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라니와 삶의 야이기

산란 메라니 2020. 5. 15. 09:01

제목/늙은 여자 못된 짓[삶의 이야기]

글/ 메라니


오랜 시간
울다 웃다 위안 삼더니
나이 든 늙은 여자에
못된 짓 같다 는 생각이 든다


인 복 없고 남편 복 마저 없는 늙은 여자

자식 복없는 늙은 여자의 일생

자포자기하지 않고 버팀 몫으로

자식들이 잘해주는 것에

어린애처럼 망령 아닌
추한 꼴을 보였다는 일 조차

부끄러운 줄 모르니 


늙은 여자 팔자는
나 스스로 해결하고
이겨낼 것을
괜스레 투정 부리니 한심 작태 같다


젊을 땐 남편이 개 패듯
매질한 뒤 참을 길 없어
집을 나갔지
버틸 힘이없다는 걸 느낀 후
먹으면 죽을만한
약을 늘 준비해 갖고 있었 던터


남편은
자정 넘어 집에 오지 앉아서
나 죽는다
애들 잘 부탁한다 유언으로 알렸지만

밤이슬 맞으며 다가온 답은
빨리죽어줘라
죽는 건 알리지 말고 죽던지
누구 겁주냐
내 뒤엔 수 십여 명 여자들이 살자 하는데
너 같은 병신이 붙어살고 있어서
내 팔자 못 고친다고..


늙은 여자는 그 이후

지금까지 살아온 날을

그래그래! 내가 뿌려 놓은 씨앗들 가꾸고

꽃 피우고 결실 맺는 그날엔

원수 같았던  그 사람에게 큰소리친다고

승리는 나 자신이 나에게 주는 훈장이라고

굳은 결심으로 살아왔다고 한다


오기가 생긴다

늙은 여자는 승리했어
온몸에 피멍이 들고 갈비가 나가고

뼈라는 뼈는 모두 매질당한 후

몹쓸 지경이 되고 살은 찢겨나가고

사지는 피 멍들어 자국이 선명한 채

목숨 걸고 지금까지 사니

고맙고
미안하다
가끔 힘 부칠 땐
순간이면  이렇게 슬픈 게
쉽사리 끝나는데
고민도 해 본 늙은 여자


미안하다
더 살려고 버둥거린다

그것이 인생이니까? 알고

나이 든 늙은 여지의 하루 못된 짓으로


친구의 비참한 삶의 이야기를 듣고

나는 친구에게

맛 있는 갈비정식과

은은한 인생 향기가 풍겨주는 차를 대접을 했다^^^


2020 5 15

스승의 날 아침시간 먹구름 바라보며

비가 내리니 참 좋으네요
초봄엔 넘 가물어서 모든 농작물 심을때
물주고 심어 힘들었는데 다 심고 나니 종종 비가 내리네요

봄비후 농작물들이 더 쑥쑥 자란 것 같습니다.
새로 돋아난 새순들의 싱그러움 같은 하루 보내세요.
농작물 다스리시는 님의 부럼움을 담고 갑니다
하루를 자연과 더불어 살아가는 사람들을 보면
저역시 산골에서 전원주택에 살지만 일하는것에는 뭉치랍니다
반가운님 안녕하세요~^^
조용히 내리는 비내음에 마음도
차분한 금욜 스승의날 맞이 합니다

오늘도 변함없는 고운 소식과
정성담긴 훌륭하고 아름다운 좋은글 포스팅에
친구님의 온기 느끼며 잘보고 공감 2번 놓고 갑니다**

#계절의 여왕이 품은
시인이 찾아낸 시어를 무색케 하는
그래서
시인마저 넋을 잃게 하는 너

표범의 송곳니를 품고
여왕이 뿌린 햇살에
붉게 물든 입술로 미혹하는
그래서
차마 뒷걸음도 못치게 향기로 안기는 너

꿈길을 거닐듯
구름을 품은듯
무릎 꿇어 입 맞추면
돋은 가시로 가슴 깊숙히 낙인을 찍고

심장에서 뽑아낸 시어로
너의 붉은 입술보다 더 검붉게
계절의 여왕을 물들이는
어느 늙은 시인의 장미빛 사랑---장미빛 사랑 /김경희

나를 기쁘게 할 무언가를 만들어내고
찾아내는 그런 삶이 필요하겠지요
아쉬운 스승으날 뜻깊고 행복한
추억이 남는날 되었음 합니다^^
~방도리 드림~
꿈을 꾸려 님을기다리고
구름을 품는듯 님을 품어보면서
설렘이 다가오는듯한 입 맞춤은 오늘의 행복을 느낍니다
사람이 늙어 간다는것은 서러운 일이 아닙니다
다듬고 다듬어 모두를 안아주는 마음으로 변해 갑니다
나이들어감을 인식하는 하루를 지내다 보면은
어느 새 많은 시간이 나를 할 일 없는
늙은이로 작품같이 만듭니다

