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추억의 그림자

렌즈로 보는 세상 2013. 5. 29. 06:57

 

 

 

주말에 큰딸네 집을 다녀왔습니다.

더운 날씨에 집에만 있기가 너무 답답하네요.

그래서 정원이와 함께 가까운 삼육대학으로 태릉으로 바람 쐬러 다녔어요.

찔레꽃, 작약, 꽃양귀비, 씀바귀꽃, 쪽동백, 페츄니아......예쁜 꽃이 지천이네요.

그렇지만 가까이 있는 꽃보다 멀리있는 정원이에게 눈이 더 가는 영락없는 할미의 모습에

깜짝깜짝 놀라고는 하지만 귀여운 건 어쩔 수가 없네요.

 

 

 

 

 

 

 

 

 

 

 

 

 

 

 

 

 

 

 

 

 

 

 

 

 

 

 

차를 타는 것 보다 힘이 들어도 낑낑거리며 밀고 다니는 것도 귀엽고

이쁜짓을 하라면 볼에 손가락을 갔다대는 것도 귀엽고

배시시 웃는 모습도 귀엽네요.

 

 

 

 

 

 

 

 

 

 

 

 

 

 

 

 

 

 

 

 

 

 

 

 

 

 

 

 

 

까꿍 놀이를 좋아하는 정원이와 하루종일 까꿍거려도 싫증나지 않고 귀엽기만 하네요.

친구들이 손자, 손녀가 귀엽다고 해도 정원이가 태어나기 전에는 이해가 되지 않더니만

이제는 그 말이 그렇게 가깝게 들릴 수가 없네요.

눈에 넣어도 아프지가 않다는 말은 바로 우리 정원이를 두고 하는 말이라는 생각까지 드니까요.

 

 

 

 

 

 

 

 

 

 

 

 

 

 

 

 

 

 

 

 

 

어른들이 먹는 것은 뭐든 먹고 싶어하는 정원이

어떤 음식이라도 고루고루 잘 먹고 튼튼하게 자랐으면 좋겠어요.

그래야 지가 하고 싶은 것도 즐겁게 하면서 살아갈 수  있을 테니까요.

 

 

 

 

 

 

 

 

 

 

 

 

 

 

 

 

 

 

 

 

 

 

 

 

이전 댓글 더보기
나날히 어우러지는 나뭇잎새들이
살아있음에 감사하게 합니다.
평안하신지요?
끊임없이 올려지는 님들의 작품에 행복합니다.
시와 문학
아름다운 음악과 영상에 감동입니다.
지천에 널린 꽃처럼 우린 희망의 꽃을 피우므로
희망의 열매를 맺는 알찬 일상들이 되시길 빕니다.
참으로
んㅏ乙ㅏ ぁ ㅏ し ㅣ てㅏ.
.......○  の..**(^ㅡ^)** 시인 / 늘봉드림

감사합니다.
그치는듯 하면서도 연일 비가 계속 되네요
오늘 하루도 기분좋은 시간들 되세요
그러게 말입니다.
내일도 질척거린다니 .....
정원이 표정이 너무 재미있습니다......ㅎ
마이 컸네요......
장난을 좋아하는 친구랍니다.
좋은 작품 잘 보았습니다.
여름을 재촉하는 비가 내리는 날...
즐거운 오후시간 되세요 ^^*
감사합니다.
비 내리니 기온이 떨어진 건 좋네요.
안녕하세요?
아침은 안개가 짙게 끼어
저의 집 거실에서 잘 바라보이던
불암산 중턱이 보이질 않았습니다.
비가 오는 듯 마는 듯 내리고 있지만
불암산 둘레 길을 한 바퀴
돌아 내려왔습니다.
기온이 선선하여 활동하기에는
적당하여 좋습니다.

