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 2020년 10월

29

역사 이야기 퇴계 이황(退溪 李滉)선생 자명(自銘)

퇴계 이황(退溪 李滉)선생 자명(自銘) 퇴계 이황(1502년 1월 3일) 경상도 예안현 온계리에서 태어났다. 진보이씨 21세 때 허씨와 결혼 28세때 진사시험에 합격 49세의 끝날 무렵 용기를 내어 풍기군수 자리를 버리고 고향으로 돌아와 원대한 학문과 인격완성의 꿈을 꾸면서 58새 때 2월 어느 날 청년 율곡 이이가 계상서당으로 찾아와 3일 동안 도학에 관하여 토론 도학을 공부했다. 70세(1570) 1월 8일 아침 “분재 매화에 물을 주라”명하고 눈을 감으셨다. 퇴계 선생께서 스스로 지은 묘비 시 도산서원 선비문화수련원에 자명(自銘)을 커다란 바위 세계 놓았다. 퇴계선생 자명(自銘) 생이대치(生而大癡)--태어나서는 크게 어리석었고 장이다질(壯而多疾)--장성해서는 병도 많았네. 중하기학(中何嗜學)--중년..

댓글 역사 이야기 2020. 10. 29.

21 2020년 10월

21

나의 이야기 마태효과

마태효과 때는 바야흐로 시월 상달 하순 참 좋은 계절 내일 모래 23일이 된서리가 내리기 시작한다는 상강(霜降)이 지나면 날씨가 점점 추워져 겨울을 재촉할 것 같다. 날씨가 추워지면 부동산 가격이 올라 전세와 월세도 만만치 않아 서민들의 살림살이가 참 어려울 것 같다. 김장 준비에 배추 마늘 고추등 예년에 비해 천정부지([天井不知)로 올라 서민들의 겨울살이가 점점 더 힘들텐데… 우리나라 가구주의 50%가량이 스스로 하류층이라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된 것으로 드러났다고 한다. 고령화가 지속되고 있지만, 가구주의 4분의 1가량은 노후 준비가 전무한 상태라고 하니… 성경 마태복음에 가진 자는 더 많이 갖게 되고 덜 가진 자는 더 적게 가지게 되는 것을 이 구절에서 착안한 것이다. ‘무릇 있는 자는 받아 풍족하..

댓글 나의 이야기 2020. 10. 21.