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딩, 길 위에서 만나는 세상

뚜벅뚜벅 걸어, 아름다운 우리 땅 구석구석을 걷고 싶다

21 2020년 06월

21

대전·충청 걷기/대청호반길 대청호반 누리길 - 구룡산 삿갓봉

대청호는 보고다 젊었을 때는 낚시터로 걷기를 시작하고 나서는 멋진 도보터로 고맙게도 오늘은, 옆지기 운동시켜 줄 헬쓰장으로 소임을 해주었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6월 20일(토), 현도취수장(금호송어양식장)~장승공원~구룡산 삿갓봉~현암사~오가리음식마을~원점, 약 9.4km, 약 3시간 50분, 옆지기와 둘이서 옆지기 날이다 운동이 필요한데 코로나로 제약이 많다 더욱이 이번 주는 대전에 확진자가 속출, 주말에 예정된 인도행 걷기도 취소되고 한토도 따라가기가 겁난다 파킨슨으로 고생하시는 어머니까지 집에 와 계시니 옆지기가 힘이 안들면 이상하다 해서 옆지기를 위해 준비한 곳이 바로 요기다 장승공원도 있고 구룡산에 오르면 대청호에서 가장 멋진 일출터를 만날 수 있다 현도 취수장 앞에서 시작한다 ..

19 2020년 06월

19

산행/일반 산행 원주 백운산 - 300대 명산(206)

감당할 수 있는 오르막 밋밋하지 않고 적당하게 거칠은 산길 정상 부근의 초원빛 능선 급하지 않은 하산길 조망이 조금 아쉬웠지만 기대를 훨씬 뛰어넘었다 전날 갑자기 변경한 산행지가 늘, 이랬으면 좋겠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2020년 6월 18일(목), 백운산 자연휴양림~원주 굽이길 3코스/임도~갈림길/등산로~백운산~4코스~2코스~원점(개념도 참고), 약 9.2km, 약 5시간 10분(휴식시간 1시간 포함), 목요걷기팀과 정상으로 가는 능선에 올라서자 분위기가 반전되었다 마치 푸른 초원을 걷는 느낌이었다 이 길을 걷는 동안 끝나지 않길 바랐다 함양 백운산에 비가 온다 해서 대타로 같은 이름을 가진 원주 백운산을 찾았다 씨와 날처럼 백운산 올라가는 허리에 원주굽이길(백운산자연휴양림코스)의 멋진 임도가 얽..

14 2020년 06월

14

산행/100대 명산 괴산 칠보산 - 100대 명산(131-1)

편안했다 내가 가본 괴산의 산들은 높지 않아도 무척 까탈을 떨고 힘을 빼게 했는데 게다가 최고의 조망까지 선물해 주었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6월 13일(토), 떡바위~문수암골~청석재~칠보산~활목고개~쌍곡폭포~절말교, 약 8.5km, 약 4시간, 한토 따라서 10년만에 다시 찾았다 이번에 옆지기랑 함께 왔다 최근 만난 가장 깨끗한 하늘이었다 쌍곡폭포는 그대로였다 코로나19로 하지 못하고 미뤄 두었던 한토 700회 기념행사를 한단다 참석은 해야겠는데, 주말에 제법 많은 비가 온단다. 옆지기가 비오는 날은 쥐약이라 취소했다가 거세게 내리면 산막이옛길이라도 걸을 요량으로 다시 신청을 했다 전날 저녁 일기예보를 보니 12시 이후 비가 온다더니 출발 전에 보니 저녁부터 비가 온단다 코로나19, 아..

11 2020년 06월

11

산행/일반 산행 안성 칠장산~칠현산~덕성산 - 칠장산 둘레길

보상받은 날이었다 무려 3개의 정맥이 지나가는 칠현산, 과연 정맥이 이래도 되는지 묻고 싶을 정도였다 걷기꾼들에게도 강추하고 싶은, 정말 포근한 길이었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6월 11일(목), 칠장사 주차장~칠장사~3정맥 갈림길~칠장산~3정맥 갈림길(회귀)~칠현산~공림정상~덕성산~칠현산(회귀)~명적암(신대마을)~원점, 약 10.5km, 약 5시간, 나홀로 칠현산 능선은 한남금북정맥, 한남정맥, 금북정맥의 3개 정맥이 지나간다 이처럼 3정맥 길임에도 걷는 내내, 최근 "가장 걷기 좋은 길이다..."를 되뇌었다 정작 안성에 있는 칠장산, 칠현산보다 진천에 있는 덕성산이 가장 높고, 조망도 뛰어났다 칠장사는 많은 얘기거리가 전해진다 어사 박문수가 나한전에서 자다가 꿈에서 과거시험 문제를 보고..

