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출산 등산코스 가볼만 한 곳(양자봉-천황봉-광암터-산성대 구간)

댓글 1

≪국립공원 산행지≫/국립공원(월출산)

2016. 5. 19.

2015. 12. 12(토)

 

후반전은 천황봉-광암터-산성재-영암읍내 까지 이어집니다

 

영암 카면 생각나는 것 월출산, 영암아리랑

 

달이 뜬다 달이 뜬다~~~  영암 고울에 둥근 달이 뜬다~~
달이 뜬다 달이 뜬다 ~~~~~  둥근둥근 달이 뜬다
월출산 천황봉에 보름달이 뜬다 아리랑 동동 쓰리랑 동동
에헤야 데헤야 어사화 데야  달이 돋는 아리랑 임 보는 아리랑

풍년이 온다 풍년이 온다  지화자자 좋구나
서호강 몽햇들에 풍년이 온다  아리랑 동동 쓰리랑 동동
에헤야 데헤야 어사화 데야 ~~ 달이 돋는 아리랑 임 보는 아리랑

흥타령 부네 흥타령 부네  목화 짐 지고 흥겨워 부네
용칠 도령 목화 짐은 장가 밑천이라네
아리랑 동동 쓰리랑 동동   에헤야 데헤야 어사화 데야
달이 돋는 아리랑    임 보는 아리랑

 

 

 

 

월출산 천황봉에서

 

 

 

 

 

 

 

 

 

한무리가 떠나고 나니 한적하여 그동안 천황봉에서

못찍은 사진 오늘 왕창

 

 

 

 

 

 

함께한 일행

옆에 있는 여성분은 한 5년간 산행을 했는데 오늘 처음 말 한마디 해 보았다

 

 

 

 

 

월출산 주능선 풍경

 

 

 

 

천황사, 구름다리에서 올라오는 코스

 

 

 

 

 

 

 

 

 

 

 

 

 

 

 

우측으로 부터

양자봉, 달구봉, 사자봉

 

 

 

 

 

이처럼 천황봉에서 오래동안 있어본 것도 처음이다

 

 

 

 

 

 

 

 

 

 

 

 

 

 

 

 

 

 

 

 

 

 

 

 

 

 

 

 

 

 

 

 

 

 

 

 

 

 

 

 

 

 

 

 

 

 

 

 

 

통천문 삼거리에서 광암터, 산성재 방향으로 턴

 

 

 

 

 

 

 

 

 

 

 

 

 

 

 

 

 

 

 

 

 

 

 

 

 

 

장군봉

 

 

 

 

 

 

 

 

 

 

 

 

 

 

 

 

 

 

 

 

 

 

 

 

 

 

 

 

 

 

 

 

 

 

 

 

 

 

 

 

 

 

 

 

 

 

 

 

 

 

 

 

 

 

내려가는 등산객이 보이는 곳이 바람폭포, 천황사로 가는 길목

 

 

 

 

 

 

가야산 만물상은 어느 부분만이지만

월출산은 산전체가 만물상이다

 

 

 

 

 

 

 

 

 

 

 

 

 

 

 

 

 

 

 

 

 

 

 

 

 

 

 

 

 

 

 

 

 

 

 

 

 

 

 

 

 

 

 

 

 

 

 

 

 

 

 

 

 

 

 

 

 

 

 

 

 

 

 

 

 

 

아슬아슬하게 서 있는 바위 조금만 밀면 넘어질 듯

 

 

 

 

 

 

 

 

 

 

 

 

 

 

 

 

 

 

 

 

 

 

 

 

 

 

 

 

 

 

 

 

 

자기는 어떡게 거기에 올랐니

 

 

 

 

 

 

참 가지각색의 기암들

 

 

 

 

 

 

 

 

 

 

 

 

 

 

 

 

 

 

 

 

 

 

 

 

 

 

 

 

 

 

 

 

 

 

 

 

 

 

 

 

 

 

 

 

 

 

 

 

 

 

 

 

 

 

 

 

 

 

 

 

 

 

 

 

 

 

 

 

 

 

 

 

 

 

 

 

 

 

 

 

 

 

 

 

 

 

 

 

 

월출산 애기공룡능선이라고

 

 

 

 

 

 

 

 

 

 

 

 

 

 

 

 

 

 

 

 

 

 

 

 

 

 

 

 

 

 

 

 

 

 

 

 

 

 

 

 

 

 

 

 

 

이름없는 괴암

 

 

 

 

 

 

 

 

 

 

 

 

 

천황봉과 산성대 능선

 

 

 

 

 

 

 

 

 

 

 

고인돌 바위에서

 

 

 

 

고인돌 바위

 

 

 

 

 

 

고인돌 바위

 

 

 

 

 

 

고인돌 바위

 

 

 

 

 

 

고인돌 바위

 

 

 

 

 

 

바위끼리 사귀는 바 부다

좋다고 뽀뽀도 하고 그러네

 

 

 

 

 

 

 

 

 

 

 

 

 

월출산 정상 천황봉이

 

 

 

 

 

 

 

 

 

 

 

 

 

 

 

 

 

 

 

 

 

 

 

 

 

 

 

못난이 바위

 

 

 

 

 

장군바위와 구정봉 방향

 

 

 

 

 

 

 

 

 

 

 

 

 

 

 

 

 

 

 

 

 

 

 

 

더 넓은 영암평야

 

 

 

 

 

 

 

 

 

 

 

 

 

 

 

 

 

 

 

 

 

 

 

 

 

 

금붕어 닮았다고 해야 하나요

 

 

 

 

 

 

 

 

 

 

 

 

 

 

 

 

 

 

 

 

 

 

 

 

 

 

 

 

 

 

 

 

 

 

잠자는 거북이

 

 

 

 

 

졸졸 흘려내리는 실폭포 이지만

폭포에서 떨어지는 소리는 어느폭포 못지 않음

 

 

 

 

 

 

 

노란것은 머리조심 에어빽

 

 

 

 

 

 

 

 

 

 

 

 

 

 

 

 

 

 

 

 

 

 

 

 

 

 

 

 

 

 

 

 

 

 

 

 

 

 

 

 

 

 

 

 

 

 

국립공원 치고 규모는 작지만 옹골찬 월출산 산행을

10시30분에 시작하여 16시에 무사히 마칩니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