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맛집, 월정사 근처 성주식당 너무 좋아요

댓글 1

강원도맛집

2020. 7. 24.

어디를 가든 그 지역에 맛있는 식당에서 몸에 좋은 보양식을 먹는 것을 좋아하는데요. 평창 맛집으로 성주식당은 담백하고 국물 맛이 온몸을 따뜻하게 해주는 닭백숙과 강원도 토속음식이라고 할 수 있는 갓지은 곤드레밥이 입맛을 사로잡습니다. 성주식당은 월정사 근처 맛집이라 월정사나 월정사 전나무숲길을 산책한 후에 식하면 좋아요. 

 

전국적으로 비가 내리고 평창에도 조금씩 빗방울이 굵어지는 점심에 성주식당에 도착했는데요. 파란 기와와 넓은 툇마루, 고향에 온 것 같은 운치 있는 식당입니다.

 

성주식당 메뉴인데요. 닭백숙이나 닭복음탕은 예약, 곤드레밥은 도착해서 주문하면 됩니다.

 

 

옛맛 드대로 수제식혜도 맛볼 수 있네요.

 

평창맛집답게 비주얼이 눈 호강하게 합니다. 닭백숙은 예약을 하고 도착해서 곤드레밥도 주문했는데요. 먼저 기본찬이 나왔어요. 평창에서 맛볼 수 있는 나물과 여러 가지 반찬들이 식욕을 자극하고 있네요.

 

이곳은 평창 곤드레맛집으로 인기가 많은 곳으로 곤드레밥은 주문하면 바로 밥을 짓어서 맛있는 식사를 할 수 있는 평창 진부면 식당입니다.

 

평창 맛집의 진수를 맛볼 수 있는 여름 보양식으로 좋은 담백한 닭백숙인데요. 닭 크기도 장난이 아니고요 몸에 좋은 약재를 넣고 푹 끓여서 맛보면 올여름도 잘 보낼 수 있을 것 같아요.

 

닭백숙이 조금 더 익을 때까기 기다리면서 기본찬을 하나둘씩 맛보게 됩니다.

 

여름이면 더 맛있는 물김치와 몸에 좋은 고사리, 나물 등 평창의 음식들과 사장님의 손맛을 느끼게 합니다.

 

그중에서 평창에서 맛있게 맛볼 수 있는 메밀전인데요. 강원도 메밀로 만든 고소한 부침전입니다.

 

도토리묵무침은 부드러운 묵과 제철 채소를 입맛에 좋은 각종 양념을 무친 성주식당의 별미라고 할 수 있는데요. 메밀전과 도토리묵무침은 비 오는 날 막걸리를 부르는 맛입니다.

 

다른 반찬들도 입맛에 잘 맞아서 누구나 맛있게 먹을 수 있어요.

 

드디어 기다리던 평창 곤드레밥도 나왔어요. 

 

평창 곤드레맛집답게 곤드레는 넉넉하게 들어가 있고요. 

 

비법 양념소스를 살짝 넣어서 쓱싹~~ 쓱싹 비벼서 먹으면 입안이 호강하는 맛입니다.

 

평창 맛집 성주식당은 잘 비빈 곤드레밥을 한 입 맛보면 강원도 토속음식의 진수를 맛볼 수 있어요. 갓지은 쌀밥에 평창 특산물인 곤드레를 맛보고 된장찌개를 함께 먹으면 너무 좋아요.

 

밥을 먹다 보니까 닭백숙이 잘 익어서 먼저 다리부터 맛을 보게 됩니다. 국내산 닭이고 얼마나 큰지 다리 하나가 그릇에 들어가지도 않아요. 닭고기는 엄청 부드럽게 국물은 맛보면 여름 보양식으로 최고인 것은 느낄 수 있습니다.

 

계속 비가 내려서 운치 있게 잠시 툇마루에 앉아서 따뜻한 커피를 한잔하고 운전할 때 맛보라고 누룽지를 줬는데요 너무 맛있게 먹었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