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똥철학

까시 2013. 5. 3. 12:00

 하루하루 살아가는 것이 힘겨운 요즘이다.

주위를 둘러보면 여기저기서 힘들다고 아우성이다. 어른들은 어른들대로, 아이들은 아이들대로 힘든 것은 마찬가지이다. 힘들어도 살아내야 하는 것이 인생이다. 힘든 가운데서도 꿋꿋하게 잘 사는 사람들이 많다. 바로 드라마의 주인공처럼 말이다. 드라마의 주인공은 아무리 힘들어도 잘 살아낸다. 죽음의 문턱까지 도달하고도 살아남는다. 주인공이기 때문에 가능한 것이다.  


 드라마의 주인공은 무슨 배역이든 할 수 있는 것이다.

왕이 주인공도 될 수 있고, 궁녀, 무수리, 내시도 주인공이 될 수도 있다. 사장이 주인공이 될 수도 있고, 말단 사원, 대리, 과장, 부장도 주인공이 될 수 있다. 대본에 주인공으로 나와 있으면 누구나 주인공이 되는 것이다. 인생사도 마찬가지 이다. 자신이 부족하다고 해서 주인공이 되지 말란 법은 없다. 지금 자신이 보잘 것 없다고 해도 자신은 인생의 주인공인 것이다. 자신이 말단 사원이라면 주위에 있는 사장, 부장 과장 등이 모두 조연인 것이다. 자신 이외에는 모두 자신의 연기를 빛내주기 위한 조연인 것이다.  


 드라마에서 주인공은 우리들이 상상하는 것보다 훨씬 힘들다.

카메라는 주인공만 따라 다닌다. 대사도 많고, 연기해야 할 것도 많다. 주인공이 연기를 잘 해내야 드라마가 살 수 있다. 주인공이 잘 못하면 드라마는 망할 수 있는 것이다. 우리 인생에서도 마찬가지다. 인생의 주인공으로 살려면 힘든 일이 많이 따라다닌다. 그것을 잘 견뎌내야 인생이란 드라마를 성공적으로 끝낼 수 있는 것이다. 


 내 인생의 드라마에서는 나 자신이 주인공이다.

내가 어떤 배역을 맡았든지 열심히 연기해야 한다. 마치 드라마의 주인공처럼 말이다. 그래야 인생 드라마를 멋지게 만들 수 있는 것이다. 드라마의 결말이 행복한지 불행한지는 주인공이 하기 나름이다. 열심히 연기해서 성공스토리를 만들면 말단 사원에서 사장도 될 수 있는 것이다.


 지금 주인공의 배역이 보잘것없다고 실망하지 말자.

주인공의 배역은 변할 수 있는 것이다. 좋은 배역이 나쁜 배역으로 변할 수도 있고, 나쁜 배역이 좋은 배역으로 변할 수도 있는 것이다. 배역은 너무 따지지 말고 인생드라마의 연기에 충실하자. 그러면 먼 훗날 인생드라마가 끝날 때 연기를 잘 했는지 평가할 수 있을 것이다. 주인공이 꼭 성공을 해야 드라마가 성공한 것은 아니다. 나름대로 열심히 연기했다고 자신 있게 말할 수 있다면 그 인생 드라마는 성공한 것이다. 남들보다 드라마 주인공이 잘했다고 평가한다면 바로 성공한 인생일 것이다.  

 


이전 댓글 더보기
나를 먼저 사랑하라는 말이 떠오릅니다.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그럼요.
내 인생의 주인공은 바로 나입니다.
가르치는 애들에게 늘 강조하는 부분이기도 하지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평안하고 의미있는 주말 되시길 바랍니다.

안녕하세요,

"5월은~
사랑의 나눔과 감사의달 5월입니다,

~"~오늘은 5월 5일 어린이날~"~

아름다운 추억 기억~남길
꿈나무 손잡고 행복한 나들이
줄거운 하~루가 되어줄수 있도록 좋은곳
나들이 함께 하여주는 어린이날 휴일 되어주세요, ^*0*^


정말 그렇습니다.
내 인생의 드라마 주인공은 바로 내 자신입니다.

그런데 배역이 무슨 필요가 있겠습니까?
내가 바로 주인공인데요.

오늘은 어린이날이라서 그런지 날씨가 매우 화창합니다.
즐겁고 행복함이 가득한 하루가 되시기 바랍니다.

