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성

낯선 곳으로의 여행은 설레임과 긴장감을 더해 줍니다

경주 남산 (상서장~통일전~금오봉~삼릉~포석정)

댓글 129

■ 나의 산행기/경주 근교산행

2020. 6. 27.

경주 남산 통일전 / 수련(睡蓮)
남산 상사(相思)바위 주변
남산에 오르지 않고는 경주를 보았다고 말할 수 없다
옥보고(玉寶高)가 거문고를 타고 놀았다는 금송정(琴松亭)

2020. 6. 27 (토) // 6월의 마지막 주말, 장마가 잠시 소강상태여서 습도가 많고 잔뜩 흐린 날씨가 예보되어

가까운 경주 남산으로 산행을 떠났다. 경주 남산은 매년 한번씩 다녀오는 국립공원인데 오늘은 남산의

최고봉인 금오봉을 반환점으로 한바퀴 돌아보는 둘레길 코스와 병행하여 구간을 만들어 보았다. 

상서장~통일전~서출지~금오봉~삼릉~포석정을 돌아오며 15.3km // 5시간 30여분이 소요

 

※ 화면을 클릭하면 큰 화면으로 넘기면서 볼 수 있습니다 (핸폰X)

 

산행도 // 상서장~화랑교육원~통일전~서출지~부석~금오봉~상사바위~삼릉~포석정~남간사지
06:58 // 경주 박물관이 보이는 상서장에 주차후 07:00에 산행출발 ~
오늘은 남산 둘레길을 돌다가 서출지를 지난후, 남산 정상(금오봉)으로 오를예정이다
경주 남천(南川)을 따라 통일전으로 가면서 만난 ... 무궁화
매년 이맘때면 전국의 산하(山河)를 하얗게 덮어가는 개망초, 한민족의 상흔(傷痕)을 간직한 듯 올해도 변함없이 ~
공작새를 연상케하는 ... 자귀꽃(부부의 금실을 상징 한다네요)
모내기를 끝낸 농촌풍경 ~
방금 논에서 튀어오른 ... 왜가리 순간포착
메타세콰이어 숲길을 걸으며 산림 연구원을 지난다
화랑수련원 앞길에서 만난 가을의 전령사 ... 코스모스
화랑수련원 대운동장을 가로질러
화랑수련원내 연꽃단지에서 만나본 ... 수련(睡蓮)
화랑수련원을 지나 통일전으로 가는길 ...
출발 1시간이 조금 넘어서면서 ... 통일전 연못으로
요즘 제철만난 수련꽃 담아본다
수련은 연꽃과 달리, 꽃과 잎이 물 수면에 떠 있는 모습으로 꽃잎이 뾰족하고 딱딱한 편이다
일반적으로 잠자는 꽃 수련(睡蓮)이 먼저피고 한달 간격으로 연꽃이 개화를 한다
이곳 통일전은 수련이 군락을 이루었고, 시내 동궁월지에는 연꽃이 군락을 이루었을 터
마침 주변의 사진작가분께 한 컷 부탁하였더니 ... ^*^
청순하게 반겨주는 수련, 한번 더 챙겨주고 통일전을 떠나 서출지로 간다
천년의 역사가 묻혀있는 서출지 ... 이요당(二樂堂)에는 접시꽃 홀로 안뜰을 지키고
서출지에도 곧 연꽃이 만개할 터인데 ... 성급한 녀석들이 살짝 숨어있어 줌으로 불러내 본다
탑 마을에 들어서며 담벼락에 기대있는 도라지꽃 발견 ^^
탑 마을 된장 담는집을 지나며 장독대에 홀로핀 흰나리꽃 ~
동네 어귀에 화사하게 둘러선 접시꽃도 챙겨준다
허접한 블록 담장에는 소화낭자의 한이 서린 능소화가 만발이고
동남산 탐방센터를 지나 남산 금오봉으로 ... 오늘은 팔각정터 방향 ~
갈림길 이정표에서 30여분 습도와 싸워가며 힘들게 오르면 지암곡 3층 석탑이다 / 통일신라시대 건립된 높이 3.9m의 석탑 ~
석탑에서 10여분 암릉길 오르면 건너편 능선에 부석(浮石)이 조망
엄청나게 큰 부석(浮石)이라 카메라에 담을 수가 없어서 상단 먼저
그리고 부석의 하단까지 ... 공중에 떠 있는 듯 한 부석의 높이는 10 m 정도라고 한다
부석에서 내려본 ... 조금전에 올라온 암릉구간
