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딩, 길 위에서 만나는 세상

뚜벅뚜벅 걸어, 아름다운 우리 땅 구석구석을 걷고 싶다

23 2020년 09월

23

전국 둘레길/강원권 둘레길 강릉바우길 11구간 신사임당길 - 올림픽 아리바우길 9구간

오죽헌, 선교장, 경포대, 허난설헌 기념관 등 강릉을 대표하는 곳들을 다 지나간다 강릉 3박 4일 걷기 하는 동안 이왕, 강릉의 유명한 곳들을 들려보고 싶어서 선택했다 관광지를 지나가는 신사임당길은 당연 포장길이 대부분일 것이라 생각했다 큰 오산이었다 마을을 이어주는 동네 뒷산이 많아서 깜작 놀랐고 그 뒷산에는 금강송이 가득했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9월 17일(목), 송양초등학교~죽헌저수지 ~ 오죽헌~선교장~경포대~허균·허난설헌기념관, 약 19km, 8시간 10분(관광포함), 목요걷기팀과 강릉은 동네 뒷산도 금강송길이었다 오죽헌은 고등학교 수학여행 오고난 후 왔으니, 무려 40년도 더 지났다 선교장에서는 문화해설사의 해설을 들었다 경포대를 언제 올라와 보았는지 기억이 가물가물했다 아마도..

23 2020년 09월

23

여행/우리 땅 강릉 선교장

船橋莊 집터가 뱃머리를 연상하게 한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 효령대군 10대손 전주이씨 이내번(李乃蕃)이 지은, 강원도 지역에서 가장 잘 남아 있는 품위있는 사대부 가옥이다 강릉바우길 11구간 신사임당길을 걷다가 들렸다 ▲ 언제/누구랑 : 2020년 9월 17일(목), 목요걷기팀과 바우길을 걷다가 들렸다 족제비 떼를 쫓다가 우연히 발견한 명당 자리에 지은 집 선교장, 그 후손이 지금도 살고 있다고 한다 경포호가 퇴적층이 쌓이기 전에는 지금보다 훨씬 넓었다고 한다 그 때 이 동네를 올 때 '배를 타고 건너야' 해서 배다리 마을(船橋里)이라 불렀는데, 선교장은 바로 여기서 유래한다고 한다 첨 와본다 입장료가 적지 않다(5천원) 그럼에도 그 가치는 충분히 하고 남는다 마침 들어간 시간이 오후 2시경 문화해설을 ..

23 2020년 09월

23

여행/우리 땅 강릉 오죽헌

율곡 이이가 태어난 곳으로 알려진 오죽헌, 고등학교 수학여행 때 왔으니 무려 40여년 이상 지나서 다시 들린 것이다 막상 와서 보니 옛기억 속에 남았던 소박한 모습은 사라지고 거대한 기념관이 조성되어 있었다 ▲ 언제/누구랑: 2020년 9월 17일(목), 목요걷기팀과 강릉바우길 11구간 신사임당길을 걷는 길에 들렸다 당근 엄마가 아들보다 더 귀한 법 들어가면 조금 지나 만나는 율곡 이이 동상 견득사의(見得思義), '이득을 보거든 반드시 의를 생각하라'라는 뜻 소학(小學)에 실려 있는 말이란다 자경문 오죽헌 안으로 들어가는 문 내 눈에는 600년도 더 된 배롱나무가 먼저 들어왔다 오죽헌 사임당 烏竹 어제각 율곡의 저서 격몽요결과 율곡이 유년기에 사용 하였던 벼루(용연)를 보관하고 있다 바로 이 벼루 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