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 2020년 10월

30

釜山의 맛집 초읍 한정식 맛집 연달아 세 번이나 찾게 하는 신기한 초함

부산에 살면서 자주 가지지 않는 동네가 성지곡수원지가 있는 어린이대공원쪽이다, 물론 외손주들도 타지방에 살고 있으니 같이 갈 기회가 없다, Walking Drive 삼아 걷기가 좋은 곳으로 인기가 놓다, 그렇지만 전국에서 많은 분들이 찾아 오는 오륙도가 있는 이기대 입구에 살면서도 십 년에 한 번 갈까말까이다, 그런 초읍으로 부맛기 회원의 주선으로 어느 10월의 저녁에 다녀 왔다, 그리고 그집을 세 번 연달아 다녀 오게 되었다, 베이비복스 1기 리더의 초함, 트롯트 가수들 이외의 다른 분들의 이름은 전혀 기억을 하지 못한다, 이태리 거래처 방문시 어여쁜 금발의 여직원이 인사하자 마자 키메라를 아느냐고 묻는다, 팝페라의 영역을 개척하여 우리나라보다 외국에서 인기있음을 뉴스를 통해 알고 있어서 흔쾌히 대답을..

댓글 釜山의 맛집 2020. 10. 30.

09 2020년 10월

09

釜山의 맛집 재송동 맛집 오대감 생굴구이 만원의 행복

매년 8월말쯤 되면 자주 듣게 되는 노래는 Billy Vaughn 악단의 Come September이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영화를 떠올리거나 경쾌한 리듬에 귀를 기울이게 된다, 그러나, 필자는 석화를 머릿속에 떠 올린다, 해운대구 재송동 소재 '오대감'을 향해 마음은 달려 가게 된다, 거기서 싱싱한 통영산 생굴을 10,000 원에 무한정 먹을 수 있기 때문이다, 아! 생굴이여, 왼손엔 일회용 비닐 장갑을 착용 후 샛노란 배추속을 손바닥에 올린다, 거기에 맛있게 삶겨진 삼겹살을 올린 후 땟깔좋은 생굴을 놓는다, 오대감 남해 출신 안주인이 직접 담긴 김치 한 조각을 얹으면 무릉도원이 따로 없다, 생굴, 생굴을 무한리필 제공할려면 우선 양질의 굴을 공급받을 수있어야 한다, 이게 쉽지가 않은가 보다, 통영이라도..

06 2020년 10월

06

카테고리 없음 해운대 센텀 중식 맛집 팔선생

필자가 좋아 하는 중식당을 소개해 달라고 하면 네 곳을 추천하게 된다, 첫 번째는 오늘 포스팅하는 해운대 센텀 소재 청요리 전문점 팔선생이다, 두 번째는 연산동 구)knn쪽 골목에 있는 술 한 잔하기 좋은 칠보락, 세 번째는 온천천 옆 간짜장이 맛있는 하오미엔이다, 네 번째는 연산동 다대포 라브랜드의 수타면 전문인 북경손짜장이다, 사하구쪽 한 곳을 추가 요청한다면 괴정 IDS 아델하임 2층의 고급스러운 분위기의 고구려짬뽕 괴정점이다, 이중 2/4 번째 업소는 다녀 온지 일 년이상 지났기 때문에 당시 기준으로 생각해주기 바란다, 센텀 팔선생 묵직한 큰문을 열면 대형 술단지 세 개가 앞을 가로 막고 있다, 그래서 식사하는 손님들이 바로 눈에 띄이지 않는다, 출입문이 이중이거나 테이블이 바로 보이지 않도록 되..

02 2020년 10월

02

釜山의 맛집 서동 전복 맛집 와우전복뚝배기&돌솔밥

지난 8월 광복절날 우리 미식모임팀은 친절한 멤버의 안내로 금정구 서동으로 발걸음을 옮겼다, 서동은 부산 행정구역 중에서 아마 세 번째로 넓은 지역을 차지하고 있는 금정구에 속해 있다, 반면 외곽지역이어서 평소에 업무 또는 약속 등으로 가는 일은 거의 없기 때문에 오늘은 어떤 새로운 풍물을 접하게 되는지 궁금해지기도 한다, 와우전복뚝배기&돌솥밥, 목적지가 '와우전복'이어서 네비양의 안내를 받았더니 다른 곳과 달리 정확하게 목적지를 안내해준다, 당초 예상했던 것보다 빨리 도착하게 되니 갑자기 샐리의 법칙이 생각난다, 식사 때 전복이 등장하면 일행들에게 양보하던 습관을 갖고 있었을 정도로 전복요리에 대해서 큰 관심을 갖지 않고 있었다, 그런데 오늘따라 전복요리가 기대 이상 훌륭할 것 같다는 느낌이 들자 즐거..

