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추억의 그림자

렌즈로 보는 세상 2018. 7. 23. 06:00












무더운 날의 연속이다.

집에 있어도 집 밖을 나가도

숨이 턱턱 막힌다.

이런 날은 푸른 하늘을 

마음대로 날아다니는 새가 되고 싶다.

날개 짓 펄럭이면

눈 시리게 맑은 계곡물에 발 담글 수 있고,

푸른 동해 바다물에 풍덩 뛰어들 수 도 있는

그런 곳에 가고 싶다.

또 내가 읽은 책의 배경인

태백산맥의 고장 벌교도 가보고,

삶의 한가운데를 쓴

루이제 린저의 발자취도 따라가 보고도 싶다.

또 하루종일 수다를 떨어도

더 떨고 싶은 친구와

찬바람 가득한 찻집에서

차를 마시고도 싶다.

새가 되어.....













이전 댓글 더보기
새가되어 대한민국 최남단? 으로 날아와 보세요! ㅎ
태백산맥 지리산 골짜기도 쉬원하겠네요..
루이제 린저 인형의집 에 갖힌 노라나? 네모상자 의 갖힌 내도 박차고 나가봐야겠어유~~ㅋ
그렇겠지요.
지리산 깊은 계곡은 최고의 피서지겠지요.
시원한 수요일되세요
감사히봅니다~~
알바님도 수욜 시원하게 보내세요.
새가 되어 마음대로 날 수 있다면...,
한 번쯤 생각해 보았지요.
답답한 세상 살이에 산뜻한 사진 잘 보고 갑니다.
누구라도 그런 때가 있었겠지요.
저도 덥고 답답한 세상이라
상상으로 날아봤어요.
사람은 무더위에 힘든 시간이지만
매미는 무더위를 알까 모를까
이곳저곳에서 합창 중창으로
노래를 불러댑니다
수십년을 애벌래로 살아온 삶의
노래입니다
매미도 즐기는데 우리도 더위를 즐겨 봅시다
한 주도 즐겁고 건강하게 보내세요^^
더운 날씨 조심하세요
안녕하세요
정말 더운 날씨입니다
오전은 뜨거운 태양열,오후는 아스팔트 지열,,,
대단한 날씨에 오늘도 무사히 잘 지내셨곘죠
건강 늘 조심하시고 시원하고 편안한 밤 되시기
바랍니다
-고향초 드림-
새가 되어 하늘을 훨훨 날았으면 좋겠어요.
겨울철에 뜰 곳곳에 새장을 설치하고 소기름 을 매어두면 새들이 즐겨
찾아 쪼아 먹더라구요.
포천 지장산에서 철원 관인가는곳에 새를 부르는 스님이 있습니다.
도연암,주지스님 자연 생태 사랑에 격이 높으신곳 이더라구요.

편안하신 밤 되세요.
새를 부르는 방법가지 알고 계시는군요.
저도 전원주택에 가면
이 방법으로 새를 불러봐야겠습니다.
그 스님 겨울 날에 한 번 보고 싶어요.
무더운 여름 시원하게 높이 날고 싶네요...
저도 그래서 글을 올렸습니다
새들은 안 더울까요?
하늘이 너무하네요,
이더위가 끝은 어딘지.....ㅠㅠ
그러게요.
비라도 좀 내렸으면 좋겠어요.
정말 덥죠
비가 왔어면 좋겠습니다..^^
맞아요.
그런데 비 소식은 영 없지요?
안녕하세요 냉방기의 과다 사용 탓인지 컨디션이 좋지 않습니다
여유로운 마음과 긴호흡으로 건강관리 잘하시고 멋진여름 되세요
멋진 시선입니다
감사합니다.
안녕하세요?
♡하는 좋은 친구님!!
대구는 오늘도 38℃라는 폭염 예보입니다.
예년보다 더 심한 찜통더위 속 여름나기를
하려면 보양식 드시며 단디 준비 하셔야죠.
몸 잘 챙기셔서 건강하게 이 여름 넘깁시다.♥♥ (^*^)
건강하이소.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데이~~♡♡ = 雪河 드림 =
멋진 갤러리군요.
새장과 짧은 글귀들~
그리고 알록달록한 색갈들~
신선하고 아름답습니다. ^^
그러게요.
길거리에 이런 갤러리가 수원중앙통에 있더라고요.
아이들이 안타깝습니다 ...
물고기들이 부럽습니다 ㅎㅎ
더위에 건강조심하십시요 ...
그렇겠네요.
물고기들은 늘 시원한 물 속에 있으니요.
잘 보고 갑니다 ^^ 다들 제 블로그도 놀러와주세요
잘보고 갑니다
글도 퍼갑니다 ^^~
새가되어 날아가고싶다는 꿈,,,
누구나 한번쯤은 꾸었을 꿈 인것 같습니다 ㅎㅎ
더운여름 시원한곳으로 한번 날아가보시죠,,,
늘 행복하세요
그렇지요.
그렇게 하고 싶은 꿈을 꾸는 것으로 만족해야지요.
새가 되어...
그 바람이 이루어질 수는 없지만,
그 마음만은 쉬이 이루어지시길 빕니다.
폭염의 연속에서..
건강관리 잘 하시길 함께 빌구요.
세상만사 갤러리 ...
그 곳에가면 저절로 조잘조잘 거리는 새가 될 것만 같은 사진들입니다 ~
여름에는 한그루 나무가 되자 ...
더울 수록 스스로 깊은 그늘을 만들어 주는 노거수가 마을 어귀마다 서 있던
그 시절에는 부채 하나면 거뜬하게 여름나기가 되었었지....그리워 합니다
막바지 더위 건강 유의하셔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