친구님!
오후에도 보람 있고 즐거운
시간으로 이어지시기를 바랍니다.
불암산 주변에 사시는 군요.
지난 주말에 그 산자락에서 점심을 먹었지요.
이틀전 그리고 어제에 이어 오늘도 소리없이 내리는 이슬비로 하루가 시작되었네요.
오늘도 좋은하루되시고 계신가요?
오후에도 즐거운시간 웃음가득한 시간되세요.
그렇네요.
내일은 일찍 끝났으면 좋겠는데요.
손주의 재롱에 시간가는줄 몰랐겠습니다 웃는하루 되세요~~~
그랬어요.
추동님도 즐거운 나날이시길요.
이쁜꽃과 귀요미와 행복한 시간이었겠습니다.
시간가는줄 몰랐을것 같습니다.
그랬습니다.
손녀와 놀면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말고요.
작가님!
큰 손녀가 많이 자랐군요
뿌듯 하셨겟습니다
덕분에 미리오는 여름 이야기 풍성한 볼거리로 담아 보면서
손녀 사랑의 기쁨을 함께 공감하여 봅니다
전 언제나 손녀와 함께 즐거운 나들이를 할까요
정겨운 풍경 속에 기쁜 마음으로 머물러 갑니다
고운 저녁 되십시오
그랬습니다.
아드님이 결혼을 하였으니 머잖아 할아버지가 되겠지요.
안녕 하세요?
3일 연일 비가 내리는 가운데.
5월의 마지막 주 수요일 저녁입니다.
오늘 하루도 편안히 보내셨는지요?
연일 비내리고 찌뿌등 하지만,
내일의 눈부신 햇살을 기다리며,
오늘 남은 밤의 시간을 즐겁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아참!
맛나는 저녁은 식사는 하셨는지요?
맛난 식사와 가족의 사랑이 가득 담긴,
행복한 여가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부디, 좋은 시간 되십시요!~
그럼....또 뵙겠습니다...^*^
그랬으면 좋겠는데
내일도 비가 오락가락 한다니 참.....
멋진 풍경(^^)(즐)감합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감사합니다.
하이고 넘~~귀여워요.
고마워요.
봉황님은 오이가 그렇게 예쁠 것 같은데요.
앵글에 멋지게 담으셨네요
감사합니다.
정원이의 해맑은 미소를 보시면...
힘이 절로 나실거 같은데요.
건강하세요~!
그렇더라고요.
힘든 일도 깜빡 잊어버리지요.
계절의 여왕 5월도 이제 다 지나 가네요
아쉬움이 남지 않도록 오늘도 기쁜시간 되세요
그러네요.
요한님도 아름다운 마무리하시길요.
안녕하세요?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는 손주의 사랑..
꼭 인생을 느끼려면 이루어져야 할 큰 사랑의 느낌인 듯 합니다
자식을 사랑하는 것과 또 다른..

너무 귀엽고 이쁜 아가의 모습에 할머니가 아니더라도
그 미소에 행복해지는 꽃보다 아름다운 아가입니다
행복한 마음 담아갑니다
멋진 작품 감사합니다^^.
요준이 어머님 오랜만이예요.
그간 별일 없으시고 용준이도 잘 크고 있지요?
매일같은 일이지만
오늘은 새로운 일이 있어
따뜻하고 훈훈한 하루였으면 좋겠습니다.
오늘의*해야할일*
└〓〓〓☆〓〓┘
자신을♡더욱더 사랑하고
또 자신을 위한 투자를 아끼지마세요~^^
힘들 때나~♤
우울 할때~♤
크게 한번 웃어보세요~^-^
한결 나아질 거에요~☆
당신 곁엔 항상 행복이있어요~
세상은♧
늘~♧내게 많은 것을줍니다~
그중에서 가장 아름다운 것은~♡
당신의 웃음입니다~(^-^)
┏━━━━┓
┃ ∩ ∩ ┃
┃┗━━┛┃
┗━┳┳━┛
기분 좋은 하루~
스마일~^----------------^
♡ Happy day ♥

완전 귀엽네요 ㅎㅎ
그렇지요? ㅎ ㅎㅎ
꽃보다 정원이~ 제가 봐도 맞습니다 렌즈님~~
많이 컸네요~^^

저희 큰형부도 손자바보이신걸요~
큰언니네 외손자가 정원이보다 몇달 먼저거든요..^^
정원이 사진보면서 절로 입가에 미소가 번집니다..^ㅇ^
와아~~!! 벌써 저렇게 정원이가 자랐군요.
너무나도 귀엽고 사랑스러운 정원이, 정말 꽃보다 정원이~~!!!!!
무럭무럭 건강하게 자랐음 좋겠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