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한마디

싼또아찌 2013. 4. 22. 08:16

모처럼 초대해 보는 손님

무엇을 해드리면 맛나게 드실까

무엇을 좋아하실까

이 걱정 아닌 걱정으로 시장가서

보기드문 싱싱한 한치가 나왔길래

오키로주세요 하고 돌아서니 또

조개가 눈에들어와 같이 싸들고

집으로 와 요리를 해본다

저녁상에 올리려는 음식들에

단장도 좀 하고 모양도 내야되겠다 싶어

집 사람보고

여보~~~이건 어떻게하지

저거는 에~~이 이게좋은데

토닥토닥 즐거운 행복으로 요리를 해 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