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여행> 입과 눈이 즐거운 상차림으로 기분 좋은 자연횟집

댓글 12

충청도맛집

2011. 6. 30.

<서천여행> 입과 눈이 즐거운 상차림으로 기분 좋은 자연횟집

서천군 장항읍에 위치한 자연횟집은

밑반찬이 일식 스타일로 상차림을 하여 눈을 즐겁게 할뿐만 아니라

음식 또한 맛이 있어서 입도 즐거움을 함께 할 수 있는 곳이다.

서천군 우수해산물 시범 음식점으로 언제나 싱싱한 해산물 재료로

입과 눈을 동시에 즐겁게 상차림을 하고 있는 곳으로 평이 나있다.

 

 

 

음식 솜씨를 자랑할 수 있는 면허증과 자격증을 구비하여

자신있게 손님들에게 자랑을 하고 있다.

 

 

전통적인 일식집 상차림으로 회를 비롯하여

각종 싱싱한 해산물을 준비하여 입맛을 돋구고 있다.

입속으로 속속 들어갈 수 있도록 크기도 적당하게 잘라서

 눈으로 보는 즐거움도 일품이다.

 

 

 

 

소스에 버무린 새우 맛이 특히하고 입안이 즐겁다.

 

 

김 또한 바삭바삭하고 맛이 있다.

 

옥수수 버터구이

 

 

꽁치구이는 살이 통통하고 간이 잘 되어 있어서 맛이 좋다.

 

 

해물샤브샤브를 위한 소스도 정갈하고

땅콩소스 맛은 입안이 감칠 맛이 날 정도로 특히하고, 먹을수록 맛이 있다.

 

 

 

 

 

이제부터 오늘의 주 메뉴인 해물샤브샤브 요리가 시작된다.

해물샤브샤브의 맛을 좌우하는 육수는 담백하고,

조금 간이되어 있으므로 개운할 수 있도록 불조절을 잘해야 한다.

 

 

버섯, 쑥갓, 배추, 고추 등 싱싱하고 다양한 야채류를 먼저 넣는다.

 

 

싱싱한 해산물

 

 

싱싱한 해산물 중 국물 맛을 더욱 감칠나고, 개운하게 하기 위하여

서해안의 조개류를 먼저 끓은 물에 넣는다.

 

 

잘 익은 조개들을 먹기 좋게 하기 위하여 키조개 위에 올려 놓는다.

조개를 땅콩 소스와 같이 먹으면 입과 함께 눈이 즐거움으로 가득찬다.

 

 

 

마무리는 공기밥 대신 서천의 특산품인 김으로 만든 김칼국수를

먹는 것이 깔끔하고 감동을 받을 수 있다.

 

 

 해물과 야채 국물이 진하게 우러나고 개운한 맛을 내는

김칼국수 맛은 보통 칼국수보다 맛이 뛰어나다.

 

 

자연횟집의 또다른 메뉴는

자연산 활어회뿐만 아니라 복탕과 복찜을 자랑스럽게 내놓고 있다.

 

 

 

예약 : 041) 957 - 0019 / 956 - 0307

대표 : 010 - 5409 - 03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