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맛집

행복끼니 2012. 12. 6. 06:00

까치산역근방에 근무하는 친구의 호출 있을때 편하게 찾는 실내포차 횟집이 있습니다.

까치산시장안쪽에 위치한 이집은 식사후 배가 부른 상태이거나, 간단히 먹고 다음

장소로 이동할 때, 편하게 방문한답니다. 산오징어(15,000원)나 광어,우럭(20,000원)만

주문해도 대여섯가지 쓰끼다시(곁반찬)가 함께 나와 간단히 한잔할 때, 참 좋답니다.

저렴한 가격에 나름 푸짐하여 손님이 많았는데, 이번에 찾았더니 역시 가게를 두배로

확장했습니다. 저렴하고 맛있게~ 퍼주면, 역시 대박됩니다. 산오징어회(15,000원)에

양념게장, 홍합탕, 홍어무침, 부침개등 여섯가지 찬이 나옵니다. 편한사람과 간단히

마시기엔 참 좋습니다.추천감사합니다~^^   

산오징어, 이날은 고기로 일차후에, 간단히 2차하고 끝내려 찾았습니다. 

수족관에서 순식간에 접시로 공간이동을~~ 

쫄깃한 식감과 부드러운 식감을~ 조화롭게 잘 썰어냈습니다. 

아주 싱싱한 놈이라, 다리부위는 쫄깃한 맛이 참 좋습니다. 

몸통의 위쪽부위, 쫀득한 맛이 좋습니다. 세부위로 나눠 나왔습니다. 

짜지 않아서 안주로도 좋았던 양념게장입니다. 

양념게장은 리필 한번 했습니다. 

 

홍어무침입니다. 홍어가 두툼하니 식감이 참 좋았습니다. 

 쫀득한 다리부위입니다. 전 산오징어, 다리를 더 좋아합니다.

 바싹한 부침개도 구워 나옵니다.

 

 시원하고 알도 실한 홍합탕, 한번 추가했습니다.

 

 옆테이블 우럭회(20,000원) 상차림입니다. 곁반찬은 같습니다.

이집 회는 두툼하게~ 식감좋게~ 썰어냅니다. 

 메뉴판도 새로 했습니다. 이집은 여럿이 보다는 2~3명이 간단히 들르기 좋은 집입니다.

저렴해서 손님많더니, 역시 딱 두배로 확장했습니다. 가끔 까치횟집에 간단히 들르는

행복끼니였습니다. 

위치:강서구 화곡동339-20(까치산역1번 까치산시장안)전화:2602-5458.

*"추천과구독"꾸~욱 눌러 주시고 즐겁고 행복한 하루되세요~^^

이전 댓글 더보기
이렇게 추운날은 뜨끈한 홍합탕 한그릇이면 만사 오케이 인데 말입니다...... ㅎㅎㅎㅎㅎ
산오징어회, 오랜만에 보니 먹고싶네요~!
신선해보여요^^
역시나~하고보니~좋은집입니다~!
오늘도~맛나고 기분좋아집니다~행복끼니님^^*
믿음 소망 사랑
그중에 제일은 사랑이니라

오늘도
울 님의 행운과 안녕을 빌면서
한해의 마무리 곱고 아름답게
즐거웁게 하시기를요......
얼마전까지만 해도
길가에 나엽이라고 휘날리더니..
이제는 그 낙엽도 볼수가 없네요..

바람에 떨어진 낙엽들을 미화원들께서 싹싹 쓸어서
포대자루에 담으시는 모습에.. 눈에 선한데
이제는 눈이 만이 내려서 미화원 되시는분들이
눈치우느라고 바쁘더라고요

눈이 오니까 정말 겨울이 실감나요
눈이 오고 춥고 ㅎㅎㅎ그래도 눈이 사람마음을
열심히 흔드는것같아요 아이들이나 어른들이나
그저 좋아서 이리뛰고 저리뛰고 하내요

가는 세월에 올라앉아 흘러가는 우리네 인생!!
그래도 거슬을수없는 일이기에
순응하며 감사해야겠지요.

