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 2020년 08월

03

일상 어깨질환

5월말 산에서 자전거를 타다가 넘어진 후 오른쪽 어깨의 통증이 심해 몇군데 병원을 다녔으나 별 차도가 없다. 어떤 정형외과는 오십견이니 상태가 심각하면 MRI를 찍고 수술하자고 하고, 어떤 통증 크리닉에서는 이제 질환과 더불어 살 나이가 되었으니 적당하게 아프면 참고 견디는 연습도 하여야 한다고.. 우측팔을 특정각도에서 올리면 입이 쩍 벌어질 정도로 통증이 온다. 우연히 인터넷을 서핑하다보니 증상이 똑 같은 질환을 치료한다는 광고가 있어 문의 했다가 오전에 예약을 하고 치료를 받았다. 다른 병원에서는 긴가민가 하던 것을 정확히 병명과 치료방법을 제시하니 금액의 고하를 막론하고 치료를 받지 않을 수 없다. 근육이 노화되어 뼈에 붙어있던 것들이 일부 떨어지면서 근육에 공간이 생기고 섬유화가 되어가는 현상이라..

댓글 일상 2020. 8. 3.

03 2020년 08월

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