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딩, 길 위에서 만나는 세상

뚜벅뚜벅 걸어, 아름다운 우리 땅 구석구석을 걷고 싶다

09 2020년 06월

09

전국 둘레길/수도권 둘레길 안성 죽주산성과 비봉산

막연한 기대로 왔다 산행을 하지 않고 걷기를 하고 싶은데 적당한 곳이 없을까 찾다가 골랐다 죽주산성만 걷기엔 짧을 것 같아, 산성을 품고 있는 비봉산에 다녀왔다 기대를 뛰어넘기는 쉽지 않다 오늘처럼 뙤약볕에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6월 6일(토), 죽주산성과 비봉산(주차장~포루~북문지~비봉산 왕복~남문지~주차장), 약 4.5km, 약 2시간 25분, 천사의섬 트레킹팀과 산성이라는 느낌보다는 웨딩 사진을 찍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먼저 들었다 산성이 매우 아담하다 중후한 산성의 맛은 나지 않는다 그럼에도 역사적으로 몽고군을 무찌르고 임진왜란 때는 왜군을, 병자호란 때는 청군에 맞써 싸운 군사적 요충지였단다 나지막해서 가족들과 가벼운 맘으로 한바퀴 돌면 좋을 곳이다 옆지기는 최근 둘이 간 적이 있..

08 2020년 06월

08

전국 둘레길/수도권 둘레길 안성 박두진 문학길

안성 탐방에 나섰다 코로나 19로 泊걷기를 취소하고 대신 선택한 곳이 안성이다 누군가는 빼먹을 것이 많은 곳감같은 곳이라 했다 난, 그냥 가보고 싶었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6월 6일(토), 박두진문학길(수석정/주차장~청록뜰~혜산정~원점), 약 4.8km, 약 1시간 50분, 천사의섬 트레킹팀들과 청록파의 1인 한데 무식하게도 들어본 시가 많지 않다 혜산정에 앉으면 호수 건너편 시인의 집필터가 보인다 안성 탐방의 첫일정으로 박두진 문학길을 찾았다 혹 이 길을 다 걸어볼 요량으로 오신 분들이라면 청록뜰 갈림길에서 먼저 청록뜰로 내려가서 수변산책로를 걸은 후 혜산정에 들렸다 나오면 좋다 泊걷기가 2박에서 1박으로 줄더니만, 여전히 코로나로 기승을 부려 당일 걷기로 축소되었다 어디를 갈까 궁리..

10 2020년 04월

10

30 2020년 01월

30

01 2020년 01월

01

28 2019년 01월

28

13 2019년 01월

13

24 2018년 12월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