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함양 가을여행/산머루 와인과 작은 유럽 숲속으로 하미앙(Hamyang) 와인밸리 【20년9월19일】

댓글 0

▒ 나의공간▒/2020년앨범

2020. 9. 26.

경남 함양 가을여행/산머루 와인과 작은 유럽 숲속으로 하미앙 와인밸리 【20년9월19일】

1박2일

함양,대구,김천 ,5군데

가장 친한 친구가 되어주는 배우자❤️와 함께 취미생활

신랑 생일이 다음날 이여서 생일선물 보단 일상생활에서 가볍게 와인을 만나볼 수 있는 곳!!.

부부함께 로맨틱한 여행길 즐겨볼 수 있도록 알차게 일정을 잡았다.

경북김천,대구 포스팅 이어 경남 함양 으로 들어간다.

 

함양에 도착 했을때 구름과하늘 이 넘 이뽀다.

오늘 일정은 두군데 상림공원(꽃무릇)-하미앙

 

오늘 일정은 하미앙 없었는데,

대봉산자연휴양림 에서 스카이 짚라인 타고 대봉산 전망대 확트인 전망을 보고 싶었으나
저번 태풍으로 한참 공사중이였다
할수없이 하미앙 으로 발걸음 했지만 가보고 싶었던 곳 목록에 기록 해 두었던 곳이기도 한다.

 

 

 

 

 

 

 

지리산 자락에 있는 경남 함양은 그야말로 산 좋고 물 좋은 고장이다. 
해발 1천m가 넘는 산이 즐비하다 보니 아름다운 산과 계곡이 많다. 

구릉 지대에 자리 잡은 산머루 와이너리와 1천100년 전 최치원 선생이 조성한 상림(上林) 등 가을에 찾기 좋은 곳들이 널려있다.

 

 

 

 

 

 

 

 

 

지리산 줄기 해발 500m 언덕에 있는 함양읍 두레마을의 하미앙 와인밸리는 산머루 와이너리다. 
연간 강수량이 1천300㎜가량이며, 연평균 20∼25도에 이르는 기온은 산머루 생육에 최적이다. 

하미앙(Hamyang)이라는 단어를 처음 들었을 때 발음상 함양이라는 이름과 닮았다고 생각했는데 실제 외국인들도 쉽게 부르게 하기 위해 만든 이름이라고 한다. 

 

 

 

 

 

 

 

 

 

 

 

 

 

 

 

 

 

하미앙은 단순히 와이너리를 넘어 하나의 예쁜 데이트코스 같다는 느낌을 줬다.
20년 이상 정성껏 조성한 공간이라 풍경이 그림 같다. 특히 푸른 가을 하늘을 배경으로 동화 같은 건축물이 주변과 조화를 이루는 모습은 찬사를 받기에 모자람이 없다. 

 

 

 

 

 

 

 

 

 

의외로 함양에 가볼만한곳이 많은것 같다
한창 가을이 무르익어 갈 즈음 해서  함양이란 곳을 여행하게 되었다.

 

 

 

 

 

 

 

 

함양군 함양읍 죽림리에 위치한 머루와인이 익어가는 곳인 하미앙 와인밸리

 

 

 

 

 

 

 

 

 

 

주차장 바로 앞에 있는 홍보관에서 나오면 곧바로 그림 같은 풍경이 펼쳐진다. 

 

 

 

 

 

 

 

 

 

 

 

 

 

 

 

 

 

왼쪽 건물은 하미앙 브루어리인데 유럽풍 건물이 청명한 하늘과 어울려 가슴이 탁 트이는 풍경을 만들어낸다. 
브루어리는 수제 맥주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다. 낮은 언덕을 오르면 와인이 저장된 지하 숙성실과 와인 동굴이다. 

