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Book소리

타박네 2020. 11. 6. 17:01

끝없는 이야기 /미하엘 엔데

 

아껴가며 야금야금 읽으려 했는데 한입에 훅 털어넣은 기분.

그럴 줄 알았다.

책을 펼치고 첫 장을 읽는 순간, 앗! 브레이크 고장.

달릴 수 밖에.

 

 

 

 

 

 

 

저무는 가을,느티나무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