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딩, 길 위에서 만나는 세상

뚜벅뚜벅 걸어, 아름다운 우리 땅 구석구석을 걷고 싶다

06 2020년 09월

06

산행/100대 명산 함양 백운산 - 100대 명산(122)

전국에 있는 30여개 백운산 중 가장 높은 산 정상에서 내려다 본 흰구름은, 왜 흰구름산 백운이라 이름붙였는지를 알려준다 백운암으로 내려오는 큰 골 계곡은, 아직 덜 다듬어진 여름 산행지로는 최고의 물놀이터였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9월 5일(토), 대방마을~묵계암~상연대~하봉~중봉~백운산~첫번째 하산갈림길~백운계곡~백운암~원점, 약 10.5km, 약 6시간 40분, 옆지기랑 둘이서 흰구름산답게 중봉에서 정상 가는 길 내내 구름 속의 산그리메를 보여주었다 백두대간할 때 왔었지만 힘들었다는 기억밖에 없었다 해서 다시 한번 와보고 싶었다 하산길에 만난 큰 골 바로 옆 부전계곡보다 훨씬 뛰어났다 한토를 따라 갈려다 상주 백화산 주행봉을 다녀온지 얼마 되지 않아 갈무리 해놓은 곳에서 백운산을 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