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추억의 그림자

렌즈로 보는 세상 2013. 12. 6. 13:42

 

 

 

 

병원에서 아침을 맞은 지 벌써 보름도 한참이 지났습니다.

그동안 드나들면서 보았던 시골병원의 풍경은 쓸쓸하기 그지없습니다.

다른 층은 가보지 못했습니다만 어머님이 입원하신 정형외과 병실은 거의 노인들로 채워져 있습니다.

 

 

 

 

 

 

대부분의 환자들은 80~90대의 노인들입니다.

혼자 사시다가 골절을 당한 분들이 대부분이지요.

그런 노인들을 간병하는 사람들도 대부분 노년층입니다.

전문 간병인들도 60대가 대부분이고 가족들이 돌보시는 분들도 거의가 노년층입니다.

배우자분들이 돌보시는 분들은 씁쓸하긴 하지만

그래도 노년의 힘든 길을 함께 걸어간다는 점이 그나마 좋아 보이는 면도 있습니다만

구부러진 허리와 휘어진 다리를 하고 휠체어를 미는 모습은 안타깝기만 합니다.

 

 

 

 

 

 

 

어머님을 병수발해보니 간병을 한다는 것이 그리 녹록한 일은 아닌 것 같습니다.

그래서 간병인을 고용하고 싶다는 생각을 병원 측에 이야기했습니다만

간병인 구하기가 그렇게 어렵답니다.

젊은이들은 힘든 일을 하지 않으려고 하고

나이든 사람들은 힘이 부쳐서 하지 못해서 할 사람들이 없는 것 같습니다.

돈을 주고도 사람을 구할 수 없으니 어머님 옆 병상에 계신 분은

97세의 할머니가 편찮으신데 72세의 아드님이 병수발을 하고 계시는데 너무 힘들어 보이더라고요.

그 분보다 젊은 우리들도 번갈아가면서 하는데도 힘에 부치는데

70을 넘긴 노인이 하시니 얼마나 힘드시겠어요?

이래저래 병원에 계신 분들은 아름다운 노년은 꿈 속의 이야기입니다.

 

 

 

 

 

언제 세월이 이렇게 빨리 흘렀는지....

 이제 어머님의 노년도 걱정이지만 우리들의 노년도 걱정이랍니다.

우리가 지금 병실에 입원하고 계시는 어르신들처럼 나이 들었을 때는

간병인 구하기가 지금보다 훨씬 쉬웠으면 좋겠습니다.

그래야 우리 아이들이 좀 편안하게 부모님 병문안 정도의 용무로 병원출입을 할 수 있을 테니까요.

 

 

이전 댓글 더보기
렌즈로보는세상님...미소가 공부하느라고 조금 바뺬답니다~*
이제 자주뵙도록할깨요~*
우리 아름답게 늙어가고 싶은데...그쵸?
좋은하루되세효~*
ㅜㅡㅜ 이젠 조금씩 남의일이 아님을 느껴갑니다..
저도 누나도 이제 사회인인데.. 부모님은 아직도 어린아이인 저희를 기억하고
이젠 조금쉬셔도 될텐데... 아직까지 바쁘게 사시는걸 보면서...
남의 일이 아니지요^^
장수가 좋은 것만이 아니고 건강하게 사는게 중요한 일입니다~~
건강할 때
노후도 대비해야지요.
세월이 흐를수록 예전에 미처 생각하지 못했던일들을 걱정하게 됩니다.

부디 건강하기를..
잘 보았습니다.
월요일, 힘찬 하루되세요 ^^*
우리도 언제인가는 늙어가겠지요...
마음이라도 편한 생활이 되면 종겠습니다.
참 쓸쓸하고 서글픈 일이네요.

그나저나 세상님 힘드셔서 어떻게 해요?
공감합니다.
간병한다는 것은 보통 어려운 일이 아니지요.
잘 드셔가며 쉬어가며 하셔야 해요.
저 또한 이제는 은퇴 준비를 해야 되는데
무엇부터 어케 해야할지 모르겠네요
정말 공감가는 말씀이네요.
병원에 계신 시간이 하루 하루 더해지니 어르신이나
간병하시는 렌즈님의 수고가 더 할 수 밖에 없지요.
어서 어머님이 완쾌하셔야 할텐데요.'
고령화사회 먼 미래가 아닌 곧 닥칠 우리의 현실이
눈에 보이는 듯 하네요. 렌즈님 추위에 따듯하게 하시고
다시셔요^^
공감 100%입니다.
내년이면 직장 은퇴, 뭘 어떻게 다시 해야할지...
가슴이 먹먹할 때가 많습니다.ㅋ

겨울비가 내린 뒤 바람도 거세고, 더 추워진 것 같습니다.
건강 유의하시고 늘 좋은 날 되시기 바랍니다.
어머님께서 편찮으시니
간병하시느라고 수고가 많으시네요!
렌즈로 보는세상님 께서도 건강 잘 챙기시길
바라구요~
어머님께서 쾌차 하시길 바랍니다...^^
우리 부부는 누가 돌보나?
자식이 없거든요...
어머니의 건강이 쾌챃시기를 바랍니다.
이 겨울 행복하게 보내세요.
수고해 주심에 편안히
사무실에서 대리만족합니다.
오늘같이 눈내린날에는 들녁으로 나가고 싶은 마음이 앞서는데
못나가고 사무실에서 님이계시는 불로그에서 혼자 놀다 갑니다.
오늘도 화이팅 아자~~아자~~~
   ∴ ☆ ∴
  ☆ ┏┓ ☆
 ∴┏━┛┗━┓∵
☆ ┗━┓┏━┛ ☆
☆ ┃┏━━┓┃ ☆
∵┏┗┛━━┗┛┓∴
☆┗━━┓┏━━┛☆
☆ ┏━┗┛━┓ ☆
∴ ┗━━━┓┃ ∵
 ☆    ┃┃☆
  ☆   ┗☆
   ∵☆☆∴
어서 돌아오세요 세상님....
2013 다음우수블로그 축하드립니다
ㅎㅎ 겸사겸사 저도 이번에
우수블로그로 선정되었어요
ㅜ-------ㅜ 무지기쁘네요
올한해도 같이 열심히 헤헷
2013년 "다음 우수블로그" 선정을 감축드립니다.^^
건강하세요~!
작가님 글을 읽고 많은 생각을 합니다.
그 마음에 저 역시 깊이 공감을 하고요.
힘드시겠지만 잘 이겨내시 길 바랄께요.



비밀댓글입니다
2013 우수블로그 선정 너무 축하드립니다~
언제나 멋진 사진으로 배우게 해주심 너무 감사드리구요~
내년에도 지금처럼 멋진 사진 기대할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