거뜬한 밝길옮기는 하루를 이렇듯 님과의 잦은 이야기들로
스치기를 행복을느낌니다
오랜세월의 뒤안길을 뒤돌아보는 스승의날...
비내리는 창밖을 바라보며 님의 블방에 마실을와서 정성으로
곱게 올려주신 정겨운 작품을 접하고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
가면서 건강에 유의 하시라는 당부의 인사를 드립니다.
초등교 스승님들께서는 영원한 이별길로 떠나시고
고교시절 스승님께서 존재하시는 이야기듣고
친구와 찾아뵙기로 마음먹었는데
시간이 불효를 만들었네요
다음주로 미루기를 꼭 실천을 하기로 ...
사랑하는 블벗님.주말 편한쉼 하시는지요?
사랑의달♡5월!중반을넘어갑니다 오늘은 비가게속내리고 있습니다.
단비가내려서 참으로 좋은주말입니다.
당신께는 두배로즐겁고 행복한일들이 많은 좋은날들로 이어지시길 바랍니다.
고은흔적 감사합니다.편한주말밤 되십시요.
어버이처럼 스승님께서도
우리들의 깊은 사랑으로 키워주신 은혜를
나이들어감에 더욱 더 느껴지는 사랑입니다
(♡)계절의 여왕 5월 건강관리 잘하시고 보람되게 보내세요 (파이팅) (♡)
멋진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
공감 추가하고 갑니다(~)(~)(~)
장미의 가심돋친 꽃 을 바라보면은
사람에게도 가시보다
더 짙은 모습이 보이기도 하지요
하지만 가시를 다듬어 놓는 삶을
어떤 삶으로 만들까에 다르겠어요
비가옵니다,
물 안개가 피어오릅니다,

오월은
그렇게 만들어
아름다움을 보여주나봅니다,

아름다움을
보여주는
삶이기를 원합니다,

건강하시고
평안한마음으로 행복하소서~~
고맙습니다
무르익어가는 청보리밭 행사에 다녀와
무척 세월이 빠르다고 생각이듭니다

제철인 청보리밭으로 나드리 떠난
고창 지대로
아름다운 농촌의 길을 달리고
귀가를 하니 마치신선이 된 기분이듭니다
안녕하세요? 모든 행복은 행복한
생각에서 출발합니다.생각은 눈에
보이지 않습니다.보이는 것은 보이지
않는 것에서부터 온다고 합니다.
사랑과 미소가 넘치는 주말이 되시길
바랍니다.함께하는 마음 감사합니다!
순간다가오는 슬픔들은 비 내리는
아침시간 흘려보내고
마음의 공감할수있는 벗을 찾아 나서는
길로 달리고 싶은 충동을 일으킵니다
"몸은 죽여도 영혼은 능히 죽이지 못하는
자들을 두려워하지 말고 오직 몸과 영혼을
지옥에 멸하실 수 있는 이를 두려워하라"

<마태복음 10:28절말씀>

샬롬(~)블벗님 주안에서 평안하셨는지요(?)
비가 농가에 필요한 때에 단비가 내렸네요.(ㅎ)
저희도 텃밭에 토마토,고추.오이.상추.여러가지 심었답니다.(ㅎ)
뿌리 내리면 머지않아 열매를 맛나게 따 먹을것 같아요.(ㅎㅎ)
오월도 중반을 넘어서 빠르게 지나가고 있어요...
변함없는 울님과의 인연에 감사를 드립니다.^*^
아름다운 울님방에 인사드리며 쉬어갑니다.
주안에서 강건하시며 승리의 삶이 되소서...사랑합니다...(빵긋)(러브)(러브)(러브)

우리들에게는 희망이라는 말이 있듯이
발 길옮기는 하루 하루가 무척 기다림의 연속이라합니다
학교에 등교하지 못하는 어린이들을 보면
이 모든 것이 우리 성인들의 책임인 듯 하여 마음이 아픕니다.
비 예보가 있는 주말입니다.
온 가족이 함께 보람찬 시간 보내시면 좋겠습니다.

고운 포스팅에 머물다 갑니다.
오늘도 행복하세요.
사랑하는 친구님 샬롬
안녕 하세요 늘방가요
주말길 잘 보내시지요

오늘 하룻길 사랑가득
가족과 함께 즐건시간
모두 되시고 마무리들

잘하시고 주일 맞이해
성령가득 은혜 가득히
복된 주일길 되시길요

방문해 주셔서 감사요
평안이 함께 하십시요
멋진 주말길 되시길요

~♬♪ ♬ ~♪♬..
(^ㅡ^)(^▽^)..친구님
♪~♪♬ ~♬♪♬

아름답게 보내십시요.

@사랑해오빠입니다@

공감~!
안녕하세요. 5월 16일. 3번째 주말입니다.
날씨는 흐리지만 즐겁고 행복한 시간으로
보내시기 바랍니다. ^^*

반갑습니다
세차게 내리던 봄비가 그치고 흐린 날씨의 주말입니다
하얀 아카시 꽃향기와 이팝나무 꽃들이 만개한 시즌입니다
봄비 맞고 한층 푸르름을 더해가는 싱그러운 5월
희망과 행복가득 함께 하시기 바랍니다
좋은 포스팅 잘 감상하고 공감 합니다

편히 쉬셨나요...?
주말과 휴일입니다.
날씨는 흐리지만,따스한 봄기운 느낄수있는
주말과 휴일 되시길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