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경북 둘러보기

렌즈로 보는 세상 2013. 11. 28. 07:27

 

 

 어제는 첫눈이 펑펑 내리더니 날씨가 많이 차가워졌네요.

여러 이웃님들 빙판길 조심하시고 감기 조심하세요.

오늘은 어머님 병세가 조금 나아지신 것 같아 조금 홀가분해진 마음으로 글 올립니다.


많이 쌀쌀해진 날 의성향교는 어떨까 싶어 며칠 전 갤럭시 노트 하나 달랑 들고 찾았던 의성향교 사진을 올립니다.

의성읍교회를 지나 올라가는 길에서 만난 앙상한 가지는 구름 가득한 하늘을 이고 차가와진 기온을 온몸으로 견디고 있습니다.
저도 옷깃을 여미며 슬슬 걸어서 도착한 의성향교는  붉게 익은  산수유로 인해 향교경내 전체가 붉게 타는 것 같습니다.
의성이 산수유로 유명한 고장이기는 하지만 향교까지 산수유가 이렇게 익을 줄 몰랐습니다.
어느 모퉁이나 어느 문 밖으로 바라보아도 우리 한옥과 어울린 그 붉은 빛이 얼마나 뜨거운지 춥다는 느낌도 없이 열심히 촬영을 했습니다만

지금 이시간, 그곳의 산수유는 하얀 눈 살포시 머리에 이고 있을 것 같습니다.

 

의성 산수유 이야기와 향교에 대한 상세한 이야기는 여기에 있습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그새 잎은 다 떨어지고
열매만 저리 달렸더라구요. 눈이 오니 더 선명하게 아름답던데요?
어느덧 11월도 마무리해야 하는 시간이 되어가네요...
언제나 건강하시고
아름답게 마무리 하시는 12월 맞이하시길 소망합니다~~~
산수유 모습이 어딘지 애처롭습니다.
마치 추위에 떨고 있는 것 같아..
금요일 저녁 행복하게 보내시길 빕니다.
안녕하세요 .
님의 쉼터에서 아주오랜시간을 혼자서 놀다 갑니다
좋은정보 다시한번 감사드리고
추운날씨 건강이 제일입니다~~~
오늘도 수고 하셨습니다
빨강 산수유 열매가 아직도
나무에 많이 달려 있네요
잘 보고 갑니다~

고운꿈 꾸세요...^^
붉은 열매가 아름답군요.
세상을 보는 지혜 7

윗사람을 이기려 들지 마라.
우월한 모든 것은 미움을 받는다.
자신의 주인보다 높이 서려는 것은
어리석음의 소치이거나 운명의 장난이다.
우월함은 끊임없이 시샘의 대상이 된다.
우월이 클수록 시샘도 커진다.
신중한 사람이라면
평범한 이들이 내세우는 장점을 감출것이다.
예를 들어
지신의 아름다움을 허름한 옷으로 가릴 것이다.
행복한 여건이나 기질은 흔쾌히 양보해도
지성에서 뒤처지는 것을 견뎌낼 사람은 없으리라.


안녕하세요^^
11월의 마지막날
그리고 한주의 마지막
이래저래 마무리하기 딱 좋은날이네요
지혜로움으로 마무리 잘 하시구요
행복한 주말 맞으시길요
아울러
즐거운 12월 맞이하시구요
더불어
감기조심하시구요
아시죠
마니마니 사랑합니다.....
벌써 11월의 마지막 인사를 드려야하는군요
11월 정말 고맙고 감사했읍니다
12월 알차고 보람되고
꼭 건강하십시요~~~
산수유와 옛 건물이 너무 잘 어울립니다.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한 휴일 되세요^^
수고하신 정보에 (즐)감하고 갑니다 (짱)
12월의 첫날 포근한 휴일 보람되게 보내세요 (아싸)
초겨울 건강관리 잘 하시고 좋은일만 있으시길 바랍니다^_^ (파이팅)
12월첫날 인사 올립니다..
행복한 한달 되시길요^^^

좋은 작품 잘 봅니다
감사 합니다^^
여유를 찾으신모양이네요 다행입니다.
참 예쁘네요 산수유~ 잘 보고 갑니다 ㅎㅎ
한해의 마지막 12월이 되었습니다.
마무리 잘하시고요.
차가운 날씨를 이겨낼 수 있도록
따듯한 생각 많이하세요^^
2013년도 이제 딱 한달남았는데요.
유종의 미 거두시는 12월 되시고
늘~ 행복하세요.
12월의 시작과
2013년의 마무리 모두 잘
하시리라 믿습니다.
건강과 행복이 넘치는
12월 되세요...

역시 한옥의 아름다움이란...
산수유 붉은 알맹이와 잘 어울리네요.^^
건강하세요~!
산수유와 돌담이 잘 어울리는 고향을 생각케 하는군요.
어머님이 쾌차하셔야할텐데 말입니다....
힘 내시구요....
세상님, 어머니 간병하시느라
포스팅도 못하시는군요.
전 항상 올려다 보며 산수유를
찍었는데..
이리 내려다 보며 촬영된 사진은 새롭네요.
멋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