29 2020년 09월

29

釜山의 맛집 전포카페거리 스프카레 맛집 스스키노

★부산맛집기행★ 해외미식여행팀으로서 2009년 3월 12일 제7회 일본맛집기행 당시 스스키노를 다녀 왔었다, 도착 당일 피고하였지만 즐거운 마음으로 야식을 먹으로 자정에 갔던 곳이 그곳에서 유명한 스프카레 전문점이었다, 어린 여성회원이 여행일정을 직접 모두 짰으며, 관광가이드 및 통역까지 담당하였는데 엄청난 강행군이었다, '쇼린'에서 먹었던 스프카레에 대해 특별한 매력을 느끼지는 못하였다, 연말이라 집으로 온 아들놈이 같이 간 혹카이도 여행시 한 시간씩 기다렸다 먹었던 그 음식을 부산에서 먹을 수 있다고 하여 들렀다, 그게 2017년 성탄절 날이었다, 빵천동 맛집거리에 '스스키노'란 상호로 아담하게 오픈하였던데 소문이 나서 손님들이 많았었다, 그때 그 사장이 전포동 카페거리에 동일한 상호로 오픈했다고 한..

28 2020년 08월

28

釜山의 맛집 전포카페거리 맛집 소연옥 규카츠와 연어

전포동 카페거리에 오픈하는 가게들은 대부분 처음 사업을 시작하는 분들이 많아서 몇 년을 유지하지 못하고 손들고 가는 것을 자주 봤었다, '작은화로'란 상호로 규카츠식당이 생긴 것을 보고 출입을 시작했었다, 식당 경험이 없어서 그런지 아주 어설프게 보여서 오래 유지를 할 수 있을지 염려가 되었다, 약간의 시일이 지나자 손님들이 앉을 자리가 없어서 되돌아 가는 분들이 보이기 시작한다, 그러던 어느 날 확장 이전을 한다고 신고를 한다, 이전하기 전 결혼까지 하여 앞날이 창창하게 보인다, 소연옥, 이전한 위치를 물어서 부산은행 전포동지점 뒷쪽을 찾아 헤매였는데 '작은화로' 간판이 보이지 않는다, 몊 번을 못 찾다가 결국 물었더니, 상호가 '소연옥'으로 변경했으며, 간판의 글자가 너무 작아서 낮에는 알아 보기 어..

25 2020년 08월

25

釜山의 맛집 기장 연화리보다 가까운 경성대 미미해물촌

2007년도에 가입하신 [명경] 회원이 최근 2~3년 사이 소식이 없어서 매우 궁금했었다, 오랫동안 육고기 식당을 운영하고 있었는데 어느 날 갑자기 소식이 끊겨서 요식업소 운영을 포기한 줄 알았다, 그러던 지난 달 경성대 인근에 오픈할 예정이라고 해서 다시오픈 예정이라고 하여 재기를 하는 줄 알았다, 축하해주러 가서 보니 심각한 교통사고로 오랫동안 고생하다가 새로운 도전을 하게 되었는데 이젠 해물을 다루기로 했다고 한다, 미미해물촌, 해물촌에 대한 개념이 약해서 어떤 메뉴들을 취급하는지 궁금해 하며 카페 회원들과 찾아 갔다, 그런데 출입구 앞의 수족관 뒷편에서 담아 주는 데 멍게, 산낙지, 전복, 새우, 해삼, 대형 가리비, 참소라, 문어숙회 등 총 아홉 가지가이다, 아주 오래 전 연화리에 갔다가 위생적..

21 2020년 08월

21

釜山의 맛집 기장 막국수 & 홍어 맛집 소문난주문진막국수

2005년 11월경 ★부산맛집기행★ 카페 일부 주류파 회원들이 자주 드나 들던 식당이 있다며 초대를 하였다, 카페지기가 술을 마시지 않으니 자기네들끼리 다니다가 업주가 아주 궁금해 하므로 소개차 초대를 한 것 같다, 당시 부산일보 식당 뒷편 먹자골목에 낡은 주택 건물에서 영업을 하고 있었다, 고객이 많이 밀리므로 넓은 곳으로 이사를 했는데 가고 가도 너무 멀리 가버렸다, 기장역 근처였는데 넓어도 너무 넓었다, 거기서 현재 위치로 다시 옮긴 곳이 동부리 노상이다, 소문난주문진막국수, 이곳 여사장은 사직동 주문진막국수 사장의 누이되시는 분으로서 20여 년 전부터 따로 영업을 해 오셨던 분이다. 자제분은 미국 하바드의대를 졸업하고 그곳 관련연구소에서 근무중이다, 주방장을 데리고 일하지 않고 직접 수고를 하시는..

