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딩, 길 위에서 만나는 세상

뚜벅뚜벅 걸어, 아름다운 우리 땅 구석구석을 걷고 싶다

05 2020년 07월

05

대전·충청 걷기/대전 걷기 식장산 둘레길 1코스 - 독수리봉을 거쳐 내려오는 길

식장산을 즐기는 또다른 방법이다 산행과 걷기를 엮으면 새로워진다 물론 산꾼들에게는 약간 지루할 수 있고, 걷기꾼도 싫어하는 포장길 걷기를 감수해야 하지만 최근 다듬어진 자모리 등산로를 이용하여 독수리봉을 거쳐서 내려왔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7월 5일(일), 군북면사무소~갯골~자모리~임도~독수리봉~세천유원지, 약 12km, 약 4시간 45분, 인도행 대전방 식구들과 식장산 산허리를 도는 식장산 둘레길은 대청호오백리길 조성에 큰 역할을 담당한 돌까마귀(이주진) 대장님이 만든 것이다 1코스 탄현길은(2012/1) 독수리봉을 지나지 않는데 깃발 달밤님이 이를 변형하여 독수리봉을 거쳐 내려왔다 오늘 새로운 것은 이 뿐 만이 아니다 홍학님이 아이스께끼를 쿨박스에 담아오셨다 점빵 들어가 사먹지 않고..

04 2020년 07월

04

04 2020년 07월

04

삶의 주변에서/신변잡기 한토, 명예의 전당 입성

명예의 전당이란 내가 나가는 한토(한밭토요산악회)에 100회를 나가면 붙여주는 칭호다 2015년 3월 첫산행이 참석한 후 5년 3개월이 흐른 오늘에서야, 드뎌(?) 입성하였다 필카님이 감사하게도 멋진 선물을 주셨다 옆지기는 벽에 걸린 액자들을 내리고는 바로 이 작품을 걸었다 그러면서 계속 "맘에 꼭 든다"고 좋아했다 또한, 100회 기념으로 필카님이 찍어주셨다 산행 시작 전 명예의 전당 입성 기념으로 한토(여강 회장)에서 선물을 주었다 대박 내가 스폰한 돈을 그대로 돌려받았다 옆지기가 말했다 담에 다시 그대로 해....ㅋㅋㅋ 그럴까

04 2020년 07월

04

04 2020년 07월

04

테마 걷기/옆지기와 떠난 길 보문산 시루봉 한바퀴 돌기

무작정과는 어울리지 않지만, 가끔은 전혀 계획에 없는 길을 걷게 될 때가 있다 그렇게 찾아간 곳이 보문산이다 흐려서 좋았다 흐렸지만 조망은 제법 선명했다 가볍게 걷고 나서 최근 문을 연 유구 색동수국공원에 다녀왔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7월 4일(토), 목재문화체험장~보문산성~시루봉~망향탑~송학사~원점, 약 5.8km, 2시간 30분, 옆지기랑 보문산 정상 시루봉 옆지기는 첨 와봤단다 오늘은 한토에서 대둔산 운주계곡 간첩바위에서 용문골로 넘어온단다 작년 10월 똑같은 코스를 다녀온지 얼마되지 않은데다 옆지기가 바위 타는 것은 아무래도 힘들 듯 하여 태고사 오대산을 가볼 생각으로 참석했다 한데 빗방울이 계속 들친다 해서 대둔산은 과감하게 포기하고 가볍게 걷기로 급변경하였다 목재문화체험관 아..

03 2020년 07월

03

산행/일반 산행 서천 천방산~봉림산 - 천방산 둘레길

절반의 성공이었다 절반이었지만 온전한 것 이상으로 가득찼다 이를 채워준 것은 서천의 친절이었다 세상은 여전히 살만 했다 하루, 행복했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7월 2일(목) 천방루 주차장~천방루~천방산~봉림산~임도~청용사~(트럭이동)~원점, 약 11.5km(차량 이동 포함), 약 2시간 30분(차량 탑승시간 제외), 목요걷기팀과 포즈를 달리 취해 보라는 달밤님 권유를 받아 천방산 둘레길 모습 참석인원이 많지 않아 첨 계획했던 산행지에서 변경하였다 가볍게 걷고 늦은 점심을 바닷가근처에 사먹고 올 생각으로 한데 갑자기 인원이 늘었다 천방산 둘레길은 조성된지 얼마되지 않아 걷기꾼들에게도 생소한 곳 후기도 많지 않았다 주차장과 꺠끗한 화장실이 있는 만남의 광장에서 조금 올라오면 천방루 입구라는 ..

29 2020년 06월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