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경북 둘러보기

렌즈로 보는 세상 2013. 3. 26. 07:31

 

 

 

어제는 3월 29일부터 4월 7일까지 10일 동안 열리는 제6회 의성산수유꽃축제장 있는

의성군 사곡면 화전리 산수유 마을을 가보았습니다.

입구에서부터 손님을 환영하는 현수막과 깃발들이 바람에 펄럭이며 미리 찾은 구경꾼을 환영하는

의성산수유꽃축제장은 손님 맞을 준비를 하는  손길들이 노오란 산수유 꽃그늘 아래에서 바삐 움직이고 있었습니다.

 

 

화전리로 들어가는 의성군 시곡면 오상리 삼거리에는  홍보 깃발과  현수막이 축제장에 올 손님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바람에 나부끼는 깃발과 현수막이 오라고 손짓하는 것 같아  즐거운 마음으로 화전리로 들어가봅니다.

 

 

화전리 초입에 들어서는데

이런 신기한 원두막 가게가 보입니다.

농산물 무인 판매 가게입니다.

의성 사람들이 즐겨먹는 등게장이나 산수유 고추장, 오미자 액, 사과 등을 판매합니다.

화전리의 넉넉한 인심을 이 가게가 말해주는 것 같아 또 기분이 좋습니다.

 

 

오시는 손님들을 위해 하전리로 들어가는 입구부터 각 단체에서 만든 아름다운 문장의 현수막이 걸렸더니

마을에 들어서자마자 반기는 이 현수막은 또 얼마나 즐겁게 하는지...

 

 

마을 입구에 세워둔 저 자그마한 샛노란 차도 손님들과 함께 꽃 구경을 갈려고 새옷으로 갈아 입고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산수유마을 화전리에 들어서니 축제기간에 사용할 부스를 설치하느라 정신이 없습니다.

축제기간 동안에 이 부스들은 저마다의 역활에 충실하며 손님들을 맞겠지요?

모쪼록 부스가 터져나갈듯 많은 사람들이 몰려왔으면 좋겠습니다.

 

 

 

 

 

화전교회를 지나 산수유 꽃을 구경하러 가는 길

양지바른 곳은 벌써 노오란 산수유 꽃이 만발하였습니다.

'축제가 오기도 전에 꽃이 너무 많이 핀 것은 아닐까?'

 라는 생각을 하며 안으로 들어가 봅니다.

 

 

화전리의 산수유 꽃이 터널을 이룬 옆에도 이런 깃발이 펄럭이고 있습니다.

꽃구경을 가는 길도 새옷을 입고 손님을 기다립니다.

이 달 29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열흘간이나 행사를 한다는데 구경꾼들이 많이 오길 빌며 위로 올라갑니다.

 

 

 

산수유 꽃이 축제 때까지 지지않고 남아있을지 걱정을 했더니만

안으로 들어갈수록 흐드러지게 핀 꽃이 적고 지금 피고 있는 꽃이 많고 아직 피지 않은 봉오리도 많습니다.

 

 

 

 

다시 정비한 도로 옆에도 마지막 마무리를 하는 손길이 바쁩니다.

일하시는 아저씨도

'이렇게 열심히 손님 맞을 준비를 하는데 사람들이 많이 왔으면 좋겠다.'

고 하십니다.

'이렇게 열심히 정성스럽게 준비하시니 분명히 손님들이 많이 오실 거라고 생각합니다.'

라고 말씀드리면서 위로 올라갑니다.

 

 

길을 따라 올라가다 보니 전주에 올라가서 일하시는 사람도 보이고 그 밑에서 일하시는 분들도 보입니다.

뭘하시는지 가까이 가서 보니  산수유꽃축제장에 조명을 설치하는 중입니다. 

 

 

전선을 설치하고 조명을 설치하는 손길이 너무도 바쁜 산수유꽃축제장

 

 

이런 모습으로 설치가 되면 밤에 보는 산수유꽃도 장관일 것 같습니다.

