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알프스 등산코스 중에 최고의 단풍을 찾아서(1탄)

댓글 0

≪일반 산행지≫/영알(천황,재약산)

2013. 11. 18.

2013. 10. 26(토)

오늘은 영남알프스 등산코스 중에 최고 단풍을 찾아가다

딱히 계획된 코스는 아니지만 일찍 시작한 산행이라 돌아 다니다

다리 아프면 집에 찾아 오는 코스로 정하였다

그래도 돌아다닌 코스를 기록하자면

얼음골(07:40)-용아릉A-천황산-재약산-표충사-진불암-천황재-천황산

-용아릉B-용아릉C(일명,용 헛바닥)-얼음골-백운산-제일농원(17:20)

백운산에서 김연아 놀이 중입니다

 

 

 

 

 

천원 벌었습니다 

일찍오니 입장료가 없네요

 

 

용아릉 A코스 진입 하기전에 가마불 협곡에 들렸다 갑니다

 

 

첫번째 전망대에서 보는 용아릉 B코스의 불타는 단풍입니다

 

 

 

후반부에 중간에

너들지대(경상도 말도 덜컹지대)로 내려올 것입니다

 

 

두번째 전망대에서

나보다 먼저 시작한 분이 계시네

아침 일찍 여성 두분이 이 힘든코스를 .........

 

 

덕분에 나도 사진도 찍어 주기도 하고 용아릉 A코를 같이 동행하기로 한다

힘들때 밀어주고 댕겨주고

 

 

불타는 얼음골 단풍입니다

 

 

 

 

 

돈이 없어 단점이지만

 

 

잘생긴 귀한장군

 또 한장 남깁니다

 

 

 

 

 

멋진소나무 너가 있어

내가 행복합니다

 

 

예정된 코스를 이탈하여 나중에 하산은

맨 중간에 있는 계곡으로 치고 내려 왔습니다

 

 

용아릉 A코스는 마지막입니다

같이한 울산의 고인돌식당 운영하시는 여사장님과 일행님은

여기까지 용아 B코스로 내려가는 곳 까지 안내하고

나는 표충사까지 갔다 오기로 합니다

 

아까 일행분이 올라오다 넘어지는 바람에 좀 다쳤는데

무사히 하산 하였는지 모르겠습니다

잠시나마 함께하여 즐건 산행 이였습니다 고맙고 감사합니다

 

 

 

용아릉 A코스 동행 하는분 때문에 예상시간을 많이 지체된 생태에서

천황산에 왔습니다

 

 

아직까지 이른시간이라

케이블카 타고 온 분만 몇명만 보이네요

숨고르기 좀 하고 재약산으로 갑니다

 

 

재약산에 왔습니다

재약산님아 반갑습니다

 

 

표충사로 내려 가면서 보는

문수봉쪽의 불타는 단풍입니다

 

야~ 호

표충사절님아 들리나 내가 왔다

표충사까지 최단거리로 질려 내려 갑니다

~

용아릉 A코스에서 시간을 넘 까먹어 표충사 앞마당까지 갔다간

오늘 계획된 코스 후반전은 백운산, 가지산까지는 힘들것 같아

내원암 뒷뜰까지 갔다 다시 빽하여 진불암으로

 

 

내원암으로 내려가면서 보는 암릉과 단풍

 

 

진불암님이 어서 오라고 손짓 하네요

 

 

진불암에서 보는

재약산의 단풍입니다

 

 

진불암에서 천황재로 가면서 보는

단풍과 암릉

 

 

 

 

 

다래 한번 보이소

알이 엄청 굴꼬 컴니다 나무가 너무 높아 직접 따지는 못했지만

돌맹이를 던져 몇개 주셔 먹고 갑니다

 

 

얼키고 설키고

기이한 나무도 있습니다

 

 

천황재에 다시 왔습니다

이시간쯤 되면 사자평 억새 구경한다고 제법 왔을듯 한데

몇명만 보입니다

 

 

천황산 올라가면서 보는

재약산입니다

 

 

천황산입니다

케이블카 타고 올라온 일반인들 중에 먹걸리 들고 다니는 분 몇명만 보이고

일반 등산하는 분은 눈에 띄지 않습니다

 

 

좌 운문산, 우 가지산

 

 

좌 운문산, 중 백운산, 우 가지산

아직 목표는 중 백운산, 우 가지산 까지 생각하고 있습니다

 

 

 

용아릉 B코스로 내려 갑니다

 

 

 

 

 

부산에서 오신 가야님을  만나 한장 남깁니다

클럽분을 많이 아시고 계시든 군요

올라오면서 여성 두분 못만나냐고 하니 중간쯤에서 이상없이 내려가는 것 보았다고 하니

천만 다행입니다

 

 

 

 

 

 

 

 

백운산과 가지산

아직까지 저곳까지 가는 것은 유효합니다

 

 

용아릉 B코스에서 보는 용아릉 A코스의 단풍입니다

 

 

이제 용아릉 B코스를 이탈하여

용 헛바닥으로 진입 중입니다

 

이길은 아주 양호한 길입니다

 

 

용 헛바닥이 보입니다

 

 

용 헛바닥을 따라 내려오면서 보는

얼음골 단풍모습니다

 

 

 

 

 

 

 

 

 

 

 

 

 

 

 

셀카로 홧팅 합 외쳐 봅니다

점심시간이 지났을 텐데 아직 힘이 있습니다

 

 

 

 

 

 

 

 

 

 

 

 

다닌곳은 얼마되지 않는데 시간은 벌써 2시가 되어 버렸네요

그래서 도시락 또한 후다닥 퍼떡 까먹고

 후반전은  2시가 넘어 시작합니다

 

 

 

아직 내려 갈려면 한참을 가야합니다

너들지대 끝이 안보입니다

 

 

용아릉 A코스의 모습니다

 

 

용아릉 A코스의 모습니다

 

 

 

 

 

백운산

백호입니다

백호야 잠시만 기둘려

귀한장군이 너의 등줄기 타로 가나이다

 

 

얼음골 용 헛바닥에서 마지막으로

흔적 남기고 백운산으로 갑니다

 

 

 

다시 늦은시간에 후반전

백운산 산행을 시작합니다

 

 

 

 

 

 

 

 

백운산 풍경입니다

 

 

가지산과  용소골입니다

 

 

 

 

 

백운산의 단풍 소나무 일까

아니면 황금소나무 또

아니면 소나무재선충 걸린 것일까

 

 

올라온 백운산의 모습니다

 

 

 

 

 

 

 

 

 

 

 

 

 

 

산 소나무과 죽은 소나무

 

 

 

 

 

한장남깁니다

오늘 셀카찍다 시간 허비 다합니다

 

 

백운산 정상입니다

현재는 셀카 찍는 모습니다

 

 

 

요로콤 정상석에 디카 올려놓고

셀카 찍는 중이랍니다

 

 

 

 

 

 

 

 

가지산으로 가는 중입니다

 

 

 

 

 

가지산 가는 중에

이런 그루터기를 발견합니다

그래서

이렇게 셀카로 총놀이도 하고

 

 

때론 혼자 김연아 놀이도 합니다

결국은

 

 

 

집에 까지 가지고 와 화단에 이렇게 해 놓았습니다

그래서 이것 가지산 까지 가지고 다니기에는 무리 일것 같아 포기하고

중간에서 하산입니다

 

 

 

 

 

 

백운산 구룡소폭포입니다

이렇게 하여 오늘 목표 달성은 못했지만

나름대로 알찬 하루를 보내고 왔습니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