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경주여행2부/ 벚꽃 휘날리는 봄날, 경주보문단지 콜로세움&사랑공원 【20년3월30일】

댓글 0

▒ 나의공간▒/2020년앨범

2020. 4. 3.









벚꽃 휘날리는 봄날

 …경주보문단지 콜로세움

2부

20.3.30.월요일


4월

벚꽃 흩날리는 경주로 봄꽃 여행 떠나는 이들이 많다

보문관광단지 봄이면 벚꽃,

가을이면 단풍이 보문호를 둘러싼다.

황룡사 9층 목탑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음각 건축물 경주타워, 신라 시대 왕의 숲길을 복원한 왕경숲, 무서운 놀이기구 드라켄이 있는 경주월드, 한국의 콜로세움인 보문 콜로세움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프로그램이 있는 문화 테마파크다.











꽃피는 봄이오면 따뜻한 햇살과 기온에 겨울동안 집순이를 고수하던 분들도 여행을 떠나고 싶은 마음이 절로들텐데.... 
해마다 봄이 시작되고 꽃이 피고지고 자연이 예쁜 시기가되면 항상 마음이 들뜨면서 뽀송하게 피어난 벚꽃보러 꽃 나들이를 계획하게 되는데....










다른 꽃에 비해서 벚꽃은 시기를 잘 맞춰서 가야 아름다움이 절정에 달하는 풍경을
 만날 수있기때문에 전국 벚꽃피는 날짜를 알아보고 때를 잘 맞춰야 하는게 포인트이다









몇일 일찍 가거나 조금 늦게 도착하면 봉우리가 덜 피었거나 만개하고 난뒤에 지고 있는 모습을 보게 되면 절경을
놓쳤을때 그 아쉽고 서운한 마음은 생각보다 크다.

올해도 개화시기 미리 잘 체크해서 벚꽃이 만개한 절경을 실컷 감상하면서 계절의 여왕인 봄을 보다 알차고 즐겁게 보냈으면 좋겠다.


















겨울이 지나고 사랑스러운 연핑크색을 띈 벚꽃이 피는걸 보면 꽃을 보는것 만으로도 마음이 설레고 기분이 즐거워지는데..
 사계절 모두 여행지로 좋은 경주지만  벚꽃이 필즈음 나들이 코스는 경주 보문단지 벚 꽃로드가 최고이다
보문단지로 이동하는 도로 양쪽 모두 팝콘같은 벚꽃들이 한가득 피어나서 드라이브 하면서 감상하면 어떤 눈호강 보다  좋을거 같다




















보문호 주변의 벚꽃나무는 경주의 오래된 역사만큼 나무들도 오래되서 나무마다 꽃송이도 크고 엄청나게 많은 꽃송이들이 피어있고 매달려 있어서 제대로 눈호강하면서 하얗게 내리는 벚꽃비를 맞으며 산책도할 수있는 코스이다
야간에는 은은한 조명아래 로맨틱하고 낭만적인 분위기로 데이트 하기에도 핫플레이스~ ^^


















경주세계자동차박물관도 들러봐야겠다.(전에 포스팅 했는 관계로~)
평상시에 쉽게 접하지 못하는 색다른 이색 테마로 꾸며진 박물관을 구경하는 재미도 여행지에서 주는 꿀재미이다

3층 건물 각각에  평상시에는 쉽게 보기 힘든 세계의 고급스러운 올드 클레식카들과 스포츠카 등이 전시되어 있어 보는 재미를 더하고
우리나라의 오래전 자동차인 포니도 볼 수있어 나름 재미있고 유익한(시간을 보낼 수있다






                                                  http://blog.daum.net/dywjd9090/5085

                 ↗경주여행/경주 세계 자동차 박물관 세계적 명차! 경주에 다 모였다 【17년12월6일】↖                      











콜로세움 경주에서도 로마 원형경기장을 볼 수 있다









눈부신 봄을 즐기러 떠나왔다면 벚꽃만 보고 가기엔 서운하겠다. 보문단지 벚꽃도 즐기면서 주변 즐길거리도 살펴보는 센쓰~

보문호 산책길을 걷다보면 멀리 보문단지 콜로세움이 멋스러운 건물이 어떻게 찍어도 사진이 예쁘게 잘 나오는 포토스팟! 보문단지로 봄여행 코스 잡으셨다면 무조건 방문해야할 핫플레이스 이다!









페이지나인은 카페와 레스토랑을 같이 하는 곳이어서 식사하려고 일부러 보문호에서 차를 타고 이동하지 않아서 좋았다.
파스타, 돈까스, 피자, 스테이크 등 아이들이 좋아하는 먹음직스러운 메뉴도 많고 음료 종류도 많아서 기호에 따라 주문하기 좋다




























벚꽃이 한창일때는 야외테라스 테이블도 경쟁이 꽤 치열하다^^
평일이고 코로나 때문에 한적한 시간을 보내었다


















경주 보문단지 보문호 자체가 워낙 풍경이 아름답고 산책하기 좋게 만들어져 있어서 봄, 여름, 가을, 겨울 모두 멋진 뷰를 선물하는 곳이지만,
 특히 벚꽃이 만개할때의 보문호는 이세상 뷰가 아닌듯 아름다운 뷰를 감상할 수있어서 언제가 가장 좋은때냐고 묻는다면 단연 대답은
봄!!









