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 이야기

까시 2012. 7. 3. 07:00

 

 

 

  가끔 아침에 집을 나서며 아내에게 이런 인사를 주고받는다.

<참새의 하루>라는 유행가의 가사처럼 인사를 한다.

 “오늘도 낟알갱이 주우러 다녀오리다.”

 “알갱이 많이많이 주워 오세요.”

 하며 아내는 대답을 한다. 이런 아내의 대답에는 돈을 많이 벌어 오라는 의미가 숨겨져 있다.


 그렇다. 봉급쟁이의 하루는 유행가 가사에도 있듯이 참새의 하루와 똑 같다. 오늘도 직장인들은 낟알갱이 주우러 재 너머로 날아가는 참새들처럼 모두들 자동차를 타고 제 각각 직장으로 달려가고 있다. 아침에 일찍 일어난 새가 모이를 많이 줍는다고 했던가? 봉급쟁이들도 일찍 출근해야 봉급을 한 푼이라도 더 받을 수 있다. 일찍 출근한다는 것은 회사에 사명감이 있든가 아니면 자기개발을 위해 노력하는 사람이므로 봉급을 한 푼이라도 더 받는 것이 당연하다고 생각한다.


 참새들은 제각각 낟알갱이를 줍는다.

사람들은 직장에 나가 힘을 합쳐 낟알갱이를 많이 줍는다. 대기업은 아주 많은 낟알갱이를 줍고, 중소기업은 적은 낟알갱이를 줍는다. 대기업은 최신의 좋은 도구를 가지고, 우수한 참새를 동원하여 낟알갱이를 많이 줍지만, 중소기업은 낡은 도구와 보통의 참새를 동원하여 낟알갱이를 줍다 보니 늘 주워온 낟알갱이의 양은 적다. 그래서 대기업들은 그나마 참새들에게 돌아갈 낟알갱이가 많지만, 중소기업은 나누어갈 낟알갱이가 적다. 그나마 낟알갱이 줍는 도구를 제공한 오너들이 많이 챙기고 나면 나머지 참새들의 몫은 아주 적다.


 낟알갱이를 줍다가 지치면 참새들은 물 한 모금으로 목을 축인다.

직장인들은 커피, 음료, 담배로 목을 축인다. 그러면서 한숨을 돌린다. 가끔 게으름을 피우고 있는 참새들을 보면 고참 참새들이 빨리 낟알갱이 주우라고 재촉하기도 하고, 부리로 쪼기도 한다. 정신없이 낟알을 줍다 보면 어느덧 점심시간이 온다. 허기진 배를 채우고 잠시 한숨을 돌린다. 점심시간이 끝나면 또 낟알갱이를 정신없이 줍는다. 졸음이 밀려와도, 피곤이 쌓여 노곤해도 낟알갱이를 주워야 한다. 그래야 집에 남아있는 아내참새, 새끼참새에게 낟알갱이도 주고, 방앗간 옆에 둥지도 마련할 수 있기 때문이다.


서산마루에 해가 넘어갈 때면 낟알갱이 줍는 것을 마무리한다.

근데 요즘은 낱알 갱이 구하기도 힘들고, 또 전기란 것이 생겨서 밤에도 대낮처럼 환하니 밤에도 낟알갱이 줍는 일이 많아 졌다. 그래서 해가 넘어간 뒤에도 낟알갱이 줍느라 정신이 없다. 부지런한 참새들은 한군데서만 낟알갱이를 줍는 것이 아니라 여러 군데서 줍기도 한다.


 낟알갱이를 줍는 것을 마치고 다시 재 너머의 둥지로 가는 모습은 아침의 풍경과 흡사하다. 둥지로 돌아가면 하루의 피로가 쌓여 졸리다. 노랫말과 마찬가지로 아내 참새의 바가지를 자장가로 들으면서 잠을 청한다. 봉급쟁이의 하루가 재 너머로 낟알갱이를 주우러 가는 참새와 흡사하여 대중가요에 있는 참새의 하루에 비유하여 생각해 보았다. 단지 참새와 다른 것은 사람들이 참새보다 조금 더 욕심이 많다는 것이다. 아니 조금 더 많은 것이 아니라 아주 더 많은 것 같다.

 

 

 


애고,,,투면유리지갑...직장인월급..
저도 월급쟁이 이지만...늘 부족합니다..ㅎ
이걸로 동화를 쓰셔도 되겠어요.*^^
ㅎㅎ
상쾌하네요. 아침은
오늘도 즐거운 마음으로 낟알갱이 주우시는 하루 되세요.
잘읽고갑니다~~감사^^
행복한하루되세요^^
참새와 직장인의 얘기를 넘 재미나게 쓰셨어요.
실감나는데요.....ㅋㅋ
월급을 타면 다음날로 없어진다는......ㅠㅠ
그냥... 감정이입이 된다는 말로 대신합니다.ㅜㅜ
ㅎㅎㅎ 참새의 하루~~
참 공감하네요~~~
정말 귀여운 인사군요 ^^
인생머 있나요 요로콤 알콩달콩 살아볼랍니다

친구수락감사드려요 ^^
철학적이고 해학적인 표현입니다.^^
그래도 참새는 행복하다고 생각합니다.^&^
ㅎㅎ그저 쳇바퀴돌 듯..그렇게 살아가고 있습니다.
밖에서는 말하기 싫어도
과묵한 성격을 가진 사람이라 해도
참새처럼 쉴새 없이 떠들면서 말을 해야 하는
영업맨이 불현듯 생각납니다.
제 서방도 영업맨중의 한 명일텐데...
그래서 집에만 보면 과묵한 남편이 되나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