 

 

 

 

 

 

 

 

 

 

 

 

 

 

 

 

 

 

 

 

 

 

 

 

 

 

 

 

 

 

 

 

 

 

 

 

 

 

 

 

 

 

 

 

 

 

 

 

 

 

 

 

 

 

 

 

 

 

 

 

 

 

 

 

 

 

 

 

 

 

 

 

 

 

 

 

 

 

 

 

 

 

 

 

 

 

 

 

 

 

 

 

 

 

 

 

 

 

 

 

 

 

 

 

 

 

 

 

 

 

 

 

 

 

 

 

 

 

 

 

 

 

 

 

 

 

 

 

 

 

 

 

 

 

 

 

 

 

 

 

 

 

 

 

 

 

 

 

 

 

 

 

 

 

 

 

 

 

 

 

 

 

 

 

 

 

 

 

 

 

 

 

 

 

 

 

 

 

 

 

 

 

 

 

 

 

 

 

 

 

 

 

 

 

 

 

 

 

 

 

 

 

 

 

 

 

 

 

 

 

 

 

 

와인이 익어가는 곳으로
와인동굴 안엔 엄청 많은 와인들이 숙성이 되어 가고 있었다.

 

 

 

 

 

 

 

 

 

 

 

 

 

 

 

 

 

 

 

 

 

 

 

 

 

 

 

 

 

 

 

 

 

 

 

 

 

 

 

 

 

 

 

 

 

 

 

 

 

 

 

 

 

 

 

 

 

 

 

 

 

 

 

 

 

 

 

 

 

 

엄청나게 크고 많은 오크통이 동굴안을 가득 메우고 있었고,
와인동굴 내엔 년도별도 저장을 해 놓은 오크통들이 100여개나 된다고 한다.

 

 

 

 

 

 

 

 

 

 

 

 

 

 

그리고,
이곳 하미앙 와인밸리가 함양에선 워낙 유명한 곳이라 그런지 각종 TV프로에도 많이들  소개가 되어 있었다

 

 

 

 

 

 

 

 

 

 

 

 

 

 

 

 

와인동굴에서 나오면 카페로 가는길로 이동한다

 

 

 

 

 

 

 

 

 

 

 

 

 

 

 

 

 

 

 

 

 

 

 

 

 

 

 

 

 

 

 

 

 

 

 

 

 

 

 

 

 

 

 

 

 

 

 

 

 

 

 

 

 

 

 

 

 

 

 

 

 

 

 

 

 

 

 

 

 

 

 

 

 

 

 

 

 

 

 

레스토랑 바깥에는 언덕 아래 시원한 전망을 바라보며 앉아있을 수 있는 파라솔과 의자가 있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걱정을 덜어준다. 
카페 뒤쪽에는 마치 하늘로 향해 놓인 것처럼 보이는 철제로 된 '하늘 계단'이 있어 관광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차곡차곡 놓여있는 검은 와인병과 오크통을 지나 위로 올라가면 레스토랑이다.  
이곳 메뉴 가운데는 산머루 와인 돈가스가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메밀국수도 시원한 계절 메뉴로 사랑을 받는다. 

 

 

 

 

 

 

 

 

 

 

 

 

 

 

우린,

머루 와인 돈가스로 여유롭게 점심을 먹고.

 

 

 

 

 

 

 

 

 

 

 

 

 

 

 

 

 

 

 

 

 

 

 

 

 

 

 

 

 

 

 

 

 

 

 

 

 

 

 

 

 

 

 

 

 

 

 

 

 

 

 

 

 

 

 

 

 

 

 

 

 

 

 

 

 

 

 

 

 

 

아름답고 멋진 자연환경과 맛있는 식사도 하며
머루와인이 익어가는 하미앙의 매력에 푹 빠질수 있는곳!!!

 

 

 

 

 

 

 

 

 

 

 

 

 

 

 

 

 

 

 

 

 

 

 

 

 

 

 

 

 

 

 

 

 

 

 

 

 

 

 

 

 

 

 

 

 

 

 

 

 

 

 

 

 

 

 

 

 

 

 

 

 

 

 

 

 

 

 

 

 

 

 

 

 

 

 

 

 

 

 

 

 

 

 

 

함양 가볼만한곳 하미앙 와인밸리!
와인한잔하며 아름다운 인생을 만들어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