'올 해는 축제장을 밤에 와야겠다.'

는 생각을 하며 위로 올라갑니다.

 

 

윗쪽으로 걸어올라 가다보니

저처럼 미리 찾은 꽃 구경꾼이 보입니다.

아이들과 함께 꽃도 보고

파아란 마늘 밭도 보고

도랑에서 송사리가 노는 모습도 보며 느긋하게 걷는 모습이 너무도 평화롭습니다.

 

 

 

위로 올라갈수록 흐드러지게 핀 꽃보다

아직 덜 핀 꽃들이 많음에 안심하고 다시 돌아오는 길

 

 

지난 해에 음식과 지역 특산물을 팔던 비닐하우스 안에서도 축제를 준비하는 손길이 바쁩니다.

특산물을 비닐에 담는 것부터 실내를 정비하고 식탁을 준비하는 손길 말입니다.

 

 

이 비닐하우스 식당에서는 작년과 같은 메뉴를 같은 가격으로 판매한다고 합니다.

식재료 가격이 많이 올랐지만

멀리까지 오시는 손님들을 위해 음식값을 올리지 않기로 했답니다.

 

 

이 파란 미나리 너무 맛있어 보이지 않나요?

식당에서 사용하는 미나리는 화전리에서 직접 키운 이 청정 미나리랍니다.

일교차가 많은 내륙산골에서 자란 미나리라 향도 너무 진할 것 같습니다.

 

 

의성산수유꽃축제장은  언제나 산수유 꽃과  파란색의 마늘밭이 어우러져 더 아름답습니다.

이런 아름답고 평화로운 모습이

의성산수유꽃축제를 점점 발전하게 했을 것이고

앞으로도 오랫동안 이어져나갈 것 같습니다.

 

 

의성산수유꽃축제

따스한 봄날 가족들과 또는 연인들이나 친구들과 꽃구경을 하며 걸을 수 있는 산책로와 등산로도 있다고 하니

많이 많이 구경오세요.

특히 올 해는 조명 설치로 야간 꽃터널이 장관을 이룰 것 같으니 두꺼운 겉옷 하나 쯤 준비해와서 밤까지 놀다가도 좋겠습니다.

 

의성산수유꽃축제에 관한 모는 것은 여기서 볼 수 있습니다.

http://tour.usc.go.kr/open_content/life/tour/cornelian_festival/

 


이전 댓글 더보기
ㅎㅎㅎ 제작년에 다녀왔었는데~~~
이곳에서는 대학나무라고 한다죠?
그러셨어요.
산수유를 따서 아이들 대학을 시킨다고 그런 말이...
의성산수유 축제가 열리면
가보고싶은데요~^^
오시면 좋은데 너무 멀지요?
왠지 야경시설도 갖추는걸 보니
야경을 담아오고픈 욕심 가득입니다
저번주 경주도 야경설치하고 있던데
후덜덜.. 어딜 방문해야 할까요
두곳을 다 욕심 내지 말고 의성으로.....
저도 따뜻하고 조용한 날 야경을 한 번 담아봐야겠어요.
봄꽃으로 인해 모두가 축제를 위해 수고들 하시네요 ,
그 뒷모습도 정감이 가요.

하늘은 푸르고 꽃향기는 여기저기서 오라고 부르네요
아무래도 봄여행이 필요할것 같네요.
이런날은 마음도 흔들리기 십상이어서
차한잔과 좋은 음악도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행복한 하루와 함께 하는 감사를 잊지 마시구요^*^
그렇지요?
그래서 봄바람 난다는 말이 있겠지요.
저도 시간 나는대로 밖을 나가고 싶답니다.
힛 ~ 다리 아퍼서 지금은 꿈길 인듯 싶지만
그래도 해마다 이맘때면 몸보다 마음이 먼저 달려가
봄을 확인하고 오는 곳이 됐답니다.
사진 보니 급 그리움 아지랑이처럼 피네요 ~ㅎ

