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걸음/산행기록

갈파람의별 2020. 6. 9. 10:25

소머리봉[265m], 불영봉[473m], 천관산 [天冠山 724m], 환희대[720m]

 

위치 : 전남 장흥 관산읍, 대덕읍 [도립공원]

일시 : 2020. 06. 06(토요일) 푸르나님들 20여명과 함께

산행코스 : 수동마을~소머리봉~응넹이바위~불영봉~연대봉~대장봉~금수굴~장천제~주차장

 

특징, 볼거리

천관산은 지리산, 월출산, 내장산, 내변산과 함께 호남의 5대 명산중 하나다.산이 바위로 이루어져 봉우리마다 하늘을 찌를

듯 솟아있다.

아기바위, 사자바위, 종봉, 천주봉, 관음봉, 선재봉, 대세봉, 석선봉, 돛대봉, 구룡, 갈대봉, 독성암, 아육탑 등을 비롯 수십개

의 기암괴석과 기봉이 꼭대기 부분에 비죽비죽 솟아 있는데, 그 모습이 주옥으로 장식된 천자의 면류관 같다하여 천관산이

라 불렀다고 한다.

정상에서 남해안 다도해, 영암의 월출산, 장흥의 제암산, 광주의 무등산이 한눈에 들어온다. 정상부근으로 억새밭이 5만여평

장관을 이룬다. 매년 가을 이곳 천관산 정상 연대봉에서 산상 억새능선 사이 약 4km 구간에서 "천관산억새제"가 개최된

다. 천관산은 산의 크기는 월출산 보다 작지만 월출산에 버금갈 정도로 기암괴석이 많은 산이다.

천관산은 가을억새로 유명하지만 봄철 산행지로도 각광을 받고 있다. 능선 위에 올라 서면 기암괴석의 암봉들을 감상할 수

있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4월이면 정상인 연내봉에서 장천재로 내려서는 구간이 온통 진달래 꽃으로 뒤덮이기 때문이다.

천관산의 진달래 능선은 천관산에서 장천재에 이르는 구간과 천관산 정상인 연내봉의 북쪽 사면과 천관사에서 천주봉으로

이어지는 능선으로 4월 중순이면 진달래가 만발한다. 봄에는 천관사 주변의 동백도 볼 만하다.

 

인기명산 100 [49위]

기암괴석이 산재하여 있는 천관산은 호남의 대표적인 억새명산이다. 중부이남 지역의 단풍이 물들기전 10월의 억새 테마산

행으로 많이 찾는다. 3-4월봄맞이 산행으로도 인기 있다.

 

산림청선정 100대명산

호남의 5대 명산으로 꼽을 만큼 경관이 아름다우며 조망이 좋고 도립공원으로 지정(1998년)된 점 등을 고려하여 선정되었

다. 신라시대에 세워진 천관사와 동백숲이유명하고, 자연휴양림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