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라니와 요리

산란 메라니 2020. 5. 19. 10:34

 

------------------------------------------------------------------------------------------

[두부쌈장]

 

- 주재료

두부(80g), 감자(70g), 애호박(50g), 양파(25g), 마늘(2), 쌀뜨물()

 

- 부재료

맛술(2T), 새우 가루(1t), 된장(3T), 청양고추(15g), 통깨(½T), 참기름(1t), 실부추(약간)

------------------------------------------------------------------------------------------

 

1. 두부(80g), 감자(70g), 애호박(50g), 양파(25g) 깍둑 썬 뒤 마늘(2) 2등분한다.

 

2. 믹서기에 두부, 감자, 애호박, 양파, 마늘, 쌀뜨물() 넣어 곱게 간다.

 

3. 냄비에 간 재료, 맛술(2T), 새우 가루(1t), 된장(3T) 넣고 10분 정도 조린다.

 

4. 청양고추(15g), 통깨(½T), 참기름(1t) 넣어 섞는다.

 

5. 종지에 담은 뒤 실부추(약간) 올린다.

 

------------------------------------------------------------------------------------------

[모둠 쌈밥]

 

- 주재료

(300g), 청상추(3), 꽃상추(3), 겨자잎(3), 데친 곰취(3), 깻잎 장아찌(5), 케일 장아찌(5)

 

밥 밑간 재료

소금(약간), 깨소금(약간), 참기름(약간)

------------------------------------------------------------------------------------------

 

1. (300g)에 켜켜이 소금(약간), 깨소금(약간), 참기름(약간) 뿌린 뒤 섞는다.

 

2. 밥 한입 크기로 빚는다.

 

3. 청상추(3), 꽃상추(3), 겨자잎(3)반으로 두 번 접어 밥 넣은 뒤 두부쌈장 올린다.

 

4. 데친 곰취(3) 나팔꽃 모양으로 말아 밥 넣은 뒤 두부쌈장 올린다.

 

5. 깻잎 장아찌(5), 케일 장아찌(5) 펼쳐서 밥 올린 뒤 돌돌 만다.

 

6. 도시락에 보기 좋게 담는다.

안녕하세요
님을 반갑게 맞이합니다.
하얀 구름사이로 푸른 창공을
자유로이 날으는 새들이 부럽네요~
고귀한 말씀 따뜻한 정으로 답을 드리면서
사랑주고 사랑받는 우리
행복한날만 되자구요~
감사합니다.

고운 꿈을 꾸고나서
운동나가는 시간을 오늘은
기온이 차요 해서리
4km만 달리고 귀가를,,,
반갑습니다
절정에 다다른 봄을 시샘하듯 바람과 천둥을 동반한
요란한 소나기성 비가 내리는 화요일입니다
기온도 싸늘하고 비깥 나들이도 원활하지 않을때는
따뜻한 차 한 잔으로 잠간의 여유를 찿아보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정성으로 포스팅 하신 좋은글 즐감 공감 하면서 잠시 쉬었다 갑니다
즐거운 마음으로 좋은하루 보내십시오

초여름이 성큼 다가오는
소만이라는 시간이
우리에게 다가오는 아침입니다

'님의 글 읽고나니
기분이 상쾌합니다
좋은 만남의 시간 갖도록 노력할게요
정다운 벗님~반갑습니다~!오늘 하루도 잘 보내고 계시는지요~?^^.^^
계절의 여왕 5월은 가정의 달이기도 하지요~가족의 소중함을 느껴 봅니다.
신록의계절, 5월을 기쁨과 희망으로 가득한 행복한 날들이 되시길 기도 드립니다.
님과의 고운 인연을 감사드리며, 건강 하세요~사랑합니다.~ ♡♡^^.^^
오늘도~ 건강하시고, 즐겁고 복된 5월이 되세요~~*""*

祥雲// 자고 가는 저 구름아 드림.´°`°³оо☆
어버이날엔 조카손주들과
어버이날은 호강하는 날로 지내고
스승의 날은
그동안 잊고 지내던
학창시절 가장 아껴주시던
스승님게 편지와 선물 보내는
날이었답니다
하루가
고요속에 저물어갑니다,
천둥치고, 비오더니
밝은 햇살이
저녁 노을을 아름답게 만들어가고있네요
평안하소서~~
가뭄을 쏟아지는 봄비에
대지위엔 촉촉한 느낌을 받고
푸릇한 싹들로 숨을 쉬는
소란으로 하루가 흐르고 말았네요
사랑하는 메라니님
안녕하시죠 반갑습니다.오늘도 수고하셨어요.
밤새비가오더니 오후늦게서야 쨍하고 볓이나네요.
쨍하고 볓나는 새로운화요일..♧
(*^--^*)활짝웃고.행복한일만(^▽^)
가득한하루되시길바래요~♬♪~♬
좋은글 감사합니다 ,굽신..
좋은 님아!
이번달엔 모든 일상이
효를 드리고
받고 찾아뵙는 일로
거의 한달이라는 시간흐름을
쫓다 스치는 기억하나
담아두는 시간입니다
설악산에 흰눈이 내렸다는 이상기온의 하루의 일정을
마무리하신 친구님의 블방에 마실을와서 정성으로
올려주신 고마우신 작품을 접하고 가면서
건강에 유의 하시라는 당부의 인사를 드립니다.
오월이지만 아직도 강원엔 눈이 내린다는
뉴스를 접하고

