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여행/ 올림픽공원 황홀한 맥문동꽃 보랏빛에 취하다【20년8월23일】

댓글 153

▒ 나의공간▒/2020년앨범

2020. 8. 27.

서울여행/ 올림픽공원 황홀한 맥문동꽃 보랏빛에 취하다  【20년8월23일】

보라빛 맥문동(麥門冬)  한참인 요즘이다. 
서울 올림픽공원과 수원 노송지대의 맥문동 넘 먼거리인지라 해마다 남들 사진만으로 보고했었다
집안일로 1박2일 서울로 가 본다


서울 올림픽공원 맥문동
이른 아침  
보랏빛 맥문동이 아름답게 피어 있어 더 좋았던 하루이다. 


특히 늘푸른 소나무가 한데 어우러져,
멋진 풍광을 자랑하고 있었다.

 

 

 

 

 

 

 

주말 이른 새벽 포항에서 경기 고양 

고양에서 서울 송파구,,,하루 차이동 시간이 6시간이였다. 

이날 하늘에 구멍이 났는지 비가 얼마나 오던지...

 

나의아들,딸


서울 송파구쪽 직장이 거기에 있다 보니 보고 싶기도 하고,
오랜만에 서울 나들이다.

 

 

 

 

 

 

 

올림픽공원
여름이면  소나무 아래에서 보랏빛 맥문동이 자란다. 
맥문동은 군락을 이루고 있을 때 아름다움이 돋보이는데,
소나무 숲 아래  맥문동 요번주는 서울여행 포스팅 들어간다

 

 

 

 

 

 

 

 

 

보랏빛 향기 맥문동

올해는 안가본 맥문동 서울 올림픽공원에 다녀왔다

 

 

 

 

 

 

 

서울에서 딱 일주일 머물고 싶던라..

아이들과함께

아들녀석 사회생활이 힘든지 9킬로 빠져 있었다

내색 한번 안하던 아이,

겪어야 할 단계이지만 마음이 짠하다

 

 

 

 

 

 

 

 

 

 

 

 

 

 

보라빛 향기 가득한 공원

맥문동 군락지에서 무더운 여름철의 보라빛

 

 

 

 

 

 

 

 

 

 

 

 

 

보라빛으로 피어난 맥문동을 보며 힐링했던 시간이다

 

 

 

 

 

 

 

 

 

 

 

 

 

사이로 내리쬐는 햇빛이 반갑기만 하다.  

 

 

 

 

 

 

 

 

 

 

 

 

 

 

소나무 표피들과 부드럽게 어울어져 피어나는 보라빛 맥문동

색감이 참 곱다.

 

 

 

 

 

 

그대 모습은 보랏빛처럼 ....
맥문동을 등지고 바라보면 이렇게 초록 가득한 잔디가 펼쳐진다

 

 

 

 

 

 

 

 

 

 

 

 

꽃들이 군락을 이루고,

옹기종기 보라빛을 뛰며 모여있는 맥문동 솔밭 

​ 소나무 사이로 보라빛 맥문동 참 잘어울린다 

 

 

 

 

 

 

 

보라색 물결을 바라보면서 걷는 느낌도 좋다.

 

 

 

 

 

 

 

 

 

 

 

 

 

 

이른 아침에 다녀온 올림픽공원의 맥문동이 가득한 풍경이다.

 

 

 

 

 

 

 

 

 

 

 

 

 

소나무와 맥문동
주변을 산책하며 가족들과 연인들이 데이트하기 좋은 곳이고,
맥문동 꽃밭 사이를 걸어가는 길이 이쁜다

 

 

 

 

 

 

 

 

 

 

 

 

 

 

이곳 벤치에서 잠시 주변을 감상하고 쉬기도 하고 때론 멍하니 잔디광장을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좋은 곳이었다
8월에 가볼만한 곳 중 한곳이 아닐까 생각해본다.

 

 

 

 

 

 

 

 

 

 

 

 

 

 

 

 

 

 

 

 

 

 

 

 

 

 

 

 

 

올림픽공원의 여름 풍경 자체가 힐링이 되고, 
넓은 잔디광장과 머리위의 풍성한 나무들의 느낌이 좋다.

 

 

 

 

 

 

 

 

 

 

 

 

 

 

 

 

 

 

 

 

 

 

 

 

 

 

 

 

 

 

 

 

 

 

 

 

 

 

 

 

 

 

 

 

 

 

 

 

꽃대에 옹기종기 붙은 동그란 꽃이 다시 하나하나 꽃을 피우니 줄기 가득 보라색 꽃이 탐스러워진다

 

 

 

 

 

 

 

 

 

 

 

 

꽃들이 이렇게 군락을 이루니 보라색 물결이 이는 듯하다.

 

 

 

 

 

 

 

 

 

 

 

 

 

 

 

 

 

 

 

 

 

 

 

 

 

 

 

 

 

 

 

 

 

 

 

 

 

 

 

 

 

 

 

 

 

 

 

 

소나무군락 사이로 들어오는 햇볕이 만들어 내는 
풍광에 힐링하며 부지런히 담았다 .

 

 

 

 

 

 

 

 

 

 

 

 

 

아름다운 색상이 눈에 들어왔던
올림픽공원 맥문동...
포항에서 쉬이 발걸음 어려운곳!!!

아마,
서울분들은 경주 황성공원 발걸음이 어려운곳 아닌겠는가!