오늘 저는 저의 블로그 친구들을 한분 한분 찾아 인사의 글을 올립니다.
행복한 주말되시고요....멋진 인생의 발자국을 남기세요..행복하세요 불로그친구 까시님
머리로는 그걸 알고 있는데
그래서 이제부터라도 내가 주인공이라는 마음으로
늘 나 자신을 최우선으로 살자.... 수없이 다짐을 하면서도
지금까지도 새로 시작한 문창과 공부하는 것조차 괜히 남편과
아이들에게 미안하다는 마음이 들고,
어제 제사 때문에 오늘 아침엔 좀 늦게 일어나고 싶었지만
두 아이들 도시락과(큰 아이응 졸업사진 찍는다고 학교 급식 없다고 해서,
작은아이는 오늘 서울랜드 견학땜에)
남편의 김밥 도시락과 양파즙을 준비해서 허리가 더 끊어질 것처럼
아프고 어제 하루 밀린 빨래 하르랴 바쁜 오전을 보내게 되네요.
좋은 말씀 깊이 새기고 갑니다.^^
평안한 저녁시간 행복하게 보내세요.^&^
삶 자체가 연극이군요. 멋지게 열연을 합시다!
인생 자체가 드라마와 닮았다고 합니다.
요즘 드라마는 리얼리티가 강해야 인기를 얻기때문에 넘 실감납니다.
마치 이웃집안을 훔쳐보기라도 하는 것처럼 관음증에 접어있습니다.
자신 보다 더 잘 아는 사람은 없습니다.
나이가 들수록 자기관리에 철저해야합니다.
행복한 일상 되세요.^^
우와~~ 유익한 정보네요. 많은 도움이 됐어요 . 여기도 한번 들어와 보세요^^ http://goo.gl/ytjtf
그렇지요.배역이 때로 마음에 들지 않을수 있고 하고 싶지 않을수 있죠.그래도 그 배역을 소화해야 더 원숙한 역활을 할수가 있지요.문제는 나에 마음 자세가 더 문제죠.

안녕하세요,

가정의 달 5월이기에

봉사하는 사람들은 5월에

가장 바쁜 달이기도 하여서

불로그 친구님들께 방문 댓~글

올려드리지도 못하게 매일 바쁜 걸음

연속 되풀이 되네요,,최송합니다,시간 여유되면 자주방문할께요,,, ^*0*^


내 인생에 있어 주인공은 당연히 나 자신이어야겠지요.
남의 인생을 기웃거린다거나 흉내내려고 하다가는
자신의 인생을 잃어버리는 빈껍데기 인생이되겠지요.
당당히 주공으로 살아갈 때 떳떳한 한사람이 되는것이지요.
작고 소박하지만 아름다운 야생화처럼요.
차별화된 다이어트식단, 핫이슈! 입소문난 오감만족 레시피, 높은재구매율, A급 신선한재료, 매일 웰빙도시락 배달, 전국배송.
http://eatsslim.eu0.kr
주인공이란 무엇일까요...
주변에 모든것이 존재해주므로 해서 주인공은 존재하지 않을까 그런 생각을 해봅니다.
우리가 살아가면서 집안에서 일어나는 소소한 일들이 맨날 웃는일만 있는것이 아니듯
일터로 나갈때는 모든 집안에 일상들은 접어두고 열심히 일을 하다보면
아 이래서 일이 좋은것이구나!!
그런 생각을 하기도 합니다
비록 집으로 돌아올때는 지친 몸이지만 정신만은 스스로에게 부그러움 없이
떳떳한 그런 마음...
그런 마음이고 싶어서 지나간 일년을 어찌 보내는지 모르게 살아왔네요
글에서 말슴 하셨듯이 내 인생에 주인공은 나!!
*^^*
봄이 그냥 휘리릭 지나버렸어요
몸이 지칠대 입니다
건강 잘 챙기시는 이른 여름날 만들어 가셔요
안녕하세요??

우리 살아가는 인생 여행길
그길을
오롯이 거닐다 보면
나의 가치를 망각하기 쉽상이지요

거리 거리마다
넘쳐나는
멋드러진 차림들..

그 군중들 속에서
초라하여지는 나...

이러할땐
잠시 여유로움으로
사색에 잠겨보세요

우리 살아가는 이세상
모든이들이
자기 자신을 버리고 살아간다면
이 세상의 주인공은 누가 될까하고...

이 세상의 주인공은
바로 나이기에

내 거니는 인생 여행길
거리 거리마다
나의 향기
살며시 내어 놓아야하지요

나는
이 시대를 살아가는
이 세상의 주인공이니까요



언제나 행복한 날들이 되세요
오랜만에 포스팅하셨네요,, 매번 좋은글 감사합니다. 지켜보고 있다가 처음으로 코멘트 답니다.. 요즘 계속 힘들다 힘들다란 말을 달고 살았는데,, 제 자신을 다시 돌아보게 됩니다.

감사합니다.
하이... 반가워요^

그간 안녕하세요,
너무 오래간만에 방문드려서
정말~최송하고 미안 스럽습니다,

바쁜일정으로 인하여
오래간만에 잠시 시간만들어
다음 카페를 새롭게 개설하였으니
불방~친구님들과 함께 내고장 좋은소식을
카페 자유게시판을 통하여 공감대 형성하고자
감히 카페를 개설하고 친구님들께 안부 인사드리고 갑니다,,,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