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eet Cooking]/마뇨네 국,탕,찌개

뽀로롱꼬마마녀 2007. 9. 14. 10:31

 

전 성격이 유별난것도 아닌데..희안하게..

전날 먹었던 국을 다시 다음날 저녁상에 올리기 싫더라구요.

그래서 항상 국이나 찌개를 매일매일 바꾸어서 준비하는 편이에요.

 

돼지고기 김치찌개, 꽁치김치찌개, 콩나물국, 북어국, 시래기국, 무국, 된장찌개, 해물된장찌개는 보통 신랑이나 저나 많이 좋아해서 일주일에 한 4일은 요 위의 것들 중에서 번갈아 해주고..

나머지는 계절재료나 특별히 시장나가서 봐온 재료로 전골이라던지 일품요리를 많이 해주는 편이에요.

 

요즘 가을이라 그런지 해산물쪽이 꽤나 좋데요...

 

원래는 살아있는 게를 사와서 꽃게탕이나 꽃게무침 할라 했는데..장보고 난 뒤의 돈이 ㅡ_ㅡ;; 따악 3천원..쿨럭..

결국 게는 못사고..걍 싱싱한 오징어 두마리 사와서..얼큰한 찌개했어요.

 

육수내고..

야채들 왕창 넣어주고 했더니..

진짜 땀이 송글송글 맺히면서도 후르르륵 넘어가는게..국물이 끝내줍니당.

 

여름에 집나갔던 입맛마저 와락 안겨줄 시원한 국물 맛보고 가세요~~

 

-오늘의 요리법-

물오징어 2마리, 애호박 1/4개, 불린 표고버섯, 양파 반개, 쑥갓, 홍고추 1개, 두부반모

양념장 : 고추장 1스푼, 고추가루 2스푼, 국간장 2스푼반, 표고버섯가루 1스푼, 다진마늘 1스푼

 

*양념장을 넣어주고 국물간은 국간장으로...소금으로 하면 맛이 탁해집니다.* 

 

 

 

오징어찌개 역시 육수가 중요한데..

국물용 멸치의 머리와 내장을 떼어내고..

마른 팬에 바삭하게 느껴질 정도로 멸치를 달달 볶아주세요.

 

그 후에 물 1.6리터 정도 넣은 뒤에..

젖은 행주로 표면을 닦아준 다시마와 무, 통후추, 표고버섯 꼬다리등을 넣고서..

3-40분정도 끓여주세요.

(이때 육수낼때 사용한 무를 다시 건져내서 오징어찌개에 넣으면 넘넘 맛있어요)

 

멸치다시마 육수는 너무 오래 끓여도 맛없어요^^

참참..다시마는 약 15분정도 지나서 한번 표면을 만져보아 미끄덩 거리는게 없으면 얼른 빼내주세요.

다시마 역시 오래 끓이면 맛이 변하거든요 ㅎㅎ

 

 

 

 

오징어는 살때 찌개 해먹을거라고 하면 반 갈라서 내장을 빼서 줘요.

그럼 집으로 가져와서 굵은 소금으로 문질러 주면서..껍질을 벗겨주세요.

 

우리가 마른오징어 먹어봐도 아는게..껍질이 질기잖아요.

그래서 질긴 껍질을 제거해주는 거에요^^

안에 있는 뼈 제거 잊지마세요^^

 

그 후에 오징어 안쪽으로 칼끝을 세워 사선으로 칼집을 내준 뒤에..반 잘라서 먹기좋은 크기로 썰어주세요.

 

다리 부분은 사진처럼 입 부분을 제거한 뒤에..

(사진에는 한손으로 했지만 양손가락으로 입주위를 쭈욱 눌러주면 토옥 튀어나와요. 그거 빼내세요)

다리의 빨판은 칼을 이용해서 긁어내주세요.

 

그 후에 역시 먹기 좋은 크기로 자름 되지요^^

 

 

야채는 기본적으로 이렇게 넣어줬습니다.

여기에 육수 내고 말캉해진 무 잘라서 넣어주고.. 두부 반모 더 넣어줬어요^^

 

홍고추는 엇스썰고..

쑥갓은 잎 부분만 쓸거니까 줄기와 분리해놓기

양파는 채썰어도 되고 저처럼 링모양으로 해줘도 되구..

그리고 애호박은 반달모양을 썰너놓고..

물에 불렸던 표고버섯은 꼬옥 짜서 채썰어주세요.

 

그 외 감자, 미나리, 풋고추 기타 등등 야채를 더 첨가해도 되고..

정말..정말정말~~

다아 귀찮다 하면..

 

육수에 냈던 무만 넣어줘도 맛있어요..

 

 

요건 양념장인뎅...

어떻게 보면 다데기같기도 하고^^;;

 

암튼 제가 위에 제시한 분량대로 넣어주시되..

표고버섯 가루 없으면 안넣어도 되세요.

전 저거 넣으면 찌개류..특히 해물찌개나 된장찌개등은 감칠맛이 확 살아나서 좋더라구요^^

 

암튼 분량대로 죄다 섞어주세요.