 

 

 

 

 

 

 

 

 

 

 

 

 

 

 

 

 

 

 

 

 

 

 

 

 

 

 

 

 

 

 

 

 

 

 

 

 

 

 

 

 

 

 

 

 

 

 

 

 

 

 

 

 

 

 

 

 

 

 

 

 

 

 

 

 

 

 

 

 

 

 

 

 

 

 

 

 

 

 

 

 

 

 

 

 

 

 

 

 

 

 

 

 

 

 

 

 

 

 

 

 

 

 

 

 

 

 

 

 

 

 

 

 

 

 

 

 

 

 

 

 

 

 

 

 

 

 

 

 

 

 

올림픽공원 맥문동 군락지는
전면에 드넓은 잔디광장이 자리하고 있었다.

시야가 트인 장점을
가지고 있었다.

 

 

 

 

 

 

 

 

 

 

 

 

 

 

 

 

 

 

 

 

 

 

 

 

 

 

 

 

 

 

 

 

 

 

 

 

 

 

 

 

 

 

 

 

 

 

그동안 벼르고 벼르다 오늘에서야 
서울 올림픽공원 맥문동꽃을 만나고 왔다.
나의 마음과 몸은 그 맥문동꽃 위를 두둥 떠 다니며 쌓여있던 피로까지 사라지며...

 

 

 

 

 

 

 

 

 

 

 

 


맥문동은 역시 군락지
빛이 없음에 온전한 제색을 보여주는 맥문동

 

 

 

 

 

 

 

 

 

 

 

 

 

 

 

 

 

 

애들 보려 온 김에,
이른 아침 서둘려 발걸음 했던 이곳..


이른 아침인데도 습도가 높아서 무더운 날.. 
아름다운 꽃 속에 향기로움 속에 그만 흠뻑 빠졌었다.

 

 

 

 

 

 

 

 

 

 

 

 

 

 

 

 

 

 

 

 

 

 

 

 

 

 

 

 

 

 

 

 

 

 

 

 

 

 

 

 

 

 

 

 

맥문동은 겨울에도 푸른 잎을 유지한다. 
꽃이 지면 둥근 콩 모양의 열매가 녹색에서 윤이 나는 검은색으로 익는데, 이 열매도 겨우내 달려 있다.

 

 

 

 

 

 

 

대부분의 식물이 그늘에서는 맥을 못 추지만 맥문동은 그늘에서도 잘 자란다. 

 

 

 

 

 

 

 

 

 

 

 

 

 

 

 

 

 

 

 

 

 

 

 

 

 

 

 

 

 

 

 

 

 

 

맥문동은 그늘진 곳에서도 잘 자라는 습성 때문에
올림픽공원 맥문동 군락지도 88잔디마당 주변을 둘러싼 소나무 아래에 보라색으로 화장을 하고있다.

군락지가 넓게 분포되어 있어 88잔디마당에 들어서면 보랏빛 향기에 발길을 머물 수 밖에 없을 것 같았가

 

 

 

 

 

 

 

 

 

 

 

 

 

 

 

 

 

 

 

롯데월드타워
잠시후 석촌호수 걸어보아야긋다 

 

 

 

 

 

 


눈앞에 아름다운 맥문동꽃밭
잔디마당을 빙 둘러 소나무와 어우러진 맥문동

 

 

 

 

 

 

 

 

 

 

 

 

 

솔숲 사이에 빽빽하게 피어난 맥문동

한약제로 쓰이는 맥문동은 우리나라 곳곳에 산재해있다

 

 

 

 

 

 

 

 

 

 

 

 

 

경주 황성공원 맥문동 군락지,
성주 성 밖 숲을 비롯하여 전통을 자랑하는 상주 맥문동 군락지
그리고,오늘 여기 서울 올림픽공원 이렇게 아름다운 맥문동 군락지을 보았다

 

 

 

 

 

 

 

 

 

 

 

 

 

 

찾아가는 방법은
올림픽공원 수영경기장, 체조경기장, 핸드볼경기장, 역도경기장
주변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경기장 뒷편 올림픽공원내 88잔디마당이 있는 곳으로 가다 보면 먼 발치에서도 보랏빛 맥문동 군락지가 보인다.

 

 

 

 

 

 

 

 

 

 

 

 

 

올림픽 공원의 맥문동(麥門冬)
 
서울 송파구 소재 올림픽 공원은 전체 면적이 43.8만평이나 되며, 1984년 4월에 착공해 1986년 4월에 완공되었다.
1986년의 서울아시아경기대회와 1988년의 서울올림픽을 목적으로 건설되었으나, 지금은 체육, 문화, 교육, 휴식, 등 다양한 용도를 갖춘 종합공원으로 이용되고 있다. 
사실 여름철은 봄철이나 가을철에 비해서 사진가들에게는 촬영 소재가 상대적으로 빈곤한 계절이다. 
여러해살이풀인 맥문동(麥門冬)은 보라색 꽃이 피고, 뿌리는 한방에서 약재로 사용 된다. 
8월에 들어서면 전국적으로 여려곳에 맥문동이 한창이다. 사진가들에게는 '경주 황성공원'이나 '성주 성밖숲'의 맥문동이 특히 인기가 있다. 
이곳 올림픽 공원에도 공원내 이곳저곳 여러곳에 맥문동이 많이 식재되어 있으나, 체조경기장 근처에 집중적으로 식재가 되어 있어서 사진가들이 많이 찾는다.

 

 

 

 

 

 

 

 

 

 

 

 

 

마지막 으로 여기가 올림픽공원임을 ...

 

 

 

 

 

 

 

8월 보라색 세상으로 물들이는 맥문동꽃.
서울 여행지로 올림픽공원에서도 만날 수가 있다는 것을 확인한 날이었다. 
다음 일정은 석촌호수로 가 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