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원앙새 2015. 5. 2. 22:18

여행 떠나기전 몇가지 주의사항을 남편께 하고 또 하고 남편은 다시 묻는다ㅎ~

글씨를 써서 식탁위에 두고 오라는 언니 ~~

오늘도 저녁식사 하면서 전자렌지에 데워드세요 했더니

전자렌지 사용법을 모른다네 ㅋㅋ이렇게 키운게 내 탓인가  어머님탓인가...

남편은 단백하게 멸치넣고 자작자작 끓인 달랑무 찌개를 좋아한다 

한냄비 끓이고 우렁된장도 끓여놓고 가면될라 ~

옷 준비하고 이것저것 챙기는데 날씨는 덥고 어쩌면좋을까 빽이 적당한게없네 ....

연휴에  어버이날  누구 생일까지 겹쳤으니 생일은 외상으로 하자할까 ㅎ

뭘 하나 사줘야는디 시간이없네 ~~

혼자 떠나는 여행.... 남편 혼자서 이 못난이 없이 어찌 생활 할른지 꺽정 ...ㅎ

아주 편한 사람들을 만나러간다 ㅎ

울 남편은 그렇게 자라서 아이처럼 나만 찾는다

오래전부터  날더러 못난이라 한다  젊었을때 같았으면

삐질텐데 너그럽게 받아들이는 나도 웃긴다  우리 못난이 우리못난이 ㅎ~~

강아지 이름인가 ? ㅎㅎ

못난이는 못나서가 아니라 ..넘 사랑스럽고 소중해서..나이묵은 점잔은 남편들의 내 아내의 최상의 愛 言..ㅎ
엄마 다음엔 아내의 밥상에 익숙 하다보면..다 그리 된다우...ㅎㅎㅎㅎㅎ
난 마늘 수일 집비우면...걍 식당에서 편히 매식한다우...ㅎㅎㅎㅎㅎㅎ
장마철에 뭔 여행을 하신다공?..빗길 조심하시공..사진 찍히지 마시공..ㅋㅋㅋ
삶의 글 좀 올리셩..블러그 넘 볼개없당..ㅋ
굿~나잇!
씅환이 도령도 잘 계신가용 (~)
이제야 길 찾아오시느라 고생하셨어요 그댁 못난이 소식이 궁금요 (ㅋ)
옛날처럼 블로그를 공개하시길(~) 저는 들어갈줄을 몰라서
록키님도 오시고 맹탕도 서서히 (~)
울남편도 알타리김치 명치 넣고 자작하게 끓인거 좋아해서 오늘아침에 그렇게 했네용.
구수하고 달큰하다고 해여 하나? 암튼 좋아요...ㅎㅎㅎ
올해는 달랑무 많이 심어뽂아서 호호불며 맛나게 냠냠하시기용
봄비가 흡족히 내려서 라일락 꽃망울이(~)
멸치 넣어서 끓인 알타리...
참 깊은 맛이 나지요.
저도 아내가 가끔 끓여주곤 한답니다.
남편이란 존재는 아내가 없인 정말 별 볼 일 없는 존재 라는 것을
저 스스로도 잘 알고 있답니다....^^
반갑습니다 (ㅎㅎ)(~)
사진은 많은데 올리는걸 못한답니당 (ㅋ)어제 무선전화기가 고장나서
밧데리 교체하고 (~)밧데리가 비싸고 그곳에서만 구입해야는것 (?)(~)
그런데 전혀 진행이 되지않아서 오늘 다시 갈려던참 상담원이 밧데리를 뺐다가 다시
끼워보시라네요 (만세)
오늘은 갈치조림합니다

제주가서 갈치조림 먹으려 하면
솔직히 돈 아깝다고 집사람이 늘 말린답니다.
그러고 나면 돌아와서 만들어 준답니다...
해 놓고 술잔 나눠가며 이런 저런 이야기 나누곤 한답니다...^^
참 맛나답니다.
방금 또 갈치 다섯마리 사왔습니다 갈치는 직접사다가 집에서드십시요 ㅎ
남편은 비싼것만 좋아합니다 일러야지ㅎ
찐옥수수 세봉지 갈치랑 복숭아 사서 데리고왔답니당 ㅎ~
제 아내는 그냥 휑 하니 떠난답니다.
먹는 건 알아서 제가 챙겨 먹어야지요...^^
애 사랑 남자들은 다 그래요.
행복하세요.소리새.
저는 유난히 더 남편을 아이처럼 키우고있답니다 ㅎ~~
처음부터 길을 잘들여야 하는데....
잉꼬부부가 그런것 아닌가요?
ㅎㅎㅎ
못난이 왔습니다 ㅎㅎ~~
저희는 오늘도 떡국 끓였습니다
다들 먹고 싸가고 남들도 이리사는지요 ....
집안일은 끝이없습니다 ~~

선생님 카니발 사버리세용 ㅎ~~
카니발 구입할 능력이 안되내요
복권이나 맞으면 모를까...
시몬스님이 꿍쳐놓은게 있습니다
반드시 있고말고요 ....
주부들은 그게 자존심이래요 ㅎㅎ~~
많은 부부들이 경험하는 상황인듯 합니다 ㅎㅎ
행복한 시간들로 가득한 하루 보내세요~~
남편은 조동으로 자랐습니다 ....
밖에 비가와도 공부만하고 있었다고 어머님이 ㅎㅎ~~
제게 자꾸 말씀하십니다 책을 좋아하지요
고맙습니다 ....
저는 마누라 몇일 없으면 편하던데요....ㅎ
죄송합니다 ㅎㅎ~~
깜박했어요 봄에 오신 손님을 이렇게 더운날 인사드리다니 ....
이제는 못난이 ~ 아니면 천사랍니다 ㅎㅎ~~
또 오십시요 건강하시고요 ....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여행을 떠날려도 마음쓸일이 많군요.
한번쯤은 이것저것 다 제쳐두고 홀가분히 다녀오셔도 좋을듯 하군요.
잘 보았으며 좋은시간 되세요.
세탁소 다녀와서 간단히 식사를 할까 생각중입니다~~
더워서 맛있는게 없군요 ....
혼자는 여행을 떠나지않아서인지 이것저것 걸리는게 많습니다 ...
이제는 밥도 저보다 잘합니다 밥돌이 ㅎ
쌀만 씻어놓으면 ....ㅎ
못난이......
무탈하고 건강하게 오래 사시라는 뜻이겠지요.
옛날에도 그랬잖아요.
아이들을 아호도 짓기도 해을 뿐더러, 개똥이 등등
실명을 감추는 천박한 호칭을 많이 썼잖아요.
그런 의미와 함께 사랑과 믿음이 담긴 거 같네요.....
반갑습니다 ...ㅎ
못난이란 애칭이 싫지는 않습니다 ㅎ
제가 못난이는 아니거든요 ...ㅎㅎ
요즘도 못난이 압 먹었나하고 카톡빋습니다
저희애들이 밥을 압이라했지요 저희가족은 압ㅎ
그리합니다
더 조심하시고 ...이제야 앉아봅니다 ...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