의 석기·토기편이 출토됨으로써 세상에 알려지게 되었다. 그 뒤 1980년까지 서울대학교 고고인류학과 조사팀이 모두 6차에 걸친 지표 조사를 실시했고, 1981년부터 1985년까지 서울대학교 고고인류학과에서 본격적인 발굴 조사를 실시하여 모두 3권의 발굴보고서가 출판되었다. ..

24 2019년 07월

24

환국시대/고고학 7천년 전에도 '팥' 먹었나?/'동북아 最古' 7000년 前 팥 흔적 발견.. 신석기 시대 농사 지었을 가능성 시사

7천년 전에도 '팥' 먹었나? 입력 2014.10.14. 10:50 수정 2014.10.14. 22:00 댓글 11개 [한겨레] 신석기 토기서 팥알 '압흔' 발견 동아시아서 가장 오래된것 추정 '5천년전 농경 시작' 학설 뒤집어 팥은 오곡중 하나로 떡고물을 만들거나 동짓날 죽으로 쑤어먹는 친숙한 곡식이다. 동아시아에서 가장 오래된 7000년 전 농경을 시작한 증거로 보이는 당시 팥알들의 흔적이 발견됐다. 신석기시대 조상들이 수확해 토기에 담은 팥알들로 추정된다. 국립문화재연구소는 강원도 양양군 오산리에서 출토된 신석기시대 토기들을 최근 분석한 결과 토기 안에 팥알이 눌려 남은 흔적인 '압흔'(사진)을 확인했다고 14일 밝혔다. 팥의 압흔은 신석기 조기(8000~6500년 전)와 중기(5500~4500년 ..

23 2019년 07월

23

환국시대/고고학 고성 문암리 유적-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문화유산 연구지식포털 , 위키백과/[스크랩]고성 문암리유적(사적 426호)

고성 문암리 유적(高城文巖里遺蹟) 선사문화문화재 | 유적 강원도 고성군 죽왕면 문암리에서 조사된 신석기시대의 유적. 고성 문암리 유적 분야 선사 문화유형 문화재, 유적 지정기관 문화재청 지정부류 사적 지정번호 제426호 정의 강원도 고성군 죽왕면 문암리에서 조사된 신석기시대의 유적. 키워드 주거지 매장유구 야외노지 경작유구 탄화곡물 개설 사적 제426호. 이 유적은 국립문화재연구소가 1991년부터 추진한 『군사보호구역 내 문화유적 지표조사』 사업의 일환으로 1997년도에 실시한 고성군 지역 문화재 지표조사에서 처음 발견되었다. 동해안에서 내륙 쪽으로 약 400m 떨어진 구릉 지대 남쪽사면의 사구(沙丘) 지대에 위치한다. 유적을 중심으로 북으로는 동해안에 면해 있는 해발 41.9m의 야산에 의하여 둘러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