사랑공원

차한잔 하고 사랑공원 으로 왔다.

보문호의 물너울과 함께 사방이 핑크빛으로 반짝이는 공간이다.
동부사적지의 밀리는 차량 홍수를 피해 보문호반으로 달려오는 데이트족들이 늘어나고 있는 사랑 공원이다.











가을이면  물들인 벚나무와 핑크뮬리로 내가 자주 오는곳이다

세계자동차박물관과 콜로세움을 지나 호반산책길을 따라 천천히 10분만 걸으면 벤치, 하트 조형물, 야생화, 조경수들이 호수에 반사되는 공원에 이르게 된다.



















사랑 공원과 콜로세움 사이에도 많은 콘텐츠가 널려 있다.










경주벚꽃을 보려고 아침부터 일찍 서둘러 나섰는게 좋으다.









사랑공원 주변은 이른 봄에는 벚꽃이 어우러져 하얗게 세상을 밝히고, 여름에는 우거진 수풀의 그늘,
야간조명은 밤새워 즐거운 시간을 만들게 한다. 가을 풍경은 설명하지 않아도 좋을 꽃과 단풍들이 호수와 어우러져 누구나 시인이 되게 하는 낭만을 선물한다.




















오래된 아름드리 벚나무들이 활짝 벚꽃을 피워낸 보문호반 벚꽃길에는 그동안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오랫동안 실천하면서 심신의 피로감이 많이 쌓인 시민들이 벚꽃길로 쏟아져 나와 잠시나마 벚꽃에게서 삶의 위안을 받고자 한다.



















경주 보문호수 벚꽃길에서 위안을 받을까?
그 무서운 코로나19라도 한번에 멸균해 줄 것 같은 따사로운 봄햇살이 내리고...




















파아란 하늘엔 푸들구름이 동동동동 떠가는...
아름다운 봄날이건만..



















아름다운 벚꽃길 아래에 들어서면 그동안에 짓눌려왔던 모든 삶의 무게가 순식간에 벗겨져 나가는 느낌이 들만 할 것이다.
















































추억을 낭만을 이곳 보문관광단지내 사랑공원에서...










벚풍경은 3월30일 담았고,

인물 사진은 4월2일 보문정 야경 담으려 가는길에 살짜 담아 본다.

바람이 불어 추웠다넹..



































































봄바람 휘날리며~
흩날리는 벚꽃 잎이~
울려 지는 아름다운 경주



















산책만 해도 관광이 되는
역사를 품은 도시 경주









경주여행,

경주 가볼만한 곳,

경주 사진찍기 좋은 곳,

경주 데이트코스,

경주 숙박 추천장소, 국내 당일치기 여행의 대표적인 곳이 바로 이곳 경주 보문관광단지다.









가을이면 핑크뮬리로 탈바꿈 하는 이곳

지난 가을 핑크뮬리가 핑크핑크 일색이던 때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계절은 두 번이나 지나 봄을 이야기하고 있다.
경주 보문단지 벚꽃도 단연 손꼽는 명소라 호수변 어디를 가도 감탄 일색이다.





























경주벚꽃 명소 중의 한 곳으로 보문호 주변은 온통 연분홍 꽃길이 이어지는데...

보문정과 보문호, 선덕여왕공원 주변의 모습을 담아봤던 날이다.




















얼마나 아름다운지,
아름다운 순간을 눈에 담고자 찾아오시는 분들이 얼마나 많은지 잘 알고 있기에..


.

코로나19로 서로가 많이 지치고 예민한 요즘이다.
모든 국민 여러분께서 답답함과 걱정, 불안을 이야기하고 계신다.

그러나 야속하게도 시간은 흐르고, 봄은 찾아와속을 아는지 모르는지 벚꽃은 예쁘게만 피어난다.

봄이 찾아오고 벚꽃이 피면
꽃놀이에 대한 행복한 고민만 할 줄 알았던 것이 이제는 벚꽃으로 인해 코로나19를 걱정하게 되었다.









따뜻한 봄이 찾아왔다.
많은 이들이 봄의 기운을 만끽하고자 여행을 계획하고 떠난다.









국내 여행을 계획한다면 경주를 추천한다.경주는 첨성대, 석굴암, 동궁원, 콜로세움 등 가볼만한 곳이 많아 국내 여행지 중 손꼽히는 여행지로 알려져 있다.

더불어 경주 콜로세움은 마치 이탈리아의 콜로세움을 연상시키며, 바로 옆 경주 보문 세계자동차박물관에는 전 세계의 다양한 차량들이 전시된다.특히 서울 및 수도권보다 따뜻한 경주는 벚꽃이 더 일찍 피기 때문에 일찍이 꽃구경을 희망하는 이들이 찾기도 한다.





  http://blog.daum.net/dywjd9090/6323

    경북 경주여행/핑크뮬리와보문호에 반하다.【19년10월3일】


같은 장소,

봄과가을이 아름다운곳

경주보문단지 콜로세움&사랑공원 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