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가볼만한 곳/강정보 디아크(The ARC)‘2020 대구 달성 현대미술제’ 【20년9월19일】

댓글 0

▒ 나의공간▒/2020년앨범

2020. 9. 23.

대구 가볼만한 곳/강정보 디아크‘2020 대구 달성 현대미술제’  【20년9월19일】

2020 달성 대구현대미술제 디아크 광장에 총 25가지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조화를 통한 치유와 상생’을 주제로 한 달간 진행(10월4일까지)

전시는 ‘하모니 : 상생의 공간’과 ‘힐링 : 꿈과 희망의 메시지’라는 두 가지 섹션으로 나눠 열리는데, 코로나19 시대의 예술적 담론을 작품 속에 담아내고 있다.

 

 

 

 

 

 

 

 

 

 

 

 

 'Querencia - 들소와 Alice in Wonderland, 정의지 작가'

버려진 것들에 대한 존재와 그 안에서 발견된 생존의 갈망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있다. 
버려진 양은 냄비와 스테인리스, 철, 리벳, 우레탄으로 만들어졌다고 한다.

 

 

 

 

 

 

 

 

 

 

 

 

 

 

 

 

 

 

 

 

 

 

 

 

 

 

 

 

 

 

기학적인 건축물, 
디아크 멋진 야경을 보여준다

 

 

 

 

 

 

 

 

 

 

 

 

 

 

 

 

 

 

 

 

 

 

 

 

 

 

 

 

 

 

 

 

 

 

 

 

 

 

 

 

 

 

 

 

 

 

 

 

 

 

 

 

 

 

 

 

 

 

 

 

 

 

 

 

 

 

 

 

 

 

 

 

 

 

 

 

 

눈을 돌려 디아크 건물을 바라보니,
조명 색이 계속 바뀌면서 멋진 야경을 보여준다

 

 

 

 

 

 

 

 

 

 

 

 

 

 

 

 

 

 

 

 

 

 

 

 

 

 

 

 

 

 

 

 

 

 

 

 

 

 

 

 

 

 

 

 

 

 

 

 

 

 

 

 

 

 

 

 

 

 

이곳 3번째 발걸음 하는곳이다
대구에는 12경 있다
대구의 12경은 1경 팔공산, 2경 비슬산, 3경 강정보, 4경 신천, 5경 수성못, 6경 달성토성, 7경 경상감영공원과 옛골목, 8경 국채보상기념공원, 9경 동성로, 10 경 서문시장, 11경 대구타워, 12경 대구스타디움 있다. 
그 중에서도 오늘은 대구 3경인 강정보를 소개하도록 하겠다.

 

 

 

 

 

 

 

 

 

건물 내부는 문화관이라는  예술 전시장으로 사용되고 있는데..
시민들에게 무료개방에다 건물위 전망대에선 강정 고령보 전경을 즐길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다.

 

 

 

 

 

 

 

 

 

 

 

 

 

 

 

 

 

 

 

 

 

 

 

디아크는 2012년 9월 20일 개관한 4대강 문화관으로 대구광역시 달성군 다사읍에 위치하고 있다.  
과거 이동네는 강정유원지라는 명칭으로  즉, 강정유원지가 고령 강정보로 바뀐것다

 

 

 

 

 

 

 

 

 

 

 

 

 

 

 

그러나 말도 많고 탈도 많은 4대강 사업으로 변한 이동네는 이제 명물 동네로 탈바꿈하였다.
대구에서 수변공원, 즉 물과 공원이 어루어져 있는 곳은 두류공원(성당못), 수성못, 그리고 이곳 디아크 3곳이다

 

 

 

 

 

 

 

 

 

 

 

 

 

 

 

 

 

 

 

 

 

 

 

디아크는 세계적인 건축가 하니 라시드가 한국 고유의 도자기 모양과 강 표면을 가로지르는 물수제비등을 복합적으로 구현해낸 건축물로 건축과 전시가 하나되는 새로운 개념의 문화관이다. 
디아크는 연면적 3,688㎡, 지하 1층, 지상 3층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내부에는 전시실, 다목적실 및 세미나실, 전망데크 등 다양한 전시공간으로 마련되어 있다.

 

 

 

 

 

 

 

 

무엇보다 디아크에는 인사하는 모습을 가진 푸른 사람형상들이 길게 이어져있는 것을 볼 수 있는데, 이 것의 이름은 그리팅맨으로 문화, 인종적 편견을 초월한 평화와 화해의 의미를 담고 있다.이 그리팅맨 작품 옆에는 항상 사람들이 나란히 서서 사진찍는 모습을 볼 수 있는 것 또한 특징이다. 디아크에는 이러한 볼거리들 이 외에도, 휴식과 힐링을 할 수 있는 River Lounge, 카페 등이 마련되어 있다.

 

 

 

 

 

 

 

 

 

 

 

 

 

 

 

 

 

 

 

 

 

 

 

 

 

 

 

 

 

 

 

 

 

 

 

 

 

 

 

 

 

 

 

 

 

 

 

 

 

 

 

 

 

 

 

 

 

 

 

 

 

 

 

 

 

 

 

 

 

 

 

 

 

 

 

 

 

 

 

 

 

 

 

 

 

 

 

 

 

 

 

 

 

 

"Poetic Moment 김기영 작가"
 '달을 따라가다 - 김종선 작가'
토끼와 달을 이용해 만들어졌는데 밝은 빛을 따라 사랑하는 이와 함께 배를 타고 그곳으로 나아가고 있다를 표현하고 있다고 한다. 
친근한 이미지와 색감으로 특히 사람들 에게 큰 인기를 끄는듯하다

 

 

 

 

 

 

 

 

 

 

 

 

 

 

 

 

 

 

 

 

 

 

'순환 - 신동호 작가'

 

 

 

 

 

 

 

 

 

 

 

 

 

 

 

 

 

 

 

"Poetic Moment 김기영 작가"


구름 형상의 대형의자 위에 작은 인체상들이 올려져 있다. 특정 사물을 확대함으로써 오브제가 가지는 상징성을 증폭시킴과 동시에 의자 위에 배치된 작은 인체들로 인해 작품을 바라보는 관람객이 마치 작품으로써 바라보여지는 듯한 착각을 들게 한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고 한다.

 

 

 

 

 

 

 

 

 

 

 

 

 

 

 

 

디아크 조형물이 그날은 우리가 함께 항해하는 큰 배로 느껴졌다.
아름다운 배 안에서 즐겁게 뛰어노는 아이들.

 

 

 

 

 

 

 

 

 

 

 

 

 

 

 

 

디아크 문화관에 들어가기 전에 전동바이크, 왕발통, 자전거와 같은 오락거리도 대여를 할 수가 있으니 체험도 하시고 자전거가 있으시면 자전거 도로도 굉장히 잘 되어있으니 강변을 따라 아이들과 같이 자전거 타면서 산책을 하면서
좋은 시간을 보내시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슬라이스 이미지 - 페르세포네의 납치, 박찬걸 작가'

 

 

 

 

 

 

낙동강과 금호강이 만나는 곳에 위치하고 있고
강과 물, 자연을 모티브로 디자인한 디아크(The ARC)

 

 

 

 

 

 

 

 

 

 

 

 

 

 

 

 

강정보 디아크 일원에서 2020 달성 대구현대미술제가 진행 중이다. 위에서도 언급한 것처럼 입장료, 관람료가 없으며 야외전시라 시간에 상관없이 언제든 오면 되겠다. 기간은 9월 4일(금)에서부터 10월 4일(일)까지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