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프지 않은 곳

시나브로 깊어지는 주눅 ...

매실잼 만들다

댓글 3

우리집의 먹거리.

2005. 11. 18.

 

 

 

 

정초에 담그려던 고추장

요핑게 조핑게 미루다가

정이월 다버리고 불볕더위 한 여름 ...

 

설탕에 갈무리한 고추장용 매실

벌레날까 두려워

커단 솥에 들어부어 벌렁벌렁 대충 끓여

씨 발려내고 설탕 더 얹어

뽀그룩  뽀그룩

낮은불로 끓여대기를 수시간

 

매실쨈 듬뿍섞어

 떠먹는 요쿠르트 만들면

식후마다 찾는 우리 영감님 ...

 

새콤도하고 달콤도하고 쌉쌀한것이

혀끝에 뱅뱅돌다

행복듬뿍 안겨주고 

건강챙겨주려 대장으로 간다던가

 

그래서 오늘은

매실쨈 만드느라

뉘엇뉘엇  하루해가 짧더이다 .

 

 

                                                       <2005.6,21>

'우리집의 먹거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옥탑위의 먹거리 **  (28) 2006.06.25
옥상의 먹거리 *  (10) 2006.06.19
초마늘 or 초콩  (3) 2006.06.13
옥상의 만찬 **  (8) 2006.06.10
마늘 장아찌 **  (7) 2006.05.25
매실잼 만들다  (3) 2005.1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