14 2020년 08월

14

카테고리 없음 둔치도 청포도가 익어 가는 카페 더리버온

평소 존경하는 분이 모처럼 차 한 잔하자며 초대를 한다, 저녁 시간엔 차만 마시기 곤란하므로 만사 제쳐 두고 낮시간대에 약속장소로 차를 몰고 가게 되었다, 길은 멀지만 오전 10시경이면 도시고속도로가 한산할 것으로 예상하였는데 역시 그러했다, 차 한 잔이 예상외로 길어져서 식사 대신 디저트로 배를 채우면서 시간을 보내다 보니 반나절이 흘러 갔다, 낮시간대에 이렇게 그린필드를 보며 릴렉스하는 게 너무 오랜만이어서 그런지 기분이 상쾌해진다, The River On, '더리버온' 카페는 낙동강의 지류 중 한 곳인 둔치강변길 옆에 위치하고 있어서 데이트하기에 적당한 곳이다, 거기다가 1,200 평이란 대지에 카페와 국수집 그리고 과수원이 함께 안식처를 제공한다, 피자두가 붉게 타오르면 사랑하는 분에게 한 두 개..

28 2020년 07월

28

釜山의 맛집 연산동 맛집 신생 라이브 라포엔티크레스토랑

카페 가입한 후 거의 10년 동안 자선바자회, 기념 정모 등 각종 부산맛집기행 행사 때마다 무거운 앰프 장비들을 들고 와서 신나는 곡을 연주해 주고 있는 회원이 레스토랑을 개업했다, 자선바자회 때는 색서폰으로 흥을 돋우어 주며, 경매에 나오는 와인마다 몽땅 구입하는 특이하신 분이다, 이제 개업했으니 자선바자회 때 세종대왕 존안이 들어 있는 두꺼운 봉투를 볼 수 없을 것으로 생각되니 매우 아쉽다, 라포 RapporT Raport의 의미를 Naver에서 찾으니 내용이 부실하다, 그래서 daum Blogger답게 daum에서 다시 검색을 했더니 참 마음에 드는 설명을 곁들인 것을 발견했다, "한마음으로' ~ 이 얼마나 아름다운 단어인가! 주인장은 오랜 해외 주재원 생활을 끝내고 퇴직한 후 레스토랑의 후덕한 오..

21 2020년 07월

21

釜山의 맛집 해운대 보쌈 & 홍어 맛집 윤가네신토불이보쌈

2004 년 가입한 회원의 안내로 들렀던 해운대 '신토불이보쌈' 식당을 몇 년 만에 다시 들렀다, 상호를 '윤가네신토불보쌈'으로 바꾼 후 부산지역 신문과 TV방송에도 자주 출연하므로서 인기있는 업소로 성장했다, 신문에 기사화되거나 방송에 나가면 나이드신 건물주 할머니께서 집세를 낮춰 주기도 하였다, 당시 번개 장소로도 해운대에서 아주 인기있었다, 윤가네신토불이, 25 여 년 전 요식업소 개업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한 끝에 문을 연 곳이 보쌈집이라고 한다, 초기에 부모님 두 분이 도와 주셨는데 모친의 고향이 전라도 순창쪽이어서 밥상에 오르는 밑반찬들이 아주 인기있었다, 맛집 번개 모임할 때 한 회원이 다른 음식은 제쳐 두고 양념게장만 혼자서 일곱번을 리필해서 먹었다는 일화는 아직도 희자되고 있을 정도이다, ..

16 2020년 06월

16

釜山의 맛집 부산 동래 맛집 동래양푼이갈비찜

부산 하이트진로에서 여러 가지 협찬을 받아 왔었는데 주류업계의 엄청난 경쟁으로 인하여 점점 혜택이 줄어 들었다, 언제부터인가 새로운 종류의 술이 발매가 되면 행사 때 사용하라며 두세 박스 정도 제공하는 게 전부였다, 그러나, ★부산맛집기행★ 카페 회원 여러분들은 의리로 뭉쳐져 있어서 협찬에 구애받지 않고 꾸준히 사랑을 멈추지 않고 지내 왔다, 아주 오래 전 지방의 모업체가 계란으로 전격적으로 바위를 치듯이 부산에 진출하면서 협약을 맺고 혜택을 제공받았었다, 그런데 부산 시장 공략에 성공한 후 어느 날 새로운 책임자가 부산으로 전근오더니 무 자르듯이 싹둑 잘라 버린다, 그걸 계기로 회원들이 절주하게끔 모임의 성격을 바꾸었다, 하이트진로, 부산시장에서 마켓 쉐어가 줄어 든다고 판단한 참이슬의 하이트진로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