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Blog History

엔젤유진 2010. 8. 12. 07:39

 

 

 

아래 질문들에 모두 3가지로당신을 표현해 보세요.

 

당신은 누구인가요?  

 

1-저는 미국블로거 유진(닉네임,Yujin)이라고 합니다.

2-민주화 격동기, '80년대에 서울에서 대학시절을 보낸 10대 아들 하나를 둔 엄마이구요.

3-한국에서 학사로 그래픽디자인과 석사로 마케팅을 전공하고, 디자인매니지먼트 업계에서 20년이상 일해오고 있습니다. 

 

당신의 블로그 역사를 말씀해주시죠? 

 

1-블로그를 처음 만들게 동기는 인터넷서핑을 하다가 어쩌다 잘못누른 키보드가 블로그를 자동생성하는 프로그램으로 연결되어

그만 만들어지게 되었습니다...ㅎㅎㅎ

오늘 블로그와 만난지 얼마나 되었나 하고 보니, 1713일째 네요,그러니까 실수로 블로그를 만든지는 약 4년 7개월이 되었습니다.

 

 

2- 실제로 View(블로그뉴스) 본격활동은 미국 이민후인, 약 2년전인 2008년 3월부터 하게되었답니다.

처음 뷰에 올린글은 "서울에서 안전하게 택시타기"라는 글로 제가 미국에 살다 한국방문시 절실하게 느낀 "안전한 택시를 어떻게

구별할까" 라는 주제로 직접 택시를 타고 다니며 거리 취재를 한것입니다. 아마,그때 제가 생각하는 블로그뉴스로 글을 올린다는 것은

나 스스로 취재 기자가 되어야 한다는 순수한 의식이 강했던 거 같습니다.ㅎㅎ

그후에도 미국살면서 한국으로 가야할 제 우편물이 미국우체국 직원의 실수로 북한 주소로 부쳐진 사연을 뉴스로 올리면서

2번 연거퍼 다음 특종뉴스에 메인을 탄것이 블로그뉴스의 맛을 알게 된 동기라고 할 수 있어요.

 

블로그 쌩초보시절 써서 메인에 오르고 특종상금도 받은 글/

안전한 택시, 서울에서 택시골라타는 법 http://blog.daum.net/design11111/14147699 

한국, 북한 구분 못하는 미국인들 view 발행 http://blog.daum.net/design11111/13942610

 

3- 그후엔 타국, 미국생활에서 오는 고국에 대한 향수, 음식, 두고온 가족을 그리운 마음으로, 미국생활 이야기, 한국문화 등

한국인으로서의 주체성 의식에 대한 글을 많이 써왔습니다.

그중에서도 정원을 가꾸면서 직접 기른 꽃식물로 만든 천연 생활제품 레시피라든가, 정원에서 잡초로 만난

민들레, 질경이등의 산야초등에 대한 요리를 뉴스로 올리면서 인기를 얻어 많은 네티즌 팬을 확보하게 되었답니다.

 

현재 주로 쓰는 글은 어떤것이고 온라인에서 활동하는 다른 영역은 무엇입니까?

 

1- 다음 블로그에는 현재, 요리글을 많이 올리고 있습니다. 이유는 미즈넷에서 요리고수로 활동하고 있기 때문이지요.

2- 티스토리블로그에는 앞으로 주로 패션이나 건강 미용에 관한 실험실 보고서를 중점적으로 올릴예정이구요.

3- 네이버 오픈캐스트는 현재, 위 둘 블로그에서 발표한 요리레시피를 노출하고 있습니다. 

 그외에도 다음신지식 엑스퍼트로 활동하고 있답니다.

  

 

 

 

 

 

미즈쿡 The Patio-Yujin

http://cook.miznet.daum.net/recipe/mizr/expertContent.do?userId=u.5gNHClGjQ0 

 

다음 엑스퍼트로 활동중인 이름은 로하스지식인^^

로하스지식인

네이버 오픈캐스트 http://opencast.naver.com/YJ845

 

그간 활동한 성과나 자랑할만한 것, 아쉬운 것을 말씀해주세요

 

1- 특종 3회 연속 타고, UCC 인기블로그 후보로 오른 것(2008)과 수회 블로그 위젯 1위에 오른 것(2008~2010)

2- 수회 인터넷매체나 매거진에 소개되고 유명해진 것(2008)과 요리고수 7월의 주인공된 것(2010)

3- 천연제품 생산관계로 2009년도 초반부터 약 1년이상 View 활동을 중단하였다가, 최근 다시 출연하고 있는데요,

그간 다음 블로그와 티스토리 합쳐, 셀수도 없는 메인장식 및 약 110개에 달하는 베스트글을 썼음에도 불구하고,

블로그 뷰 활동연속성이 없어 아직 황금펜을 못달고 있다는 것이 약간 아쉬움으로 남습니다( 잠수 오래타면 안좋아요...ㅋㅋ) 

 

실제 블로그 뉴스(View) 역사, 약 2년간 얻은 것, 잃은 것, 실제 소득은 무엇입니까?

