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생화 풍경

타박네 2020. 7. 3. 21:26

                 출발할 때 목적지는 왕방산 임도였는데 실컷 걷고 나오니 해룡산 임도라고.

                 이런들 저런들 어떠하리.

                 털중나리 한창이고 알록제비꽃 잎이 유난히도 어여뻤던,

                 소 뒷걸음으로 쥐 잡는다더니 내심 알현을 원했던 물꽈리아재비 덤으로 받던 날.

                 유월 스므이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