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에젖은 홍연

댓글 0

야생화 속으로

2020. 7. 16.

 

 

 

 

연밭에서...

클릭해서 보세요.

지금 함께하는 사람들과의 시간도

마음 어딘가에 그려지고 있다.

그리고 그 그림들을 다시 짜내

되새기는 일은 행복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