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원사 계곡,

댓글 0

여행 이바구

2020. 9. 23.

경남 양산시 내원사는 천성산 안쪽 깊은 계곡 속에 있다,

양산시 용연 마을에서 도로따라 가다가 일주문이 있는 매표소에서 우측으로 다리를 지나 가는 길이다,

용연 버스 정류소에서 일주문 까지는 약 1,5km,일주문에서 내원사는 4km정도 된다,

내원사는 여승들이 수도하는 곳이며 지난 노무현 정부때 경부 고속철 공사중 천성산 일부 구간을 지하로 통과하는 문제로 이 공사가 시작되면 천성산 화엄늪 습지가 말라버릴 것이라고 하여 도룡용 소송 사건을 부른 지율 이라는 여승이 거처하였던 곳이기도 하다,

지금 화엄늪은 아무 이상 없이 건재하며 경부 고속철 공사만 수년 늦추어 국가에 큰 손해를 끼쳤던 그 여승은 어디로 사라지고 없다고 한다,

이 내원사는 옛날 부터 명소로 알려져 부산 경남에서 많은 사람들이 찾는 곳인데 어제 가보니 코로나 때문인지 방문객이 오고가는 사람들 다 합해야 10여명이었다,

그리고 여름철이면 이 내원사 계곡은 피서지로 널리 알려져 전국에서 모여들던 곳이다,

그런데 그렇게 긴 장마와 두번의 태풍 여파로 물 난리가 났었는데 홍수는 다 어디로 가고 계곡은 가뭄때 처럼 물이 예전과 같이 흐르니 자연의 조화는 알 수가 없다.

 

 

내원사 일주문,

여기서 부터는 입장료가 있다,

 

 

우측으로 이 다리를 건너서 가는 길이 내원사다,

 

 

내원사로 가는 길에 좌우로 번갈아 이러지는 계곡 풍경,

 

 

내원사 입구다,

 

내원사 앞에 핀 상사화,

 

 

내원사 경내 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