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맛집

행복끼니 2012. 12. 12. 06:00

오랜만에 지인에게 착한식당 추천 들어옵니다. 강서구 방화사거리 인근에 나름 착한

소머리국밥집이 있답니다. 국밥도 아주 맛있고 가격도 착하답니다. 행복끼니 사실확인차

달려가봅니다. 맛있게 한그릇 잘하고 제게 추천들어 온 이유를 3가지로 정리해 봅니다.

먼저, 내용물인 소머리고기의 질과 양이 좋습니다. 국내산 소머리고기를 삶아 기름기를

잘 제거하고, 식감이 좋게 두툼한 두께로 썰어,껍데기쪽의 쫀득한 맛과 고기쪽의

부드러운 맛을 잘 느낄수 있습니다. 고기양도, 밥은 따로 나오는데 뚝배기에 국물반,

고기반이랍니다. 다음은 소사골로 육수를 잘 우려내 진뜩하지 않고, 깔끔하며 깊은맛을

느낄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는 깍두기도, 김치도 국내산 고추가루로 직접 담그는데,

7,000원이라는 가격은 참 착합니다. 김치를 직접 담그는집은 많아도, 국내산 고추가루를

사용하는 집은 드물답니다. 소머리국밥이 만원을 향해 치닫는 이때, 소머리국밥 한그릇

기분좋게~ 맛있게~ 잘먹고왔습니다.추천감사합니다~^^

김치를 직접 담그는 식당은 많지만, 국내산 고추가루를 사용하는 집은 드물답니다.

국내산 고추가루를 사용했다니 더 맛나보입니다. 각자 남기지 않을 만큼 덜어드세요~

밥은 공기밥으로 따로 나오고, 뚝배기는 국물반, 고기반이랍니다. 혹시 사진찍어서 더

많이 준것아니냐고 물었는데, 웃으며 우린 모두 똑같이 낸다고 답하네요~^^

 

쫀득한 소머리 껍데기 부분을 좋아 합니다. 물론 조건은, 두툼해서 씹는 식감이

좋아야 합니다. 전 고기 얇으면 슬퍼진답니다~^^ 이집 고기 두께, 참 좋습니다.

고기 좋으니, 소주한잔의 유혹과 싸우게 되네요~^^

저녁에 약속이 있기에, 처음처럼 한잔보다는 밥을 더 먹기로 합니다.

자기최면 걸고 있습니다. 이고기는 안주가 아니라, 밥반찬이다! ㅎㅎ

다시봐도 두께~ 좋습니다.

결국 밥도 추가하고, 국물도 리필합니다.

따로나온 국물 합치니, 한뚝배기됐습니다. 지금까지 먹었는데, 다시 시작입니다.

보시기에 좀 쩌시니하지만, 그래도 맛난 전쟁중(^^)입니다.

오돌뼈 부위도 좋네요~

소머리국밥 참 맛나게 잘 먹었습니다.

추가한 밥은 조금 남겼답니다~^^

이집 수육도 참 맛있다고 들었는데, 다음엔 수육 먹으러 와야겠습니다.

방화동의 소문난소머리국밥에서 기분좋게 먹은 행복끼니였습니다~^^

위치:강서구 방화동580-11(개화산역,방화사거리우측직진,주차곤란)전화:2664-7808.

*"추천과구독" 꾸~욱 눌러 주시고 즐겁고 행복한 하루되세요~^^

이전 댓글 더보기
소머리국밥 잘먹고 갑니다.
좋은 시간되세요^^
햇살이 비치는 나뭇잎의 섬세한 잎맥을 느끼듯이 삶이 단조롭고
건조할 때는 무엇보다 먼저 내가 살아 있음을 느껴 보십시오.
그래서 이 세상이 얼마나 아름다운지 또는 얼마나 살 만한 것인지
한번 확인해 보십시오. 지금 바로 말입니다.
설렁탕이나 이런 국밥스타일을 너무 좋아해요.
파 듬뿍 넣고 한 그릇 푸짐하게 먹고 싶네요..^^
제가 아는집이 나오니까 좋네요(~)(~)
지인이 이근처에서 사업을 해서리 자주 가는 편이지요(~)(~)
만나면서 좋은 부위를 많이도주었고 먹고나면 푸짐하겠는요
날 추울땐
뜨끈한 국물이
최고~지요.ㅎㅎ
행복끼니님....

요즘처럼 츈날 소머리국밥에
깍두기 국물 조금넣고
밥 한그릇 말아 먹으면 (쵝오)...(ㅎㅎ)
올 한해...아쉬움과 후회가
많이 남아서 인지
달랑 한장뿐인 달력에
자꾸만 눈길이 갑니다.
추운 날씨지만 마음만은 포근하게...
남은 오후 보내시길요(~)(~)
지금 딱 생각나는 음식~~
요즘에 뽀~얀 소머리국밥 국물
생각이 정말 절실하게 나네요
항아리 단지속 깍두기랑 김치도
넘 맛있어보여요 (^^)
아직 저녁도 못먹었는데
사진보니 급 허기집니다.ㅡ.ㅜ
기온이 많이 올라서 참 좋네요.
님께서도 망년회 하시느라고 분주하시지는
않으신지요.
너무과하신 과정이 아니었으면 좋겠네요.
다음날이 걱정이 앞서기도 하고요.
오늘도 아름다운 마무리가 되시길 바라며
(즐)거움으로 가득한 오늘의 하루가 되시길 바랍니다.
아~~정말~~착한식당이네요!!
넘 좋아보입니다
아~아무말 없이 먹고싶다는...ㅎㅎ

뽀~오얀 것이..듁이는데요..^^ 행복끼니님..ㅎㅎㅎ

잘먹고갑니다..ㅎㅎ
한그릇 툭딱하겠네요.

이열치열~~
제가 좋아하는 국밥 종류로군요? 으흐흐흐

강서구에 ... 한번 가봐야 하겠네요 국밥먹으러요.ㅎ

쌀쌀한밤 따뜻하게 푹 쉬세요
매일 매일 반복되는...
꼭두각시 놀음이 싫어
피 같은 후회의 눈물을 흘려도 좋은
미치도록 사랑하고플 때도 있지만...
늘 엇갈림 속에
세월은 너무나 빠르게 흐르네요
그래도 이때가 젊다고 말해 주는거지요

중년에 자리에 앉아 있으니 시간이
날아 가는것 같습니다
샷만 이렇게 느끼는지 몰라도 하루가 넘 소중해요


아 여긴가?? 방화동에 맛있는 소머리국밥집있다고 들었는데 저가격에 고기가 저만큼들어간다구요??
돼지고기도아니고 소인데 ;;;;;남는게있으시려나 땅파서장사하시는 사장님 ㅜㅅ ㅜ

꼭놀러갈께요!!~~~~
안녕하세요. 아름다운 저 꽃이향기가 없듯
말만 하고는 그것을 실천에 옮기지 않는다면
그사람의 말에는 향기가 없다고 합니다.오늘은
날씨가 조금 풀린것 같습니다. 건강하세요...
-불변의흙-
나도 한그릇 해보고 싶어요!
고기 육질 연하고 실 하게 보입니다,,
국물이 가득하게 담긴,깍두기 너무 맛나보이내요(^^)
항상 밥 다 드시던데,,조금 남기셧내요,,
국물맛을 만끽하신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