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 2020년 09월

17

붓글씨 꾸준한 연습

붓을 잡은지가 일년이 지난 이년차에 들어섰다. 매일 조금이나마 시간을 할애하여 써온지가 적지않은 시간으로 누적되었다. 9월초까지는 물로 쓰는 것으로 연습하다가 그 이후로 먹으로 잡고 습사를 한다. 어쩌면 실력이 늘은것 같기도 하고 어떨때는 지지부진한 실력에 실망하기도한다. 그러나 분명한것은 노력하는만큼의 대가가 나타나는 것이다. 처음부터 명필이 어디에 있는가? 꾸준히 연습하다보면 어느순간 일정한 경지에 있으리라는 믿음으로 하루하루 연습에 몰두하면서 시간을 보낸다. 그래봐야 하루 20~30분의 시간이다. 시험이 종료되면 하루 한시간정도는 연습시간을 늘여 노력해야겠다. 연습하다보면 어느순간 이렇게 하는구나라는 것을 느낄때가 있다. 스승이 있어 지도를 받아가며 배우는 것이 아니라 혼자 연습하면서 배껴 써 보는..

댓글 붓글씨 2020. 9. 17.

07 2020년 09월

07

붓글씨 먹으로 쓰다.

그간 편리하게 물로 쓰는 붓글씨로 연습을 했다. 이제 캘리그라피를 배우며 벼루와 먹과 화선지를 준비하니 먹으로 제대로 붓글씨를 써야겠다. 그런데 붓을 잡고 써놓고 비교하니 예전 시작할때와 별반 다르지 않았다. 아직도 미천한 실력이다. 한자한자에 정성과 노력과 힘을 쏟아내야 하는데 독학으로 하려니 잘 되지 않는가보다. 어렵고 어려운 길이다. 무언가를 이룬다는 것에 쉬운것이 어디 있으랴... 작은 변화를 지속하고 노력하다보면 언젠가는 이루어지겠지. 설사 그렇게 되지않더라도 노력하는 과정도 중요한 것이니 열심히 노력하자.

댓글 붓글씨 2020. 9. 7.

10 2019년 12월

10

05 2019년 12월

05

11 2019년 10월

11

21 2019년 08월

21

09 2019년 08월

09

23 2019년 07월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