촌부일기

인삼을 사랑한 시골아낙네 사는이야기와 시골밥상

시골집에서 제일 예쁜 꽃^^

댓글 10

촌부일기/사는 이야기

2020. 5. 2.




그저

잠깐!!


일거라 생각했는데. . .


바깥 세상이

하 수상하고 뒤숭숭하니~


"아가야"

"집 밖은 위험하다"


문 꼭!!

걸어 잠그고^^


그저

잠깐!!


쉬고 있으면 될 줄 알았는데~^^


♡♡♡


벌써 5월~!!


모두가 힘들었던

그 시간 속에서도


시골집 뜨락에 꽃들은

유난히 더 곱게 피어나고~


아기도 무탈하게

어느새 백일을 지났네유^^


하여

할머니가 된

시골아낙네도 이렇게

오랜만에 다시 인사를 드립니다^^*


2020년 5월 2일

시골아낙네의 촌부일기






시골집

마당


수많은 꽃들

그중에


제일

예쁜


^^*




늘 건강하고 행복하셔유^^*


사업자 정보 표시
촌부일기 | 이경희 | 충청북도 음성군 금왕읍 금일로 64번길 82 | 사업자 등록번호 : 303-12-33927 | TEL : 010-2562-1298 | Mail : chonboo1212@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1-충북음성군-59 호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