 

1- 얻은것은 고국을 그리는 향수나 우울증을 극복한 것과 나를 지지해주는 팬과 친구들이 있어 늘 즐거운 행복감입니다.

(실제로 저는 하루에 한국말을 한마디도 안할때가 많은데, 그런데도 매일 한국말을 하고 있는 기분이지요^^)

2- 잃은것은 가끔씩 자주, 중독에 가까운 블로깅으로 다른 중요한 일들이 뒤로 밀려있는 것입니다.

3- 실제 소득은 2년전 부터 팬들로 부터 제가 만든 천연제품을 주문받고 있는데요, 블로그 쇼핑몰 카테고리를 생성해놓고

그를 통해 매월 일정액 판매소득을 올리고 있습니다. 이것은 저조차도 상상도 못한 일이었는데,

이제는 하나의 스몰비지니스(Small Business)가 되었답니다.

이 기회를 통해, 제가 만든 제품을 꾸준히 사용해주시고, 신제품을 기다려주시는 블로그 팬여러분께

다시한번 감사하다는 인사를 드리고 싶습니다. Thank you always!!

 

블로그를 하면서 경험한 인연이라든가 재미있는 에피소드는 무엇인가요?

 

1- 블로그팬들로 부터 받는 각양각색의 이멜입니다. 주부, 학생, 생물 항산화 천연 연구학자, 종교계, 산업계, 방송계,

심지어 스포츠계...에 종사하시는 분들입니다. 그중에 로마에 계신 수녀님은 저의 든든한 팬이시자 지지자이신데,

교황님으로부터 직접받는 축복장을 제게 선물하신다고 얼마전 저희 가족 세례명을 받아가셨답니다. 감사합니다! 수녀님^^

2- 얼마전 알게된 목사님이 계신 한국교회를 나가고 있는데, 목사 사모님이 예전부터 제 블로그 팬이시다는 것을 알고 놀란 일.

3- 블로그에 어느날, 새로사귄 친구 사진을 올렸는데, 제 블로그 팬 한분이 댓글로

그 친구가 자기가 찾던 오랜친구라는 것을 알려온 것(세상은 정말 좁답니다~ 인기 블로그 여러분, 매사 행동 조심합시다^^)

 

블로그 View를 계속하실건거요? 글쓰기도 힘들텐데, 왜 하세요?

 

1- 그만 두겠다는 생각은 예전에 했지만, 돌아오고 나니, 옛친구들이 너무 반가워요. 힘닿는데까지 계속할겁니다.

2- 글쓰기는 대충하려는 마음이 없다면, 항상 힘든작업입니다. 그러나 이것은 저의 삶의 역사라고 생각합니다.

3- 블로깅이 즐거워서 합니다. 나를 알아주고 이해해주는 친구들이 있어서 합니다.

 

블로그초보를 위한 경험자로서 할말은 무엇인가요?

 

1- 용기를 갖으라는 말입니다. 누가 내글을 읽어줄까하는 걱정보다는 처음에는 내가 쓴글을 사랑해야 합니다.

2- 낯이 두꺼워야 합니다..ㅎㅎ 이것은 좋은뜻으로, 남앞에 내보이기 자신이 없어 쭈빗거리기보다는

이런글도 뉴스가 될수 있지~뭐!! 어때~ ? 하는 자신감입니다.

3- 그러한 촌스러운 글쓰기 두 단계를 거치고 나면(저도 과거에 쓴글을 보면 너무 촌스러워 막 웃음이납니다^^ ),

스스로 돌아보는 시간을 가져야 합니다. 지난글과 현재글, 남의글을 비교해보고, 

자신의 단점을 고쳐나가 그야말로 전문분야 기자다운 면모를 갖추라는 것입니다.

가능하면, 사진 올리는 지식도 배워 세련된 글을 쓰는데 노력하면 아마 1~2년내 나도 모르게 인기블로그가 되어 있을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특별하게 기억되는 블로거 3분은 누구입니까?

 

1- 비바리 님

2- 온누리 님

3- 펜펜(pennpenn)  

이 세분은 제가 촌스럽게 블로깅을 하던, 아무도 날 알아주지 않는 초보시절에

저를 알아봐 주시고 격려해주신 분들입니다. 현재도 블로거세계에서는 대모 대부님들이지요.

세분께~ 늘 마음으로 감사드립니다

(그후에 친분을 쌓은 다른 많은 분들도 계시지만, 딱 3분이라고 하니 그렇습니다.

 Sun' A님, 왕비님을 비롯한 여러 블친들 섭섭해하지 마시길 바래요^^... 여러분 사랑합니다!!)

