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동 뉴코아 후쿠오카 함바그

댓글 0

일단먹자

2020. 8. 6.

오랜만에 상동 뉴코아에서 옷을 사고 저녁을 먹기로 했다.

식당가 중 안 가본 후쿠오카 함바그로 결정

평일이라서 사람도 없고 테이블도 넓직넓직하니 식사하기 좋았다.

맛은 보통

 

각자 다른 메뉴로 주문

 

 

 

와규덮밥. 겉면만 익고 속은 덜 익은 소고기라고 미리 설명해 주셨다. 그래도 둘째 아이가 먹겠다고 해서 주문. 날것을 못 먹는 큰 아이도 맛있게 먹었다.

 

 

 

 

냉모밀. 배가 부르지 않다며 주문한 건데 육수가 새콤하니 유자가 들어간 거 같다고 한다. 일단 짜지 않아서 내 맘에 들었다.

 

 

오리지널함박스테이크. 부드럽고 달짝지근. 아이들이 좋아할 맛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