11 2020년 06월

11

산행/일반 산행 부여 작은 천덕산과 천보산 - 천당과 지옥을 오가다

똥을 밟았다 투덜대면서 발에 뭍은 똥을 흙에, 풀에 비벼댔다 흔적이 지워지고 냄새가 사라지니 망각이 찾아왔다 그럼에도 앞으로 평일 화요도보는, 가본 곳 중에서 또 가보고 싶은 곳이나 안가본 곳 중에서 이름있는 곳을 가보겠다는 초심으로 다시 돌아갈 것이다 이제 힐링이 절실할 때다 가끔 자극이 필요할 때를 제외하면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6월 9일(화), 상천저수지~노적봉~천덕산 능선(천덕산은 포기)~작은 천덕산~삽티고개~천보산~상천저수지, 약 9.5km, 약 6시간 30분, 화요걷기팀과 (참고): 상천저수지에서 작은천덕산 가는 트랙은 참고하지 말 것, 길이 없는 능선을 치고 올랐음 하늘이 내린 보물이 맞다 산행이 끝날 무렵 우리를 위로해 주러 나타났다 앙칼지고 옹골찼다 높지는 않았지만 조심이..

10 2020년 06월

10

대전·충청 걷기/대청호반길 옥천 이지당~서화천 생태습지~마성산 둘레길

이지당, 서화천 생태습지, 마성산 둘레길 산림욕장, 대청호의 속살이라기 보다 대청호의 껍질이다 오늘 대청호의 또다른 모습을 보고 왔다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6월 7일(일), 군북면사무소~이지당~서화천 생태습지~보오리~마성산 둘레길~삼양삼거리, 약 13.4km, 약 6시간, 인도행 길벗들과 이지당(二止堂) 서화천 물길이 내려다 보이는 언덕 위에 있는, 조선 중기 문신이자 의병장이었던 조헌이 후학들을 가르쳤던 서당이다 서화천 생태습지 10여년전 대청호오백리길을 완주할 때 보았던 플랭카드 "똥물습지에 보오리 주민을 다 묻어라" 생태습지 반대 플랭카드가 가득했던 이 곳... 시간이 흘러 여전히 주민들은 반대할까? 보리지앵 점심을 먹고 마성산 둘레길을 걸었다 너무 오래되어 기억도 잘 나지 않는다 ..

09 2020년 06월

09

전국 둘레길/수도권 둘레길 안성 죽주산성과 비봉산

막연한 기대로 왔다 산행을 하지 않고 걷기를 하고 싶은데 적당한 곳이 없을까 찾다가 골랐다 죽주산성만 걷기엔 짧을 것 같아, 산성을 품고 있는 비봉산에 다녀왔다 기대를 뛰어넘기는 쉽지 않다 오늘처럼 뙤약볕에 ▲ 언제/어디를/얼마나 : 2020년 6월 6일(토), 죽주산성과 비봉산(주차장~포루~북문지~비봉산 왕복~남문지~주차장), 약 4.5km, 약 2시간 25분, 천사의섬 트레킹팀과 산성이라는 느낌보다는 웨딩 사진을 찍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먼저 들었다 산성이 매우 아담하다 중후한 산성의 맛은 나지 않는다 그럼에도 역사적으로 몽고군을 무찌르고 임진왜란 때는 왜군을, 병자호란 때는 청군에 맞써 싸운 군사적 요충지였단다 나지막해서 가족들과 가벼운 맘으로 한바퀴 돌면 좋을 곳이다 옆지기는 최근 둘이 간 적이 있..

09 2020년 06월

09

테마 걷기/휴양림·수목원 용인 한택 식물원

기대가 컸다 걷기 입문 초기, 난 걷기관련 서적을 제법 많이 샀다 제목은 잘 생각나지 않지만 그 때, 한택식물원을 엄청나게 포장(?)하여 소개한 글이 있었다 한데 오늘 난, 파장날 간 느낌을 받았다 내일은 문을 열지 않을 그런....... ▲ 언제/어디를/얼마나: 2020년 6월 6일(토), 한택식물원 한바퀴, 천사의섬 트레킹 팀과, 한택식물원을 대표하는 바오밥나무 오전에 박두진문학길, 죽주산성괴 비봉산 트레킹을 마치고 점심을 먹고 오후 마지막 일정으로 들렸다 입장료가 9천원이다 잔뜩 기대를 하고 왔다 안성탐방의 피날레를 장식하는 일정으로 수생식물인데.... 파리지옥 매미꽃 한참을 헷갈렸다 피나물과 조금 걷다 보니 기대가 무너진다 코로나19 여파 탓인지 관리가 부실하다 꽃을 보러 왔는데 꽃이름을 자세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