강산이 이렇듯
다른 느낌으로 우리가 사는 구나
생각이듭니다

니므이 하루 즐감하시고
내일의 만남을 기다립ㄴ이다
이번에는 비가 흡족하게 내려 모두가 만족을 하네요..
생기가 가득한 연초록의 세상을 보노라면 마음도 시원해 지고요..
힘들어도 불편해도 세상을 살아갈수 있는 용기를 자연이 만들어 주네요..
봄비맞은 푸릇한 싹들이
오늘의 시간을 수놓는
아름다운 풍경들로 들녁이
환한 빛을 띄웁니다

가뭄도 마무리되고
농촌은 일송이 바쁘지만
도움이 안되니
답답합니다
두부 쌈장 감사히 입맛 다시고 5 하트 공감하고 갑니다!
산란메라니님 오늘도 즐겁고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역시 금강님은 굿입니다
하루를 맛갈스럽게
음식하고 한마당소란피우면
어느새
배꼽시계는 입을 닫아버리지요

사랑하는 님아!
좋은 시간만드시고
건강 잘 지키시고
내일또 봐요
안녕하세요. daum 블로그 개편으로 인하여
제 블로그는 새 글을 올릴 수가 없습니다.
또한 사전에 작성해서 임시 보관함에 저장해둔
글마저도 올릴 기능이 보이지 않아 새 글을 올리지
못하고 있습니다.
새것은 좋다고 하지만 이미 숙달되어온 과정을
어느 날 갑자기 전환한 것은 그렇다 치더라도
사용자가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변화를
해주어야 할 터인데 다른 점은 그렇다 하더라도
새로운 글은 불편함이 없이 올릴 수가 있어야
할 것인즉 새로운 블로그를 자세히 살펴보아도
그런 기능이 보이지 않아 새 글을 올리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 점에 대해서 조언해 주실 분이 계신다면
감사하겠습니다. 오늘도 고은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님아!
무엇을 잘못 인식하신 것
아닐까요
메라니는 아무런 일 없이
잘 올리고있는데요
어제 그제 연이틀 내린비가
하늘을 말끔히 청소한 느낌 입니다.

하늘도 청명하고,주변 나무들도
더욱 푸르게 보이는
수요일 아침 입니다.

수요일 오늘 하루도
의미있고,유익한날
보내세요...
요식업을 또 하나
대산에 개업을 하려니
무척 바쁘네요
맛 들였으니 돈니라 벌고 봐야죠
화창한 수요일 하루의해가 기울어가는 저녁시간에 식사
맛있게 드셨는지요.
오늘도 변함없이 올려주시는 정겨운 작품을 감사한 마음으로
접하고 가면서 건강에 유의 하시라는 인사를 드립니다.
저녁이라하면요
간단한 빵에 커피랍니다

언제나 감자튀김은 주식이고요
님도 함 실천을 해 보시죠
블친님.반갑습니다.
목요일 벌써 한주가 다 가네요.오늘도 수고많으셨어요.
오늘 컴 문을열어보니 정신이 하나도 없구요 아주 엉망입니다.잠깐 살펴보니
게시물도 아주 개판이네요 ㅎ~우선 인사나올리고 차근차근 보다가.
주말에가서 배워 봐야겠습니다.
그럼 이밤도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
감사드립니다....
그래요 우리에게는 앞으로
달리라는 운명적 길이기도 한
하루가 다시금
발길을 멈추지못한 채
마냥 달리게합니다
♡부부의 날 건강관리 잘하시고 보람되게 보내세요 파이팅 ♡
멋진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
공감 추가하고 갑니다~~~
하루중 아침시간이
가장 눈길이 바쁜 일상을
스치는 순간마다
님과의 좋은 글로 대화를
나눔이 행복을 치닫습니다
두부쌈장 레스피 다시금 감사히 보고 갑니다!
산란메라니님 오늘도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금...금쪽같은 ㅡ님의 모습

강.. 강한 사랑의 느낌을 주는 그 모습

조... 조금씩 다가가서 사랑 고백하고
싶은 마음으로

아. 아직은 님의 마음몰라
답답한 채 다녀갑니다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5월은 장미의 계절 입니다
오늘은 장미꽃을 만나볼 생각 입니다
행복한 오늘 보내십시요
좋은 아침님의 대화의
글에 눈길드립니다
한나절에는 바닷길 달리고
식당 개업준비에 바쁜 하루가 됩니다
늘 반가운 매라니님~
5월의꽃들이 향연을 벌리며 신록이 짙어가는 5월,
가족과 함께하는 시간들이 많은 가정의 달 5월도 하순으로
접어들었네요. 오늘도 밝은 웃음으로 마음 여유로히 화이팅 하시고
바라시는 일들 이루어 가시는 즐겁고 행복한 목요일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앞산엔 진달래가
뒷산오르니 구름만 달리는모습들로
어울림들로 하루를 흐르는
세월따라 가라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