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출산 등산코스(경포대-양자봉-달구봉-천황봉-산성대 구간)

댓글 1

≪국립공원 산행지≫/국립공원(월출산)

2016. 5. 19.

2015. 12. 12(토)

 

단풍철에 한번 갈려고 했는데 갑자기 취소되어 초겨을에 오게 되었다

지난밤 치된 김장김치랑 점심을 사가지고 올려고 했건만

 

전기밥솥 뚜껑을 여는 방법을 몰라 아침도 점심도 먹지 못하고 하루를 보냈다

 다행히 산악회에서 만두 하나를 주는 바람에 촐촐 굶지는 않았다

굶어도 싸지

 

코스 : 경포대-양자봉-달구봉-천황봉-광암터-산성재-영암체육관(5.5시간)

 

 

 

 

 

달구봉(일명, 달구새끼봉)에서

닭벼슬을 닮았다 하여 달구봉, 월출산에서 달 구경 하기에 제일 좋은 곳이라 달구봉

한마리 독수리가 되어보고 싶고, 근육자랑도 하고 싶어서

월출산의 바바리맨은 아닙니다

 

 

 

 

받아온 자료

 

 

 

1년만에 다시 찾은 월출산 국립공원

나름대로 국립공원 순위를 메긴다면 설악산, 북한산

다음 으로 월출산이라고 서열을 메기고 싶다

 

 

 

 

사실 새길다니는 것에 양심이 찔리지만

대신 산에서 취사, 야영 등 산행 에티켓은 잘 지키겠습니다

 

 

 

 

월출산 주능선 모습

 

 

 

 

양자봉이 보입니다

 

 

 

 

 

 

 

 

 

 

 

겨울이라 하지만 산행하기에는 딱이다

웃도리 하나 벗고

 

 

 

 

초반부터 멋진 풍경을

 

 

 

 

설명이 필요없는 월출산의 아름다움

 

 

 

 

 

 

 

 

 

 

 

 

 

 

 

 

 

 

자일없이 이곳으로 오면 안됩니다

다행이 일행중에 자일을 가지고 왔기에 뒤돌아 가지 않고 쉽게 내려옵니다

 

 

 

 

 

 

어제 이곳에도 비가 내렸는데

낙엽속은 물기도 많고 미끄러운 곳이 많았는데 바위는 말라 다행이다

 

 

 

 

바위사이로 올라와

 

 

 

 

 

 

 

 

 

 

 

 

전망대에서 양자봉을 봅니다

 

 

 

 

수석전시장을 방불케 하는 월출산은 언제와도 좋아요

 

 

 

 

 

양자봉

 

 

 

 

 

춥지않을 거다는 기상청 예보에 따라 옷은 제대로 입었는데

샛길을 이용하다 보니 조금 후회도 되고

 

 

 

 

 

양자봉은

달을 닮았다 하여 월영봉이라고 했다는 말과

 

 

 

 

 

중국의 양자산과 닮았다 하여 양자봉이라고

 

 

 

 

 

월출산의 천황봉의 양자를 삼았다 하여 양자봉이라고

 

 

 

 

이런들 어떠리 저런들 어떠리

좋으면 되지

 

 

 

 

산에서 이러면 안되죠

이해와 용서를 바랍니다

 

 

 

 

선두에서 사진을 찍다 보니 어느듯 후미가 되어 버렸다

 

 

 

 

 

눈을 돌리는 곳 마다 아름다운 풍경

 

 

 

 

 

 

 

 

 

 

 

 

산행조가 척척 잘 맞는 분이 있어 모처럼 인물사진이 많이 나옵니다

 

 

 

 

 

 인물이 풍경을 망처 놓아도 이해를 바랍니다

 

 

 

 

 

양자봉에서 마지막으로 한장 남기고 다음코스로 갑니다

 

 

 

 

 

 

 

 

 

 

 

 

 

 

 

 

 

 

 

 

 

 

 

 

 

 

 

오늘 하루 산동무가 되어 주신 분

항상 감사하며, 쭉 좋은 인연 이어 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여기서 보니 오봉이네요

 

 

 

 

 

 

 

 

 

 

 

 

 

 

 

 

 

 

 

 

 

 

 

 

 

 

 

 

 

 

 

 

 

 

 

 

 

 

 

 

 

 

 

 

 

 

 

 

 

 

 

 

 

 

 

 

 

 

 

 

 

 

 

 

 

 

 

 

 

 

 

 

 

 

 

 

 

 

 

 

 

 

 

 

 

 

 

 

 

 

 

 

 

 

 

 

 

 

 

 

 

 

 

 

 

 

천황봉을 배경으로

 

 

 

 

 

 

 

 

 

 

 

 

 

 

전위봉으로

 

 

 

 

 

 

 

 

 

부지런한 분들 벌써 갔다 오네요

 

 

 

 

 

사자봉, 매봉 등 조망되고

 

 

 

 

 

전위봉에서 달구봉을 조망

 

 

 

 

 

천황봉, 사자봉, 매봉이 조망되며,

 

 

 

 

 

전위봉에서 주변을 조망하며 푹쉬면서

 

 

 

 

 

달구봉, 달구새끼봉

달구경하기 좋은 봉, 달구새끼 닮았다 하여 달구봉

 

 

 

 

 

월출산에 달구경 하기에 제일 좋은  전망대에서

 

 

 

 

 

 

 

 

 

 

 

 

 

 

 

 

 

 

 

 

 

 

 

 

 

 

 

 

 

 

 

 

 

 

 

 

 

 

 

 

 

 

 

 

 

 

 

 

 

 

 

 

 

 

 

 

 

 

 

 

여기서 보니 전위봉은

동물 닮았군요

 

 

 

 

 

 

 

 

 

 

 

달구봉과 전위봉

 

 

 

 

 

 

 

 

 

 

 

 

 

 

 

 

 

 

 

 

 

 

 

 

 

 

 

 

 

 

 

 

 

 

 

 

 

천황봉이 조망되고

 

 

 

 

 

 

 

 

 

 

 

 

 

 

 

 

 

 

 

 

 

 

 

손가락바위 , 송곳바위

 

 

 

 

 

설명이 없으면 여기가 대한민국이 맞나 할 정도

 

 

 

 

 

 

 

 

 

 

 

 

 

 

 

 

 

 

 

 

 

 

 

 

 

 

 

 

 

 

 

 

 

 

 

 

 

 

 

 

 

 

 

 

 

 

 

 

 

 

 

 

 

 

 

 

 

 

 

 

 

 

 

 

 

 

 

 

 

 

 

 

 

 

좌측 능선이 새로 개방된 산성재 능선

 

 

 

 

 

 

 

 

 

 

 

 

 

 

 

 

 

통천문을 지나 천황봉으로

 

 

 

 

 

 

 

 

 

 

 

 

 

 

 

 

 

 

 

 

 

 

 

 

 

 

 

 

 

 

좌측 산성재 능선, 우측 달구봉 가는 길

 

 

 

 

 

장군봉 가는 길

 

 

 

 

 

 

 

 

 

 

 

 

 

기암괴석

 

 

 

 

 

 

 

 

 

 

 

 

천황봉에서 보는 최고의 풍경

 

 

 

 

 

 

천황봉에 도착함으로써 전반전을 마침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