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통영- 광도천의 예쁜 수국 꽃길.. 【20년7월1일】

댓글 102

▒ 나의공간▒/2020년앨범

2020. 7. 6.

경남 통영- 광도천의 예쁜 수국 꽃길.. 【20년7월1일】 

먼거리

장거리

수국꽃길 거닐었다

거제도,통영 하나하나 풀어볼까한다.

 

 

여름을 앓는 내 가슴에도 수국처럼 소담스러운 희망 한 송이가 피어나기를 바라며 걷기 시작했다. 
광도천을 따라 벚나무가 줄지어 서 있고 그 아래 활짝 핀 수국이 얼굴을 내밀고 있다. 
나는 수국과 기쁘게 마주하며 연화도 수국길 이어 텅 빈 길을 여유롭게 걸었다.

 

덕포교 옆쪽으로 주차를 하고 뜨거운 볕에 인상쓰며 다가간 광도빛길 수국길
오전에 연화도 트레킹 하고 와서 인지 체력은 점점 내려가고...

처음 와 본곳이라  최대한 컨디션으로....

 

우선,
통영 광도천 수국꽃길 이다.

 

 

 

 

 

 

 

꽃길은 생각보다 훨씬 길었고 푸른 색, 흰색 수국과 목(木)수국 그리고 겹겹이 꽃 핀 수국까지 여러 종류의 수국을 구경할 수 있었다.  꽃이 귀한 여름에 풍성하게 피어나 답답함에 지친 마음을 어루만져주는 수국이 새삼 귀하게 느껴진다.

 

 

 

 

 

 

 

 

 


수국이 피어 있는 맞은편에는 이제 짙은 초록으로 꽉 차오르는 논과 
소박하고 정겨운 시골풍경을 덤으로 만나는 즐거움도 크다. 
네비게이션에 신세계운전전문학원이나 카페 드몰른을 치고 가면 쉽게 찾을 수 있다

 

 

 

 

 

 

 

이곳이 통영의 또다른 숨은장소. 광도천이다

 

 

 

 

 

 

봄에는 화려한 벚꽃들이 피었다 지는 곳,
여름에는 수많은 종류의 다양한 수국들이 꽃잔치 향연을 하고 있고,
가을에는 구졸초 모습도 볼 수 있다는 통영 광도천 지금 수국 길 모습은 참 예쁜다

 

 

 

 

 

 

이곳의 꽃들은 대부분 블루컬러와 퍼플컬러들의 수국들이다.

 

 

 

 

 

 

수국꽃길은 양쪽으로 구경을 하실수 있는데...
길가 보다는 물가쪽이 더 수국이 풍성함을 느낄수 있어서 좋은것 같다

 

 

 

 

 

 

광도천의 수국길은 윗쪽은 농로이고, 
아랫쪽으로 광도천을 따라 산책길이 나있어 걷고 싶은길을 따라 걸으면 된다

 

 

 

 

 

 

더운여름 소담스럽게
알록달록 색깔 변하는 수국꽃

수국의 꽃말은 변덕, 처녀의 꿈, 진심이라고 한다

 

 

 

 

 

 

광도천 수국길은 약 2km로 이어 진다고 하는데 우리는 절반정도만 걷고
다시 되돌아나오기로 했다

 

 

 

 

 

 

곳곳에 포토존
색색깔의 의자들이 중간에 많이 설치 되어 있으니
앉아서 쉬기도 하고 예쁘게 사진을 찍을 수도 있다

 

 

 

 

 

 

 

 

 

 

 

 

 

 

 

 

 

 

 

 

 

 

 

 

 

 

조금 안으로 걸으니 아직 키는 조금 작아도 보라보라 수국이 한껏 풍성해지고

구불구불 이어진 수변 느티나무아래로 끝없이 이어진다.

걸으면 걸을수록 매력돋는 길이다.

 

 

 

 

 

 

 

 

 

 

 

 

 

 

 

 

 

 

 

 

 

 

 

 

 

 

 

 

 

 

 

 

 

 

 

 

 

 

 

 

 

 

 

 

 

 

 

 

 

 

 

초록초록 나무길만으로도 좋을 길에 수국이 함께다.

 

 

 

 

 

 

 

 

 

 

 

 

 

 

 

 

 

 

 

 

 

 

 

 

 

 

 

 

 

 

 

 

 

 

 

 

 

 

 

 

 

 

 

 

 

 

 

 

 

 

 

 

 

 

 

 

 

 

 

 

 

 

 

 

 

 

 

 

 

 

 

 

 

 

 

 

 

 

 

 

 

 

 

 

 

 

 

 

 

 

 

 

 

 

 

 

 

 

 

 

 

 

 

 

 

 

 

 

 

 

 

 

 

 

 

 

 

 

 

 

 

 

 

 

 

 

 

 

 

 

 

 

 

 

 

 

 

 

 

 

 

 

 

 

 

 

광도천 수국길은 길게 이어졌다.
후덥하고,
피곤하고,

다음 여정지도 있으니 하트 조형물 에서 다시 되돌아섰다.

 

 

 

 

 

 

 

 

 

 

 

 

 

 

 

 

 

 

 

 

 

 

 

 

 

 

 

 

 

 

 

 

 

 

 

 

 

 

 

 

 

 

 

 

 

 

 

 

 

 

 

 

 

 

 

 

 

 

 

 

 

 

덕포교 <-> 노산교
까지 쭈욱 연결되 있다

위치는 
통영 “덕포교” & “카페 드몰른” 검색하면 바로 앞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