  

다른 질문은  이곳으로 오셔셔 남겨주세요^^

The Patio-Yujin 블러그를 읽는법  

 

사업자 정보 표시
sdscom | 황인옥 | 송파구 방이동 22-5 | 사업자 등록번호 : 220-02-87546 | TEL : 010-3501-1130 | Mail : design111@daum.net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이전 댓글 더보기
와!!! 몰랐던 사실들을 많이 알게되는군요. 정말 존경스럽습니다.
블로깅에 있어 大선배님이시군요!!! 도움되는 말씀들도 감사합니다!!!
실버님~ 감사드립니다!! 선배처럼 행동못해 죄송하구요...ㅋㅋ 앞으로 잘 지내요^^
저도 호기심으로 여기 저기 누르다 블로그를 만들었습니다.
저는 70학번이니 10년이상 차이가 나겠네요.^^
시동생가족이 미국으로 이민을 간지 33년이나 지났습니다.
자주 와서 배우고 갈게요.^^
모과님 다음에서도 뵙네요^^ 감사합니다~ 실수로 만든 사람 많아요..ㅋㅋ
아 그렇게나요...글로선 몰랏어요. 이민가족은 어디에 사시나요?
방이 아름답네요! 자주 들르겠습니다!
록펠러 님 안녕하세요? See you soon^^
ㅎㅎ 늘 함께 하고 소통하는 블로그이고 픕니다.
유진님의 시간이 고스란히 담긴 블로그에 박수가 절로 나오는데요 ㅎ
고생하셨습니다 ㅎ
앞으로도 즐거운 요리 이야기 들을 생각으로
눈과 입 모두가 기대로 가득하게 됩니다 :)
건강천사님~ 늘 소통하고 지내자구요^^ 블로그는 일기같아요. 요리를 쓰면서도 거기엔 인생역사가 들어있지요~
늘 지지해주시는것 감사드립니다!!
다읽고 나니 저도 모르게 얼굴에 미소가 함박~ 이었네요.
공감가는 것도 많고요,
실수 클릭으로 블로그 만들었다는게
신기합니다. 그러니 세상에 우연은 없는것 같아요.^^
파리아줌마님~ 잔잔한 글을 잘 보고 있답니다. 앞으로 좋은친구로 지내요^^
실수로 블로그를 만드신 yujin님<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cafeimg.daum-img.net/cafe2/bbs/ttc/10.gif" value="ㅎㅎ" /><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26.gif" value="ㅎ" />
전 yujin님 블로그를 방문하고서 블로그를 첨알은것 같습니다..
넘 대단해서<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맨토를 <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17.gif" value="삼" />겠다고 했던것 같은데<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따라가진 못하고 그저 바라만 볼 뿐입니다..
후리지아나님은 원초적 절대적 영원한 제 후원자이십니다<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Thank you always<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
ㅎㅎㅎ잘 보고 갑니다.
발전하는 블로그 되시길 바랄게요.
사실,노을님이 한국 블로그계의 대모이신데, 제가
제가 그당시는 블로그를 잘 몰라 예의가 없었던것 죄송합니다.
유진님 잘 보고갑니다..
늘 좋은 일 많으시길요..^^
mami님, 언제나 옆집언니같으시 분~ 정말따뜻한 분이세요^^ 감사합니다!!
비밀댓글입니다
ㅎㅎㅎ 내이름도 빠져서 섭섭^^ 안지 꽤 되었죠?
하이고...부끄럽습니다..
모두들 열심히 하시는 분들이시죠..

그 무엇에 연연하지 않고 열심히 하는 그 자체로
모두들 금메달 감이지요.


이제는 생활의 일부가 되어버린 블로깅...
유진님 건강하시고 좋은일 더욱 많으시길요.
잘 보고 갑니다.

더많이알아진듯싶구요.
좋은이웃해요.
정말 재미있어요!
재밋게 잘 보고 갑니다 !
앞으로도 자주자주 놀러올게요 ^^
답글이많이 늦었네요~ Thank you and see you soon^^
나를 빼먹다니.. 이럴수가.. ㅎ
석구동상왔는가? ㅋㅋㅋ 빼먹다니.. 마음속에 있다네~^^
유진님도 오래하셨네요.
블로그 소개글들이 모두 재미있네요. ^^
잘 보고 갑니다.^^
와우......유진님 멋지세요~!
유진님에 대해서 더 자세히 알게 되니 더 친근감이 듭니다.
저 같은 왕초보에겐
약이 되는 글이네요..!
많이 배웠습니다.
답글이 늦어 very sorry^^ Thank you and I will see you soon ~
아~ 유진님... 긴 글을 읽으며 많은 것을 배웠습니다. ^^
이렇게 멋진 분이셨다니 제가 그동안 너무나 시건방을 떨었다는 생각이 드는걸요... ^^;;

멋진 인터뷰 잘 보았습니다.
앞으로도 쭉~ 찾아뵐고 이야기 하러 오겠습니다.

한동안 블로깅을 쉬다 다시 활동 재개하는 뿌쌍이었습니다. ㅋㅋㅋ
뿌쌍님 그간 휴가다녀오느라 답글이 늦었어요~sorry about that~
저는 그냥 아무것도 아닙니다...ㅋㅋ 뿌쌍님이 더 멋진분이지요^^
앞으로 더 친하게 지내용~ Thank you and have a nice day!!
이제야 제 블로그에 몰래 다녀간 Yujin님이 어떤 분인지를 알겠네요. 자주 뵙겠습니다.
유진님 인터뷰를 통해서 좀 더 유진님을 알게 되니까
조금 더 가까와진 느낌이 드네요. 그냥 제 생각입니다ㅎㅎㅎ
사랑엄마예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