마침내 정상부 능선에 오르면서 팔각정터에 도착, 멀리 고위봉이 조망 ~
그리고 10여분후, 금오산의 최고봉 금오봉(金鰲峰)에 도착
금오산(金鰲山) / 자라 오(鰲) 자를 쓰는 것은 남산의 바위들이 자라의 등짝처럼 갈라져서 붙여진 이름이고
오늘까지 남산에만 9번째 탐방, 정리를 해 본다
금오봉에서 삼릉 방향으로 내려가며
조금 내려오면 상사바위 부근의 절경을 만난다
보이는 바위가 여(女) 상사바위, 뒷편에는 남(男) 상사바위가 있는데 생략 ^^
상사바위를 암릉길을 넘어오면서
마애 석가여래좌상이 내려보이는 암릉에서
삼릉계곡 거대한 바위벽에 새겨진 좌상 ... 높이가 9m 정도라고 하네요
상사바위를 떠나 금송정으로 가면서 바위에 뿌리를 내린 소나무 챙겨주고
금송정(琴松亭) / 신라 경덕왕때 음악가 옥보고(玉寶高)가 거문고를 타고 놀았다는 곳이다
전망이 좋은 바둑바위에 도착
바둑바위에서 내려본 조망, 여기서 삼릉 방향으로 하산할 예정이다
삼릉 계곡으로 하산 ~
바둑바위에서 40여분 내려오면 삼릉이 있는 소나무 군락지를 만난다
왕릉 주변을 에워싸고 있는 노송(老松)
좌측부터 신라 8대 아달라왕, 53대 신덕왕, 54대 경명왕의 무덤이다 / 3왕릉 모두 박씨성을 가진 왕들이고
배리 삼릉에서 삼불사로 가는길 ~
연못에 핀 꽃을 줌으로 당겨보니 ... 물양귀비 같기도 하고
파사왕의 아들인 신라 6대 지마왕릉 / 동쪽으로 왜인들과는 강화조약을, 북쪽 말갈은 백제와 연합하여 물리친 왕이다
신라 망국의 역사가 서린 포석정
55대 경애왕이 후백제 견휜에게 사로잡혀 자결을 강요받은 비운의 장소이다
포석정을 떠나 남간사지로 가면서 ~ 소화낭자의 배웅을 받는다
남간사지로 가면서 당겨본 백로의 우아한 자태
남간마을에 자리잡은 한옥펜션들 ...
당간지주(幢竿支柱) / 통일신라 중기에 세워진 깃대을 세우는 기둥, 보물 제 909호
한옥펜션 / 기품 넘치는 한옥의 아름다운 선(線)
남간마을을 돌아나가며 만난 ... 화덕피자집
화덕피자 옆으로 경주시 지정 한옥펜션들 ~ 뒷쪽은 캠핑장이고
식혜골로 들어가며 육중한 고택이 보이길래 들어가려는데 집돌이가 짖는 바람에 후퇴를 ~
김호(金虎) 장군 생가 / 400년전에 지어진 경주 월암종택, 임진왜란때 공을 세운 부산 첨사 김호장군의 생가이다
김호장군의 생가 내부 / 소담하면서도 기품 넘치는 고택인데 당시에 판 우물이 지금도 있다고 전해진다
김호장군 생가 앞을 지키는 채송화의 해맑은 미소앞에 ~
마을 뒷산을 넘어 아침에 주차한 상서장으로 ~
경주 남산 올레길로 이어지네요
상서장 입구에서 만난 배롱나무꽃(목백일홍), 아직은 조금 이른데 급했던 모양이네요
다발지어 마중을 나온 고들빼기꽃 ^*^
아침에 주차한 상서장에 도착하며 엔딩 / 경주 남산 9번째 탐방을 마친다
귀가길에 동궁과 월지 주차장 앞 연꽃단지에 들렸더니
깨끗하게 단장한 연꽃들이 벌써 주변을 메워간다
연꽃은 수련과 달리, 꽃잎이 둥글고 부드러우며 수면위에 높게 올라오는 특징이 있다
연꽃은 수련보다 1~2달 늦게 피는데 보통 7월초~9월초순 까지 피는 꽃이다
가족단위로 이른 연꽃을 찾아온 탐방객들, 동궁과 월지에도 엄청 피었지만 다음기회로 미루고 ^^&
산행을 일찍 마쳤기에 시내 교촌면옥 본점에서 냉면 한 그릇으로 열기를 식히며 귀가 ~
트랭글 GPS 기록

호국의 달 6월을 보내며, 이름없는 무명용사의 ... 비목(碑木) / 선택자 ▶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