기온은 쌀쌀하지만 맑은 날이네요.
즐거운 오후 보내시기 바래요.^^
정적만이 잠들은 고요의들...
먼곳 마을에서 간간히 들려오는 멍멍이 소리만이
유일한 음율의 공허속에서 한글자 씩 읽어 내려가는
눈길이 머무는곳...
행복이고 사랑이랍니다.
무척이나 차가운 날씨이네요.
감기 조심하시고 남은 오후 시간에도 아름다운
마무리 하시길 바랍니다.
입에서 살살 녹겠네요.

눈 오는 계절에...
보통 회를 저렇게 해주는 집이 잘 없는데 두툼하니 식감이 아주 좋겠습니다ㅋ
오징어회가 정말 신선하니 맛있어 보입니다.^^ 저절로 소주가 한 잔 마시고 싶어지는 상차림이네요.^^
찬바람이부니 싱싱한 해산물에 한잔좋아보입니다~ㅋ
‥---──‥○○‥──---‥
상황이 어려워 지면
강한 사람이 앞으로 나아간다
- 프랭크 레이 -
‥---──‥○○‥──---‥
12월 7일 금요일
친구님
안녕하세요
오늘 하루도
♧ )) ♧ 사랑과
┃(( *┣┓기쁨이
┃* ♠┣┛함께 하는
┗━━┛ 금요일 되세요
─---● * 설악산 *●─---*
ㅋㅋ수족관에서 접시로 공간이동을...ㅎㅎ

오징어회 맛있는 녀석들은 정말 단맛이 나든데요...

요기도 그런맛이 나던가요? ㅡ.,ㅡ 아 나 배고픈데 어쩌....ㅡ.ㅡ
회는 겨울에 먹는 것이 젤~~안전 한 가요?
항상 여름에만 한국을 가는 바람에
회를 못 먹고 옵니다....
음~~~~맛있겠당,,,,,
우리는
하루 한 번쯤
무조건 편안한 시간이 필요합니다.
모든 걸 내려놓고 어린 아이처럼 편안한 시간.
걱정도 미움도 상처도 내려놓는 가벼운 시간.
서로 사랑하고 사랑받는 따뜻한 시간.
미래를 꿈꾸며 가슴 뛰는 시간.
하루 한 번쯤 그런 시간이 꼭 필요합니다.
예, 사랑하고 편리한 시간 사랑
사랑하는 고 운임 안녕하세요?
소중하고 아름다운 삶의 모퉁이에서
또, 하루라는 명제를 않고 달려와
행복하고 아름다운 금요일을 맞이합니다.
고운 정성으로 올려주시는 요리작품에 행복합니다.
늘~건강하세요. 잠시 여행을 다녀오려 합니다. 감사합니다.


이맘때가 오징어회가 가장 맛있죠.
거기에 알도 실한 홍합탕이 있으면 최고죠.
건강하세요~!
고운 친구님~!꽁꽁 얼어 붙은 눈길 위에도 편안하시지요,~
그럭저럭 한 주도 끝날이 되고 추운 주말을 맞이하게 됐네요,
마음만은 따스하게 불을 피우시고 빙판길도 조심하셔서 고운
시간들을 보내시길 바랍니다.올리신 글 아주 감동으로 즐감하고
멋진 사진 풍경에 잠시 눈을 붙히고 다녀 갑니다.그래도 눈이
내려서 기분만은 하얗게 포장을해 즐거운 마음도 드네요,ㅎ
아마도 나이와는 상관 없이 마음은 언제나 어린 아이와도 같은가 봐요~!ㅎ
늘 반가운 님
시간이 참 빠르다는 것을
느낄 수 있는 금요일 입니다.
내렸던 눈 때문에 길은 불편해도
마음은 휴일인 주말을 향하고 있습니다.
한주 마감 잘 하시고 즐거운 휴일 맞으세요~♡♡
까치횟집은 언뜻보긴 했는데...
오징어회도 맛있어 보입니다.
이집 확실히 맛나요.주인부부분들도 넘 친절하시고 강력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