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오주르디 2018. 4. 25. 17:25




해방 직후인 1945년 가을, ‘한진상사가 인천에서 문을 열었다. 트럭 1대가 전부인 운수업체였다. 이것이 대한항공을 소유한 한진그룹의 시작이다. 한진상사는 주한미군과 베트남 전쟁 덕분에 돈을 벌었다. 군수물자 수송계약을 따냈기 때문이었다.

 

박정희와 조중훈

 

한진상사를 설립한 조중훈은 항공물류에도 관심이 많았다. 하지만 군사정변으로 권력을 잡은 박정희는 민간영역이 항공사업에 뛰어드는 것을 탐탁하게 생각하지 않았다. 그러던 중 1969년 기회가 찾아온다. 박정희가 운영이 부실한 대한항공공사를 한진상사에 넘기려 했고, 조중훈은 이 제안을 받아들였다. 민간이 운영하는 국책항공사 대한항공의 탄생은 이렇게 이뤄졌다.

 

대한항공은 출범하자마자 국제선 취항에 열을 올렸다. 우선 베트남 전쟁으로 여객과 화물 수송이 많았던 서울-사이공(호치민) 노선 취항을 서둘렀다. 1971년에는 비록 화물 노선었지만 미국행 비행기를 띄울 수 있었다.

 

이어 1972년 미주 정기여객노선(서울-동경-호놀룰루-LA), 1973년 유럽 화물 노선, 1975년 유럽 정기여객노선(서울-파리), 1979년 서울-뉴욕 여객노선 개설 등이 이어졌다. 이로써 대한항공은 국제선 취항사로서 기본적인 면모를 갖추게 된다. 1970년대는 대한항공이 항공사로서 기반을 다진 시기였다.

 

대한항공의 도약기를 관통하는 그 이름

 

대한항공의 도약기였던 1970년대. 한 사람이 이름이 이 시기를 관통한다. 대한항공이 사운을 걸고 국제선 취항에 박차를 가했던 10년 동안 한진 일가와 끈끈한 연을 맺었던 사람이 있었다. 그 연은 지금도 대물림되고 있다.

 

이재철. 그는 항공사업 전반의 인허가권을 틀어쥐고 있던 당시 교통부 차관이었다. 5년 동안이나 차관 자리를 지켰다. ‘장수 차관이었던 것이다. 재임 기간인 1971년부터 1976년까지 세 번이나 장관(장성환, 김신, 최경록)이 뀌었지만, 차관이었던 그는 여전히 건재했다.

 





그가 교통부 차관으로 부임할 때 조중훈은 미주 노선 취항에 사운을 걸고 있었다. 미주 노선 취항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무렵, 군복무를 마친 대한항공의 장남이 결혼(1973)을 한다. 신부는 놀랍게도 그 차관의 딸이었다. 자신의 사업에 꼭 필요한 인허가권을 틀어쥐고 있던 주무부처 핵심관료의 의 딸을 며느리로 들인 것이다.

 

새로운 취항노선을 개척하던 항공사의 오너가 주무부처 핵심관료와 사돈관계를 맺다니. 조중훈에게 이 사건은 이보다 더 좋을 수 없는 최선이 아니었을까. 오너의 장남 이름은 조양호. 현재 한진그룹 총수다. 차관의 딸 이름은 이명희. 조양호 회장의 부인이자 갑질 삼남매의 생모다.

 

대한항공 총수는 자신의 사돈을 살뜰히 챙겼다. 이재철은 1976년 교통부 차관을 마지막으로 공직에서 물러난다. 하지만 퇴임하자마자 인하대 총장으로 옮겨 앉았다. 인하대는 조중훈이 1968년 인수한 인하학원 계열의 대학이다. 전직 교통부 고위관료가 항공사 오너가 이사장으로 있는 대학의 총장이 된 것이다.

 

혼인으로 맺어진 관피아

 

공직자가 퇴직한 뒤, 관계 기관이나 유관 기업에 들어가 관과 기업 사이에 검은 커넥션을 형성하고 부당한 영향력을 행사하는 행태를 관피아라고 부른다. 대한항공과 교통부 전 차관의 관계는 관피아그 이상일 수 있다. 그들의 유착 관계에 자녀의 결혼을 통해 형성된 돈독함이 더해지기 때문이다.

 

항공사 오너의 아들과 교통부 실세 차관의 딸. 이 둘이 결혼한 직후 항공사는 유럽으로 정기 화물·여객 노선을 개설하고 운항에 들어갔다. 퇴직한 전직 고위관리가 항공사 소유의 대학교 총장 자리에 있을 때, 항공사는 유럽을 오가는 정기 화물·여객 노선을 취항시켰다.

 

사돈관계가 된 항공사 오너와 유관 부처의 고위공직자. 이후 그들의 아들과 딸은 항공사를 기반으로 성장한 재벌그룹의 회장과 회장 부인이 됐다. 대한항공의 성공에는 관피아의 그림자가 짙다. 혼인으로 맺어진 관피아의 전형이다.


안녕하세요~ 사다리 다리다리 밸런스 작업 도와드립니다 24시간 친절 상담 충전금 지원 ㅋㅌ: 4daril79
안녕하세요?

방문할때마다
진실을 하나씩 알게되어
너무나 감사를 드립니다

정의의 파수꾼으로
우리의 미래를 더욱 진솔하게 이끌어 주세요


언제나 건강하시고 행복한 날들만 되세요
안녕하세요?

연일 바쁘신 일정속에서도
올바른 진실을 전하여주심에
감사를 드립니다


언제나 건강하시고 행복만 가득하시길 기도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자주는 아니지만
이따금씩
님의 블방에 들려

님의 속삭임에 귀를 기울이노라면
절로
우리의 길을 알게되지요


언제나 건강하시고 행복만 가득한 날들이 되세요
안녕하세요?

자주 문안인사를 드리지 못하여
언제나 송구한 마음 가득입니다

고견의 좋은글을 통한
진실을 직시할수있어
너무나 감사를 드립니다


언제나 건강하시고 행복한 날들이 되세요
그나저나 혹시 사는 곳이 사는 곳이 어디이신가요?
안녕하세요?

요즈음 너무나 분주한 일상을 보내시나 봅니다

정확한 사실에 근거한
시사를 올바로 알수있게하여 주시는 님의 고견을 그려봅니다


언제나 건강하시고 행복만 가득한 그런 날들이 되세요
안녕하세요?

기해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님께서 꿈꾸시는
정의로운 사회
살만한 세상
평화로운 세상의 원년이 될것입니다

이 원년을
님의 고견으로 이끌어 주시옵소서
안녕하세요?

새로운 한해
찬란한 한해를 이끌어주시는
님의 성스러운 길

그 길을 따라 거닐며
님을 존경합니다



언제나 건강하시고 행복만 가득하시길 기원하나이다
안녕하세요?

오늘도
동산으로부터
하루의 햇살이 대지를 향하여 눈부시게 쏱아져 내립니다

오쥬르디님의
복음으로...


언제나 건강하시고 행복한 날들이 되세요
안녕하세요?

님의 시선으로 바라다 보는
오늘날
우리가 거니는길

그 길이
정의롭고
공평하며
아름다운 길이지요

님의 길은
너무나 소중한 길이니까요



언제나 행복한 날들이 되세요
안녕하세요?

오늘도
님의 블방에 들려

교훈 하나를 새겨갑니다


언제나 건강하시고 행복한 날들만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