 

 

 

 

 

이제 뭐 사진만 보셔도 아시겠죠^^

 

냄비에 야채들 죄다 넣어주고..

두부 올리고..

그 위에 양념장 죄다 얹어준뒤에...

 

멸치다시마 육수 낸거..살살 부어주고..

바글바글 끓여주면 끝!!!

 

아직 간은 보지 마세요.

 

 

어느정도 끓어오르면 이때 손질했던 오징어를 넣어주세요.

오징어를 처음부터 넣고 오랫동안 끓이면 너무 질겨져요..

 

그래서 국물이 바글바글 한번 끓어오를때 거품 걷어내고..오징어를 넣어서..

그때부터 간을 살짝 한번 봐주고..

닝닝하다 싶으면 국간장으로 간을 봐주세요.

 

찌개류 할때는 소금보다는 국간장이 나아요^^

제가 봤을때..국물량이 제가 한것보다 많지 않으면 아마 국간장 1스푼정도만 더 추가해도 간이 맞을거에요. 너무 짜게 드시지 않는다면^^

 

국물 간 꼬옥 봐주세요~~

 

 

 

자아..이제 맛있게 보글보글 끓여주면 되지용~~

 

찌개나 국의 간을 볼때는..너무 뜨거울때 계속 간보면서 싱겁다고 이것저것 넣으면..

좀 식고 나서 소태가 될 수있어요..

 

아주 뜨거울때 간 보고..불 끈 뒤에 살짝 덜 뜨거울때 간을 봐서..

식구 입맛대로 맞추어 주는 것이 낫더라구용^^

 

처음에 국 끓였을때...싱겁다구..계속 국간장 넣고 했더니..

나중에 밥상에 내놓고 먹을때 식고나서..소태되었던..그 국...

그걸 억지로 먹었던 울 신랑의 얼굴이 생각나서...ㅋㅋㅋ

 

 

 

맛있게 개인국대접에 가득 퍼서..

밥이랑 냠냠..

 

진짜..별거 없는 듯 하면서도..

얼큰하고 시원해서 계속 국물만 후르륵 후르륵~~

해장하는 기분이었습니다 -ㅁ-

(전날 과음 안했는데 ;;;;)

 

울 신랑도 의외로 너무 맛있게 잘 먹더라구요.

덕분에 좀 많은듯 해서..2회에 나누어서 먹겠구나 한 것을 1회반만에 다 먹어버렸다는 -ㅁ-

(반은 ㅡ_ㅡ;; 한공기 분량밖에 안남아서 아침에 신랑만 먹여서 보냈어요 ㅎㅎ)

 

그나저나 오늘 저녁은 또 뭘 하나..에거거거~~

 

 

Daum 블로거뉴스
블로거뉴스에서 이 포스트를 추천해주세요.
추천하기

 

추천과 더불어 히트도 꾸욱 눌러주세요 ㅎㅎㅎ

칭찬의 댓글은 절 기운나게 해줘요^^

이전 댓글 더보기
요리솜씨 너무 부러워서 즐겨찾기 해버렸어요 오징어국 제일 싫어해요 근데 바글바글 끓어오를때 오징어를 넣으면 맛겠어요 이요리도 한번시도 해봐야겠어요
맛나게 해먹을께요~ 담아갑니다
맛있을거 같아서 가져가요.
요즘 같이 싸늘한 날씨에 정말 맛날것 같아요....곧 울 튼실이 태어나고 산후조리 끝나면 울 신랑 한테 해줘야할까봐요..^^ 임신축하드려요^^
고맙게 담아갑니다^^
너무 맛있어보여요..담아갑니다~^^
감사합니다..^^
담아갑니다^^*
맛있겠네요..감사히 담아갑니다 ㅡ,ㅡ.
우와~ 신랑넘 부러워요~ㅋㅋㅋ 아직 자취생이라서 할줄하는게 넘 없는데 올때마다 많은거 배워갑니다~~^^
좋은 정보 담아가용^^
감사히 담아갑니다
펌펌펌~~ 아아악 맛나긋당.. ㅋㅋ
안녕하세요 ..어제부터 찾아왔는데
그리고 바로 집에서 실행에 옮기고 순두부를 했어요
설명을 너무 자세히 해주셔서
성공했어여 ㅋㅋ
열손가락으로 꾹 찍어 강추해 드립니다.
너무 먹음직 스럽고 펄펄끓는 째개뚝배기의 모양이 입맛을 더욱 더 끝내 주네요 ㅎㅎㅎ
아주 잘 먹었습니다.
그리고 뜨거울때 푹 퍼갈게요 ㅋㅋㅋ
맛있겠네요 ^^ 내일..도전!!
<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9.gif" value="추천" />..꾹...<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
찌개가 곧 넘칠것 같네요....<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맛있는 오징어찌개, 조기찌개...넘 좋아하는 음식이랍니다.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행복하고 예쁘게 사세요..._()_
예쁜 바구니에 담아갑니다~^^
담아갑니다~~~
담아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