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추억의 그림자

렌즈로 보는 세상 2014. 1. 18. 11:09

 

고향을 떠나 광명에 머무르게 되면서 부터 암실작업은 손을 놓고 있다.

언젠가는 다시 작업을 해야지 하면서도

광명에 잠시 머무른다는 생각을 했기 때문에 암실을 설치할 수가 없었다.

그런데 이번에 이사를 오면서 빈 방도 하나 있고 해서 다시 암실을 만들었다.

다시 시작하게 될 암실작업, 그 작업을 하면서 참 행복하다는 생각을 다시 할 수 있었으면 한다.

 

 

 

 


이사를 해서 확대기를 설치하고, 현상탱크도 풀어놓고,

다양한 사진 작업 도구들을 풀어놓았지만 정작 암실작업을 하는 과정은 가물거린다.

그렇게 좋아했던 암실작업이지만

세월 흐르다 보니 이렇게 되었다는 생각을 하니 기분이 좀 씁쓸하다.

 

 

 



무엇부터 시작해야할 지 막막하여 우선 예전에 찍어놓았던 필름화일부터 열어본다.

참 많은 필름이 있다.

물론 처음 찍고 나서 필름을 선별해서 보관했을 텐데 말이다.

 

 

 


열어 본 필름은 기록해 놓은 날짜가 아니면 언제 찍었는지 기억도 없는 것들로부터

그날의 모델들과 나누었던 이야기들까지 선명한 것들도 있다.

그 한 장 한 장을 보면서 추억이 하나 둘 떠오른다.

당신의 가문이 자랑스러운 이유를 말하시던 어르신부터 각 가문마다 다른 감실 분위기,

어매를 그리워하면서 찍은 사진에서 뿜어져나오는 어매의 정신세계,

모든 것이 새롭다.

 

 

 



 인화해 둔 사진 박스도  열어본다.

사진 속에는 농촌의 빠른 도시화로 잊혀져가는

내 어릴 적 살던 모습을 찾아 찍었던 고향의 모습들도 가득하다.

언제 그 모습들이 햇살을 받을지는 모르지만

혹 빛을 보지 못한다고 해도 내게는 소중한 자료이다.

 

 

 

 



4년이 되도록 외면했던 필름,

그것들이 한 장의 사진으로 만들어지는 과정이 가물거리기는 하지만

미리 했던 자료를 보면서 하나하나 만들어 가는 과정이 기대된다.

 

  

 

 

 


내가 암실작업을 좋아하는 이유이기도 한

스스로 사진을 만들어가는 과정이 있는 암실,

이제 본격적인 작업을 위한 준비를 해야겠다.

 

 

 

 


그러기 위해 먼저 해야 할 일은 인화해둔 사진과 필름을 열심히 분석하는 일이겠다.

그런 다음에 암실에 암막을 쳐야겠다.

그리고 내 마음을 표현하는 한 장의 흑백사진을 위해서 촬영도 열심히 해야겠다.

 

 

이전 댓글 더보기
필름 사진작업을 위해 암실은 필수죠 (ㅎㅎ)(ㅎ)

사진관 하든 친구집에 작업하든 모습이 생각나고
나이트 제조업 할때 디자인 로고등 을 위해 암실과
나염작업을 위해 준비하든 생각이 납니다 (원츄)
그러시군요.
친구분이 암실작업을 하셨으면 나이트님도 어느정도는 그 작업에 대해 아시고 계시겠네요(?)
그러니 본인의 암실작업과 연결해서 일하셨을 수도 있겠고요.
멋진 모습을 기대합니다.
감사합니다.
암실 오랫만에 보니 정겹습니다.
우근님도 암실을 보신 적이 있으시군요.
DP점이란게 없어진지 꽤나 오래되었죠
70년대 제가 운영하던 그 추억이 생각나게합니다.
그리운 암실작업 ..... 칼라가 나오면서 사양길이였던...
젊으셨을 때 사진관을 운영하셨군요.
그 때는 사진관이 인기가 있었지요.
디지털카메라가 나오면서 이제는 전문작업을 하는 사람들만 하는 작업이 되었지요.
암실작업을 다시하다니 대단하십니다^^
옛날 필림사진들을 스케할려도 엄청 어려운데,,
나그네님도 사진에 대해서 아시네요.
필름 스켄에 대해서 아시고요.
스켄을 해서 디지털로 사진을 뽑을 수도 있지만
저는 화이버 베이스 인화지에서 올라오는 그 이미지를 기다리는 즐거움과 사진의 느낌이 좋아서입니다.
오호(~)(~)(~)
암실작업...
아주 예전에 몇차례 해본 기억이 나는데요(^^)
그러세요(?)
전혀 모르시는 분은 아니네요.
멋진 사진들 기대가 막되는데요..^^
멋진 사진이 될 지는 저도 모르겠네요.
보는 사람의 기준이 다 다르니까요.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아(~)(~) 암실에서 놀랍습니다.
필림 사진을 (~)(~) 정말 대단하십니다.
아니 존경하옵니다. (ㅎ)
그렇게 말씀하시니 부끄럽습니다.
제대로 된 사진을 만들어내는 게 정말 중요하지요.
아름다운 사진이 기대되네요.^^
건강하세요~!
감사합니다.
견우님도 늘 건강하세요.
뭔가 전문적인 느낌이~~
멋진 작품들을 기대하겠습니다...ㅎㅎㅎ
렌즈로보는세상님 안녕하세요~!!!
어제와 그제 휴일 잘 보내셨겠죠?
올려주신 사진 감상 잘 했습니다.
오늘부터 시작되는 1월의 또 한 주
멋지게 장식하시기 바랍니다.
멋진 작품기대됩니다~^^
헉.. 암실이라니.. ㅠㅡㅠ 전문가 포스가..
ㅎㅎ 학교다닐때 사진관련수업에서
딱 한번 암실을 경험했는데 ㅠㅠ 그 약품냄새와 필름인화하던 과정이 기억납니다
ㅣㅂ에서 암실작업을 하시니...
전문가답습니다.
암실....정말 멋진데요.
요즘처럼 디지털화된 세상에 요런 사진 작업할수 있다는것...정말 멋지십니다.
앞으로 이 작업들이 잘 되어가면 좋겠습니다.^^
이야~이야~~~ 너무너무 멋져요^^
나중에 암실구경 한번 시켜주세요~
하고 싶은 일을 꾸준히 해 가는 일은 어렵지만 즐거운 일입니다.
애쓰십니다.
좋은 성과 바랍니다.
여주로 이사가시면서
다시 설치했군요!!
~여주가 이제 제2의 고향이 되겠군요!!
좋으하는 것들을 하면서 살수 있다는 것이
행복이겠지요!!
멋진 작품들이 기대되네요!!
참, 대단하시네요?
우리나라는 주부라는 호칭을 붙이면 제한 되는 게 참 많은데도요?
화이팅입니다.
쭉 하시길 진심으로 빌어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