아직도 덜 나으셨구나!
얼른 얼른 운동하셔서
내년에는 구경오세요.
다 됐군여 ..
아 가보고 싶어여 .. ㅠ
얼마나 아름다울까여 .. ^^
그렇네요.
직접 느끼시면 더 아름다울 겁니다.
--긴급 정보--
치명적인 computer virus에 대한 경고 !
앞으로 며칠간은 여러분에게 전달되는.
"POST CARD FROM HALLMARK"는 절대로
열지마세요.
발신인이 여러분이 아시는 분이라도 열어서는
안 됩니다.
이 파일을 여는 순간 우편엽서 그림이 나타나며
여러분의 COMPUTER HARD DISK C를 전부
태워 버린답니다.
이 악성 Virus는 McAfee사가 이틀 전 발견하여
경고를 내보냈으며 아직까지는 치료 방법이
없다고 합니다.
잘 아는 친구의 Email일지라도.....!
"POST CARD FROM HALLMARK"는
절대로 열지마세요
んㅏ乙ㅏ ぁ ㅏ し ㅣ てㅏ.
.......○  の................고운님!
번찮는 인연에 감사드립니다.
바람이 다소 거칠지만 아름다운 봄날에 행복하세요
긴급정보 울 님들께 도움이 되셨음합니다.
늘샘 성초희드림
좋은 정보 고마워요.
늘 건강하세요.
의성 산수유꽃축제.(^^)
(즐)감합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감사합니다.
놀러오세요.
안녕하세요
남도 광양에는 벛꽃,개나리,동백꽃이 만개하여 다음주부터
축제를 한다고 하네요
오늘도 행복한 일이 많이 있으시기를 바라고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그렇군요.
모쪼록 축제가 성황리네 개최되길 빕니다.
백두산님도 늘 행복하세요.
산수유를 보니 이미 제 맘에는 봄이 왔나봅니다.~
그렇지요?
노오란 꽃이 우리들 맘에 봄을 심어주지요.
의성에는 벌써 산수유가 만발이군요.
즐거운 오후 보내세요.
그렇습니다.
온 동네가 화사한 축제장입니다.
PC문제로 전체를 포맷하다보니, 블님들 자주찾기 주소가 날아가 버렸네요
이제야 여기저기 블님들 방문하고 있습니다
4월2일 장날도 구경할겸 의성 산수유축제를 갈 예정입니다
그러셨군요.
다시 돌아오셨으니
즐겁게 함께 놀아야겠네요.
즐겁게 축제를 다녀가시길 빕니다.
산수유 축제에
야경이 더 멋지겠습니다

편안한 시간 되세요.^^
그럴 것 같습니다.
사계님도 편안한 시간 되세요.
미나리가 푸른게 좋아 보입니다
덕분에 구경 잘 하고 갑니다 건강 하시구요
웃움이 넘치는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그렇지요?
미나리는 저렇게 파랄 때가 젤로 맛있지요.
의성에도 산수유축제가 있군요~~
노란 축제에 한번 가보고 싶군요^^
그렇습니다.
구례산수유가 유명하지만
의성도 만만치않답니다.
날씨는 쌀쌀하지만
나날이 짙어가는 연녹색의 향연에
상큼하게 하루를 열어봅니다.
봄날처럼 화창하고 꽃처럼 예쁜
고운하루 되셨음합니다.
그렇네요.
아무리 날씨가 심술을 부려도 오는 봄은 막을 수 없지요?
오늘도 우리의 시골풍경 잘 보구 갑니다
좋은하루되세요
감사합니다.
얼른 Karis님의 사진 보러 가야겠어요.
열심히준비하시는데 관광객이많이다녀갔으면좋겠네요
사진잘봤습니다(^^)
그러게 말입니다.
감사합니다.
제블로그도 한번 방문해 주세요..
좋은정보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