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행

너굴 2018. 9. 27. 21:48

2018. 9. 27.

진남문-중문-가산바위-중문-정상-동문-진남문

 

 

 

 

 

 

 

 

 

 

 

 

 

 

 

 

 

 

 

 

 

 

 

 

 

 

 

 

 

 

 

 

 

 

 

 

 

 

 

 

 

 

 

 

 

 

 

 

 

 

 

 

 

 

 

 

 

 

 

 

 

 

 

 

 

 

 

 

 

 

 

 

 

 

 

 

 

 

 

 

 

 

 

 

 

 

 

 

 

 

 

 

 

 

 

 

 

 

 

 

 

 

 

 

 

 

 

 

 

 

 

 

 

 

 

 

 

 

 

 

 

 

 

 

 

 

 

 

 

 

 

 

 

 

또 만날뻔 했나 봅니다!!
저도 그날 가산산성에서 여섯시간 반이라는 긴시간을 보냈는데 말입니다.
동문에서 산성 둘레길을 따라 반시계 방향으로 돌았거든요. 물론 가산바위도 왕복 했구요.
혼자서 구절초 만발한 유유자적 여유로운 하루 가을을 만끽 했답니다. 하산길에선 도토리만한 알밤도 제법 많이 주웠구요.
주차장 도착하니 정확히 오후 다섯시였지요.
일교차가 제법인데... 건강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저도 9시쯤 진남문 지나 바로 왼쪽 산성길로 붙었습니다.
4시쯤 산을 내려왔으니 여유로운 산행이었습니다.
말씀처럼 가산 정상에서 산성을 따라 동문으로 내려오는 길 구절초가 좋았습니다.
저도 한번 맛볼만큼 알밤을 주었는데 좀 작아서 그렇지 맛있는 간식거리가 되었습니다.
산행하기 좋은 계절 좋은 곳 많이 찾으셔서 좋은 추억 많이 남기시길 바라겠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